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촌의 봄날은 들로 밭으로 분주하기만 한 나날
부지런히 블루베리 밭 오늘은 끝내고 내일은 요양원 아버지한테 들러야 한다
목 빠지게 이 딸을 기라리실게 분명한데
내 마음도 어버이날 아버지께 다녀 와야 마음이 편 할거같다
면에서 어버이날 행사가 있지만
나에겐 우선 아버지를 뵙는게 도리 일거 라 생각든다
블루베리 나무 밑에서 이런 저런 궁리를 해 보는시간,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