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작시 -고향생각 -

댓글수99+ 다음블로그 이동

끄적이는 시상

자작시 -고향생각 -

오대양
댓글수862

 

 

 

 

- 고향 생각 - 

 

 

오늘처럼
함박 눈 펄펄 내리는 날엔
불현 듯 고향이 그리워진다.

내가 태어나고 성장한
꿈속에서도 찾아드는
영원한 나의 본향(本鄕)

윗대 할아버지 할머니가 터를 잡아
대대손손(代代孫孫) 안식을 누리던
정 깊은 삼간 초옥(三間 草屋)

고샅 길 휘휘 돌아
사립 안에 들어서면
산 까치 부부 화들짝 날고

왕대나무 총총히 하늘을 찌르는 뒤란
호목수(胡木樹) 우뚝하여
옛 모습 그대로인데,

무쇠솥 누릉지 긁던 울어머니 모습
그립다

 

 뜰 앞 매화 빈가지에 하얗게, 하얗게 눈은 내리고.....!
 

                                               - 오대양 -

 

                                                                                      

 

 

 

 

맨위로

http://blog.daum.net/ohf6630/373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