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만의 공간

조금씩깊어가는 가을풍경.. .

작성일 작성자 공주언니

                        어느새 조금씩 가을색으로 물들어가는 10월의 나들이길은 늘 즐겁고 행복감이 묻어는것 같습니다

                향긋한 가을냄새에 자신도 모르게 감성에 젖게하는 이가을이 한폭의 수채화처럼 내곁으로 안겨 와 주네요 

 

 

 

 

 

 

 

 

 

 

 

 

 

 

                         지난주 울가족 퇴촌에 있는 [예전]한정식집으로 가던중 잠시 차을 세우고 가을억새을 배경으로 산자락에서 한컷 찍어 보았습니다

                      한불록씩 돌아가는 길 모퉁이에도 내려앉은 가을햇살 탓인지  단풍색으로 물들어 있는 가을길이 넘 멋졌어요  역시 가을길은 짱

 

 

 

 

 

 

 

 

 

 

 

 

 

 

 

 

                         아직도  코스모스 꽃이 예쁘게 남아있어 걸어 보는 즐거움도 가을속 힐링에 한없이 좋아하며 가을을 느껴 보았답니다

                             옆으로는 호수가 흐르고 있어 공기먀져 상큼해 ...주위엔 주말 나들이 나온 사람들리 꽤나 많았던 것 같아요

 

 

 

  

 

 

 

 

 

 

 

 

 

 

 

 

 

코스모스꽃도 이제 서서히 가을이 깊어감에 따라 마지막이 될것같아 아쉬움에 한컷 남겨본답니다

이러듯 멋진계절 또한 영원이란 없는것 같아서일가 더 애착이 가는 이 가을이 아닌가 하는 생각을 잠시..ㅎㅎ

 

 

 

 

 

 

 

 

 

 

 

 

 

 

 

 

남한강 쪽으로  드라이브길  나올때는 울가족이 좋아하는  맛집 [예전 한정식] 집을 빠트리지 않고 꼭 들러 보는  곳 이랍니다 

지난주말에 들렀을때는 제 블로그에 " 예전 맛집" 을 여러번 올렸었는데 알아보시고 많이 좋아 하셨어요

( 공주언니 역시 이러듯 알아주는 좋은 분들이 있기에 때론 힘이들어도 블로그 하는 즐거움이 있답니다..^^ )

 

 

 

 

 

 

 

 

 

 

 

 

                       봄. 여름. 가을. 겨울. 계절마다 와 보는 곳 인데도 정겹고 행복한 마음이 드는  포근한 힐링속의 맛 집이랍니다

                         해서 울가족 기회만 되면 자주 이곳으로 나오려구요 ..경치좋고 음식맛 좋으면 더 할나위 없는것 아닌감요

 

 

 

 

 

 

 

 

 

 

 

 

 

 

 

                     

                              정갈하고 맛스런 한식요리 늘 먹어도 질리질 않은 이집의 음식 이랍니다 ..나중에 나오는 숭늉도 정말 구수해요]

                              가족같은 종업원들 하며 오랫동안 다닌 탓인지 왠지 믿음이 가는 맛집이라고 말 하고 싶답니다.

 

 

 

 

 

 

 

 

 

 

 

 

 

 

                                   상큼한 가을바람과 살짝이 대화하며 달콤한 차 한잔 마음이 통하는듯 설레였습니다

                       이곳에서 코스요리에다 차 한잔까지 이가을 울가족 만의 고운추억을 만든 셈이네요 ㅎㅎ 가족이 함께여서 더 즐겁답니다

 

 

 

 

 

 

 

 

 

 

 

 

 

 

 

 

 

                            지난주에 다녀온 가을길을  오늘에서야 포스팅해 이러듯 올려 봅니다ㅎㅎ 지금쯤은 가을길이 더 아름답겠죠?

                            요즘 이사준비로  나들이도 못하고 있답니다 ...블친님들이시여 ! 이가을 행복하게 보내세요^^

멀티미디어는 표시되지 않습니다.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