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의 가을길은 어디을가든 곱게 물들어있는 단풍색갈의 아름다움이 우릴 반겨 주는것 같습니다 

             친구가 아니면 가족끼리라도 휴일만 되면 늘 길 떠나보는 11월의 가을길..지난 휴일날에도 어김없이 행복한 순간들을 만들고 왔지요 



















                     지난 11월의 둘째 휴일날에도 아들부부랑 함께  "서울숲 더샵 " 우리집에서 만나  멋진 가을길을 나서 보았답니다

                충남 아산에 있는 수목원 [피나 클랜드] 로 고고씽 하여 즐거운 시간보내고 아름다운 가을을 만끽하고 돌아온것을요

              




















                    도착하고 보니 어느새 가을은 깊어 곱디고운 색깔들로 울가족을 반기는듯 마음 설레였던 휴일하루 였답니다

                  세상사 마음먹기에 따라 하루의 삶이 행복로드로 이어지는 것만 같아 힐링도 되는 소중함의 날 이였어요





















                      노란색깔로 물든 나뭇잎이 어찌나 고운지 구경나온 연인들도 ..가족들도..마냥 즐거워 하는듯 보였답니다

                   서로들 다정하게 사진들도 찍어주며 이가을을 보내기가 아쉬운듯 다들 신이난 듯 보였었기 때문이지요 ㅎㅎ





















                     언제나 그러 하였듯 이젠 아들부부가 함께 나서면 저의 인증샷을 잊지않고 잘도 찍어 주는것 같습니다 [고마운 아들부부]

                 남편과 둘만이 다닐땐 남편이 잘 찍어 주었는데...아직도 풍광이 좋은곳에 가면 사진에 대한 유혹을 뿌리칠수가 없는것인지..ㅋ





















                 바람도  햇살도 잠시 머물다 간다는 조용한 호숫가 예쁜  레스토랑...이곳에 왔으니 달달한 커피 한잔이라도..

           울가족 어딜가나 그냥 나가는 일은 없는것이 특징.. 잠시 창밖 풍경을보며 따뜻한 음식을 시켜 즐겁게 냠냠하고 웃는시간 되었지요





















이곳 수목원은 아름다운 꽃들도..붉게핀 단풍잎들도 ..노란 은행잎도.. 동물들도.. 갈대동산도 없는것이 없어 보였답니다

날씨는 조금 차가운듯 하였지만 그래도 시원한 폭포수가 흐르는 장소에서는 마음마져 상쾌 하였었구요ㅎㅎ





















                     하루하루가 빠르게 지나가는 세월속에 변치않은 것은 자연인듯 합니다 꽃들도 피고지고 그래서 늘 자연을 찾아 길 나서 보는지도..^^

                낭만을 함께 느낄수 있는 멋진 이가을이 다 가기전  열심히 집나서 보아야 겠어요 ..사실 다녀온 곳이 많은데도 컴앞에 앉기가 ㅠㅠ



















                         왠지 예전처럼 블로그에 열정이 식은것 인지 다녀온 즉시 사진도 글도 올려야만 하는데..차일피일 죄송할 따름입니다

                          시간이 흐른뒤엔 조금씩 마음도 좋아질 것이라 믿으며 오늘하루 [피나 클랜드] 의 아름다움을 함 올려 보았어요


             나의 블친님들! 하루가 다르게 차가워지는 날씨에 감기조심 하시고 늘 건강하시길 바랍니다..그리고 나만의 공간 발길주셔서 감사드려요..^^

멀티미디어는 표시되지 않습니다.



11월 2주 이 블로그 인기글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