게으름뱅이 들꽃 인사드림니다

댓글수38 다음블로그 이동

사는이야기

게으름뱅이 들꽃 인사드림니다

들꽃
댓글수38

오랜만에 인사드립니다,

게으름뱅이 들꽃이 되고 말았네요,

세월을 이기지 못하는 체력에

크지 않은 밭떼기도 감당하기 힘든 세월을 먹은 나이

실감 하는 나날

 

 

겨울 네 생명력을 자랑하는 잡초와의 씨름에

지쳐가는 아내의 모습에

쪼그리고 앉아 호미질 하는 남편이

고마운 건지 안쓰럽고 처량해 보이는 건지

 

 

생전 거들어 밭 메는 일은 하지도 않던 남편 이었기에,

꽃망울이 웃어주는 시간들

몇 날을 아니 봄 닐을 그렇게 지우고 있다 보니 ,

제 방 지켜주시는 이웃님들께 죄송 하구 먼 유,

 

4월의 첫 월요일

4월 내 내 웃음꽃이 피고

건강과 행운이 함께 하시길 바람니다

 

맨위로

http://blog.daum.net/mj450806/7183246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