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elcome to Wild Rose Country

[9월/가을 영시감상118]September by John Updike & September's Baccalaureate by Emily Dickinson

작성일 작성자 Helen of Troy



2018년 9월 18일 가을로 접어 들고 있는 우리 동네





집 앞에 펼쳐진 파란 9월의 하늘





         

       September


The breezes taste 

Of apple peel. 

The air is full 

Of smells to feel- 

Ripe fruit, old footballs, 

Burning brush, 

New books, erasers, 

Chalk, and such. 

The bee, his hive, 

Well-honeyed hum, 

And Mother cuts 

Chrysanthemums. 

Like plates washed clean 

With suds, the days 

Are polished with 

A morning haze. 


-  John Updike



가을


사과 껍질 맛이 맛이 나는

산들바람이 부네요.

공기는 우리가 맘껏 느낄 수 있는

다양한 향기로 그득하네 -

잘 익은 과일, 오래된 풋볼,

타버린 초원,

새 책들과 지우개,

분필, 그리고 그 외 학용품 등등.

꿀벌, 벌집,

열심히 일하는 벌의 소음,

엄마가 자른

향긋한 국화.

비누거품으로 

깨끗이 닦은 접시처럼

아침 물안개로 잘 닦여진

찬란히 빛나는 날들.


       - 존 업다이크



한글 번역: Nancy Helen Kim©




자전거를 타고 우리 동네를 누비다가 호젓한 호수 앞에서 잠시 쉬다가... (2018년 9월 18일)





서서히 노랗게 단풍으로 변하고 있는 공원옆 길에서...







September's Baccalaureate 


"September's Baccalaureate  

A combination is Of Crickets -- Crows -- and Retrospects  

And a dissembling Breeze  

That hints without assuming --  

An Innuendo sear  

That makes the Heart put up its Fun  

And turn Philosopher." 


-  Emily Dickinson









자전거를 타고 에드먼튼 도시를 가로 질러서 북극해로 흘러 들어가는

사스카추언 강 언덕 위에서...




사스카추언 강 언덕 위에서...




Try to Remember


"Try to remember the kind of September 

When life was slow and oh so mellow 

Try to remember the kind of September 

When grass was green and grain so yellow 

Try to remember the kind of September 

When you were a young and a callow fellow 

Try to remember and if you remember 

Then follow--follow, oh-oh."  

Lyrics by Tom Jones and Harvey Schmidt 




               







어느새 9월이 시작되었다.

세월의 흐름이 가속이 붙어서 빠르게 스쳐감을

아침 저녁으로 선선해진 바람으로 느껴진다.


반가운 마음보다 조바심과 고독함부터 밀려 온다.

그래도 대단하지는 않지만 벌려 놓은 일들을

하나씩 챙겨서 잘 마무리하면서

조금은 덜 후회스러운 9월을 맞이하고 싶다.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