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명한 가을빛이 좋아 오늘도 내마음 어디론가 잠시 자연속으로 나서보고 싶었답니다 [울남이랑]..언젠가

                  진접쪽으로 놀려갔을때 오남리 저수지근처 아름다운 풍경과함께 웰빙음식"다송"한정식집이있다기에..그곳으로?

 

   

 

 

 

 

 

 

 

 

 

 

 

                      서울을 출발해서 한참을 달려 그곳에 도착할무렵 좁은 비포장도로을 지나 푸른물의 저수지을 끼고 다송에 도착했답니다

                     듣던대로 눈이 시원할 정도로 아름다운 풍경이였어요 공주언니는 어디든 물과 나무와 꽃이 함께 있어야 마음이 즐겁답니다^^

 

 

 

 

 

 

 

 

 

                        해서 될수있슴 장소물색도 물과바람 꽃과나무 이것들이 어울어져 있어야만 그집의 음식맛도 좋은것같아서요?

                       누구에게나 생각은 다 그러할것 같습니다만..오늘도 우아하게 한상 "다송정식"을 시켜보았답니다[비빔밥도 맛있다고함]

 

 

 

 

 

 

 

 

 

 

 

 

                                     어찌나 손님들이 많은지 한참을 기다렸다 먹게되었지요모두들 나들이 나온 모양같았어요^^

                                울부부 앉자마자 첫번째로 나온음식이랍니다  웰빙 음식이라니 맛나보긴합니다^^

 

 

 

 

 

 

 

 

 

 

 

 

 

 

                                   푸른저수지을 내려다 보며 맛있는 식사을 할수있다니 기분이 왠지 상쾌함을 느꼈어요?

                              음식도 깔끔하니 보기에도 맛도 괜찮은것같았답니다ㅎㅎ 님들도 한번 가보세용^^

 

 

 

 

 

 

 

 

 

 

 

                        공주언니도 요런 손주놈하나 있었슴 얼마나 좋을까하네요? 헌데 아기녀석이 자꾸만 내곁으로 오기에..넘예뻐서

                        아이스크림 사먹으라고 용돈조금 주었더니..요녀석이 자기아빠랑와서 답례로 초코렛을 주고갑니다[세상 살맛나죠?] 

 

 

 

 

 

 

 

 

 

 

 

 

                             온통 아름다운 꽃들이 여기저기 많이 피어있습니다 ~~거리에는 코스모스꽃도 갈바람에 하늘거리구요

                             자연은 이러듯 계절을 알려줍니다  나무들도 조금씩 붉은빛으로 몸을 물들려가구요..자연의 소중함을 다시한번? 

 

 

 

 

 

 

 

 

 

 

 

 

 

                           오늘도 즐거운 가을의 하루가 금새 지나 가는것같습니다 10월속 가을은 하루가다르게 깊어만 가는것같구요?

                           따사로운 가을햇살에 져수지 물빛도 눈이 부시도록 아름답고 고왔답니다..^^

 

  

 

 

 

 

 

 

 

 

 

 

                    나의 가을 나들이는 이러듯 하루을 보냈답니다 내일을 위한 좋은 추억으로 이어졌슴하고 바라기도 ~~!!

                    님들이시여! 언제나 아름다운 빛깔로 10월속 이가을을 자신만을 위한 멋진삶 행복하게 보내셨슴하구요..이밤 감사드립니다♥

멀티미디어는 표시되지 않습니다.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