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 여행15]뉴욕의 오래된 명소 첼시 마켓 1편/Chelsea Market

댓글수16 다음블로그 이동

Travel Log/미국

[뉴욕 여행15]뉴욕의 오래된 명소 첼시 마켓 1편/Chelsea Market

Helen of Troy
댓글수16

 

첼시 마켓/Chelsea Market

(2019년 4월 26일)





일찌감치 아침 8시에 지하철을 타고 23 Street 역에서 내려서

 첼시마켓으로 향했다.





지하철에서 내려서 오래된 맨해탄 거리를 걸으면서...





목련꽃이 만발한 집 앞에서...





눈길을 끄는 외관을 띈 William T. Harris 학교 앞도 지나고...





100여년 된 건물들이 각각 특색있게 잘 보수를 해서 

멋진 주거지로 재탄생한 모습이 참 보기 좋다.





오래된 건물 벽에 그려진 커다란 벽화





그리고 오늘 아침의 첫번째 목적지안 Jack's Wife Freda 카페에 도착했다.





오늘 평소보다 일찍 일어나서 바로 이리로 온 이유는

근래에 뉴욕의 명소로 잘 알려진 '잭스 와이프 프리다' 카페에서

아침 식사를 하기 위해서였다.






엄마를 닮았는지 어렸을 때부터 쿠킹과 베이킹을 좋아한는 막내가

이 카페의 명성을 듣고 일단 서점에서 카페에서 제공하는 음식의 레시피가 담긴

요리책을 구입해서 그동안 몇가지 음식을 브런치로 집에서 해 먹어 보기도 했다.






치킨 쿠스쿠스 레시피가 담긴 페이지





카페 내부





Jack's Wife Freda의 메뉴가 적힌 종이로 Place mat 로 사용하고 있다.





미리 나온 카페 라테





맏딸이 주문한 메뉴





막내가 주문한 메뉴





 내가 주문한 아침 식사

 커피가 너무 맛이 있어서 refill을 두잔이나 더 마셨다.


 




함께 아침을 잘 먹고 근처에 있는 첼시 마켓으로...










첼시 마켓(Chelsea Market)은

뉴욕 맨해탄 첼시 동네 16 St. 와 15 St. 

그리고 9 Ave 와 10th Ave 사이에 위치했다.

이 건물 안에는 쇼핑 몰, food hall, 오피스 빌딩과 TV 제작회사가 들어서 있다.


첼시 마켓은 원래 잘 알려진 오레오 쿠키를 발명하고 제조한 

내셔날 비스킷 컴퍼니(Nabisco) 공장 건물로 1890년대에 지어졌다.

1990년대에 들어서서 대대적인 리모델링 공사를 거쳐서

아래층은 다양한 가게 공간으로 

위층은 오피스 건물로 새단장해서

현재는 구글의 모회사인 알파벳 회사가 소유하고 있다.

 

이 건물은  간스푸트 마켓 유적지("Gansevoort Market Historic District")

지역에 위치해서 뉴욕주와 미국 연방의 역사문화재 건물로 등재되었다.


그리고 옛 철로 길을 멋진 산책로로 거듭 난

하이라인 산책로 길이 첼시 마켓 건물 바로 옆을 통과하기도 한다.







 


건물 안으로 들어서니 예전 공장 건물 때에 사용되던 벽돌과 파이프들이 그대로 보존되어 있고,

100여년 전의 당시의 모습이 담긴 사진들이 전시되어 있어서 매우 흥미로웠다.





5대에 걸쳐서 오랫동안 가족이 운영해 왔다는 안경 가게





예전 건물에 사용되던 벽돌기둥과 돌들이 여전히 건물을 지탱하고 있다.





와인 가게





꽃 가게





너무도 귀엽고 앙증맞은 "뚱뚱한 마녀 베이커리"/Fat Witch Bakery

일단 들어가서 예쁜 카드와 백을 샀다.




그리고 '젖은 바닥'을 경고하는 재미난 경고물이 곳곳에 서 있어서

미소를 머금케 한다.





이 베이커리에서 나중에 걸어다니면서 먹으려고 

뉴욕에 오면 제일 맛보고 싶은 원조 베이클을 1 doz. 을 

종류대로 골고루 샀다.





그리고 역시 예전 모습 그대로인 엘리베이터와  벽돌 벽

그리고 천장의 다양한 배선들이 

세월의 흔적을 느낄 수 있을뿐 아니라, 

오래된 공장 건물을 최대한으로 많이 보존해서

새로운 감각으로 재탄생된 인테리어로 거듭나게 한 노력이 

부럽고, 존경스럽다.





다양한 국수를 제공하는 'Very Fresh Noodle" 가게





다양한 씨와 견과류 그리고 말린 과일을 사용해서 만든 페이스트(paste)와 디저트를 파는 아주 특이한 가게





중동과 그리스 음식에 빠지지 않는 참깨를 으깬 타히니 패이스트와

해바라기 씨로 만든 할바(Halva)를 샀다.





다양한 견과류와 건포도가 포함된 할바를 조금 사서 맛도 보고...





3대째 내려오는 피자 가게는 늘 붐빈다.





역시 연륜이 있는 베이커리 겸 카페





이 가게는 몇몇의 젊은 한국 디자이너들이 만든 제품들을 팔고 있어서

한번 둘러 보았다.









다양한 향신료를 파는 spice shop





예전 모습대로 서 있는 이정표와 오래된 철문과 당시의 선풍기 모습은

 마치 100년 전으로 돌아간 듯 하다.





당시에 있던 자리 그대로에 놓인 돌은 여전히 사람들의 훌륭한 쉼터로 사용되고 있다.





또 다른 이정표




원래 사용하던 수도 파이프는 멋진 분수로 변신...





원래 공장 건물에 사용되었단 다양한 암석들...










오래된 소방기구들

























  Sarabeth's Bakery

 




내부로 들어서니 10여명의 직원들이 다양한 빵을 열심히 굽고 있다.







계속해서 첼시 마켓 2편으로...




맨위로

http://blog.daum.net/nh_kim12/17201555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