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암산 백양사의 쌍계루

 

 

 

 

백암산 학바위 아래 백양사

 

 

 

 

 

 

 

 

 

유명한 백양사의 애기단풍

 

 

 

 

 

 

 

 

 

 

 

 

 

 

 

 

 

 

 

 

 

 

 

 

사진작가들의 필수코스 라고 하는 쌍계루, 1350년 고려 충전왕 2년에 지어진 누각으로

 계곡의 두 갈래 물을 막아 연못으로 만들고 누각을 지었다고 한다

 

 

 

 

쌍계루를 향한 집념

 

 

 

 

 

 심술(?) 부리는 쌍계루 연못 반영사진을 못 찍게 하는 듯 연못의 물이 이후에 계속 흔들렸다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