캘리포니아 지진은 차이나레이크와 군 기지를 박살내다, 불필요한 요원은 소개되다

California Earthquake Knocks Out China Lake, Military Base, Non Essential Personnel Evacuate

https://www.youtube.com/watch?v=vc8HFBNP_VY




20분전 | KBS | 다음뉴스

주요 지진과 화산 활동이 집중된 이른바 '불의 고리'에 속해 있는데다, 이번 지진 여파로 캘리포니아를 가로지르는 '샌안드레아스 단층'까지 흔들릴 수 있다는 우려도 확산...



M7.1 California - Details, Solar Fields, Magnetic Reversal | S0 News  J u l .  6 . 2 0 1 9 
https://www.youtube.com/watch?v=Tpu7rxLvT9A


그랜트 캐머런이 스탠턴 프리드먼 외감법원 파일에서 기이한 것을 발견하다

Grant Cameron Discovers Some Anomalies in The Stanton Friedman FOIa Files
https://www.youtube.com/watch?v=nyhi417podc



2019. 7. 6.

그랜트 카메론 (Grant Cameron)은 스탠튼 프리드먼 (Stanton Friedman)에 대한 외감법원 FOIA에 영장을 청구하고 흥미로운 것들을 찾기 시작했다. 앞으로 몇 주 안에 그는 스탠턴 Stans의 거대한 ufo 아카이브를 통해 검색할 것입니다. Grant는 타임 라인을 포함하여 MJ-12 파일도 실행도 제공합니다.

Grant Cameron filed and FOIA on Stanton Friedman and is starting to find some interesting stuff, although most of it is heavily redacted. In the next few weeks he will be searching through Stans huge ufo archive. Grant also gives a run down of the MJ-12 files, including timelines.



What Giants Looked Like | The Christian Contrarian Ep.6
https://www.youtube.com/watch?v=_rzNmwxV2Kg

Sleeping Giant: Abandoned USSR radio telescope from a bird's-eye view
https://www.youtube.com/watch?v=KJsZKGOjXHc


The Truth Slips Out, [DS] [CB] Begin To Counter Patriots Economic Plan
https://www.youtube.com/watch?v=cf2th6OlFHg

고래는 여성 잠수부에게 달라붙어 떨어지려 하지 않았다. 그 이유를 알게 되었을 때, 그녀는 충격을 받았다./Ranking World
https://www.youtube.com/watch?v=M31kfUQe8oM





다시보자 : 이스라엘의 " 일어나서 먼저 죽여라" 교범

Review: “Rise and Kill First” 
By Brett Redmayne-Titley
Jul 6, 2019 - 4:59:23 AM

 

http://www.unz.com/article/review-rise-and-kill-first/


"우리가 살해한 팔레스타인 사람들은 아무런 차이가 없다 ... 그들은 테러리스트이거나 테러리스트가 될 것인데, 아니면 그들은 테러리스트를 낳을 것이니 말이다." - 전 이스라엘군 IDF 지휘관, 라파엘 "라울"에탄.

"It made no difference which Palestinians we killed... They either were terrorists or would become terrorists or they gave birth to terrorists."

- former IDF commander, Rafael " Raful" Eitan.


스파이 Spies, 팜므파탈 Femme fatale, 치명적인 음모, 살인, 폭탄, 칼, 총, 제임스본드 James Bond와 "Q"를 부러워하게 만드는 독특한 살인 무기의 배열. 이 모든 것들은 전 세계의 외국계 지역에서 수십 가지의 알려지지 않은 잔인하고 잔인한 외설과 단검 암살과 결합되어 있습니까? 위대한 스파이 스릴러의 자질처럼 들립니다.


과연. 그러나 수십 년에 걸친 이스라엘의 부정에도 불구하고 ...이 이야기는 사실입니다.


Spies, Femme fatale, deadly plots, killings, bombs, knives, guns, and an array of unique murderous weaponry that would make James Bond and "Q" envious. All this, combined with dozens of unapologetic and brutal cloak and dagger assassinations in foreign locales worldwide? Sounds like the makings of a great spy thriller.

Indeed. But, despite decades of Israeli denial... this story is true.


로넨 버그만 Ronen Bergman의 "일어나서 먼저 죽여라 Rise and Kill First"라는 책은 2018 년 후반에 선동적인 주제를 고려할 때 상대적으로 작은 팡파르였다고 발표되었습니다. 이것이 놀라운 것처럼 보일 수 있지만, 이스라엘의 전세계적인 암살 계획의 시작과 발전에 관한 이 중요한 연대기의 다큐멘터리를 읽으면서, 이 책은 지난 50 년 이상에 걸쳐 이스라엘의 수백 가지의 비사 법적 스파이 살생에 대한 독특하고 매우 상세한 역사를 제공한다는 것이 분명해진다 .


Ronen Bergman's book, "Rise and Kill First," was released in late 2018 to what, considering the inflammatory subject, was relatively little fanfare. While this might seem surprising, on reading this important chronological documentary of the inception and development of Israel's worldwide assassination program it becomes clear that this book does provide a unique, very detailed and accurate history of Israel's hundreds of extrajudicial killings over the past fifty plus years.


 


Worse, "Rise and Kill First" reveals the true mind of the modern Israeli that has been infected by the rise of orthodox Jewish Likud party: An aberration of conscience that has no value for non-Jewish life worldwide whatsoever in its pursuit of its singular goal: Greater Israel.

"If someone comes to kill you, rise up and kill him first!"

- The Babylonian Talmud.


눈에는 눈, 이에는 이 "라는 말은 이스라엘이 처음부터 외교 정책으로 다른 뺨을 돌리지 않고 정면 대응하는 일상적인 대안으로 받아들여지고 있다. 이것은 폭력적인 보복과 징벌을 의미하지만, 이 책은 총체적으로 취해진다면  오래된 이스라엘의 이런 만트라를 현재의 시온주의 정의인 "일어나서 먼저 죽여라!"로 정확하게 재정의되었습니다.


"An eye for an eye, a tooth for a tooth" has been embraced in the routine alternative to turning the other cheek by Israel as foreign policy since its inception. This implies violent retaliation and retribution. But this book, when taken in totality, more accurately redefines this age-old Israeli mantra to its current Zionist definition, "Rise-up and kill first!"


저자가 잘 연구한 연대기의 의미들을 연결하지 못하면 이 책, '일어나서, 먼저 죽여라' 를 반드시 읽어야 합니다. 이스라엘 /시오니스트의 영토 - 그리고 헤게모니의 헤게모니를 관찰할 때 Ronen이 생략한 것은 이스라엘의 시온주의라는 것을 실제로 정복당해야 할 위협인 이유를 자신의 문서로 잘 설명하는 다른 이야기가 많은 연대기입니다. 이러한 연결은 명백하지만 아직 생략되었습니다.

우리는 그들이 왜그런지를 궁금해 할 필요가 없습니다.


The author's failures in connecting the dots of his own excellently researched chronology are what makes this book a must-read. For observers of Israeli / Zionist hegemony of territory- and of mind- what Ronen omits are the many other chronologies that well illustrate, by his own documentation, why Israeli Zionism is indeed a threat that must be vanquished. These connections are obvious, yet omitted.

We need not wonder why.

이스라엘의 알려지지 않은 - 그리고 항상 거부된 - 목표 암살 프로그램을 문서화하면서, 로넨 Ronen의 연구는 예외적으로 중요한 것으로 보인다. 그가 제시한 것은 7 년 간의 인터뷰 결과로 준비된 것인데, 그는 이스라엘 군사력 개발이 지배와 암살로 헤게모니를 증대시킨 75 년 내력을 보여준 것인데, 그 무서운 암살 통치의 세월의 기록이다. 연대기는 1944 년에 자행된 톰 윌킨 (Tom Wilkin)이 암살된 때부터 시작된다. 왜냐하면 팔레스타인에서 유대인의 지하 공간에 매우 효과적으로 침투하고 분열시키는 역할을 하기 때문이다. 그 당시 시온주의가 유대인 국가를 처음 설립하기에 앞서 암살은 아직 성화된 군대 프로그램이 아니었다. 그것은 바뀔 것입니다.


In documenting Israel's unknown - and always denied- program of targeted killings, Ronen's work appears exceptional. What he presents is the result of seven years of his ongoing interviews of the scores of military and later political players who were the controllers of this seventy-five-year history of Israeli military development of domination and increased hegemony by assassination. The chronology begins with the killing of Tom Wilkin as far back as 1944 because of his role in very effectively infiltrating and disrupting the Jewish underground in Palestine as it forced the way for eventual Israel. At that time long ago before Zionism prevailed in establishing for the first time a Jewish nation, the assassination was not yet a sanctified national military program. That would change.


이 증인으로부터의 독립적인 확증은 거의 불가능하기 때문에 독자는 제시된 대로 세부 사항을 취해야 하지만 이 책은 광범위하게 각주가 되어있으며 로넨 Ronen은 자신이 전문적으로 서로에 대해 상호 참조하는 타당한 출처의 이름을 직접 확인하지 못합니다. 하지만 그가 제시한 사실에 대한 신뢰는 분명해 보입니다.


While the reader must take the details as presented since independent corroboration from these witnesses is nigh on impossible, the book is extensively footnoted and on very few occasions does Ronen fail to directly identify the names of his sources which he professionally cross-references against each other for validity. The credibility of the facts he presents seems evident.


그의 책의 최우선의 연대기는 구불 구불 움직입니다. Ronen은 훌륭한 이야기꾼인데, 책을 자세히 읽는 독자에게 목표 대상이 살해당한 후 살해되고 각각의 조종된 음모를 계획하고 실행하는 장면을 보여줍니다. 성가신 세부 사항이 많았던 저자는 지난 이스라엘의 암살 리스트에서 수십 건의 사례 연구를 통해 이스라엘의 새로운 군대 및 정보 기관의 지속적인 발전과 창설, 살인 전술의 지속적인 개선 및 해마다 증가하는 사례를 보여줍니다. 이스라엘과 그 지도자들이 현존하는 인간의 양심을 벗어던지고 인간 파멸로 가는 동안, 자신들의 국경 너머로거 살해하겠다는 광기의 의지를 보여주므로써, 로넨 Ronen은 독자가 그의 스파이 소설의 진짜 몰입상태로 끌어들입니다.


His prima facie chronology of a book is a rollicking ride. Ronen is a good storyteller and he takes the reader through the details of the book from killing after killing and the planning and execution of each orchestrated plot. Loaded with salacious details aplenty, the author uses dozens of case studies from past Israeli hits to show the ongoing development and inception of the many new Israeli military and intelligence services, ongoing improvement in the tactics of the kill and the year-by-year increase in the willingness of Israel and its leaders to kill beyond their own borders while ever descending from the existing human conscience. His subject well in hand, Ronen treats the reader to a real page-turner of a spy novel.


These killings first occur during the inception of the post-war development of Israel, the fact of which Ronen is far too brief and equally serving of the Israeli narratives since the historical slaughter and expropriation of Palestinians is glossed over. 

"I do not remember an event of similar gravity in the history of the state of Israel"

-Yehudit Karp, Israeli Deputy Attorney General for special duties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