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터김의 체험 나누기

트럼프 천하재편정국 - 447. 왜 미국은 지배층의 타락과 반역을 막지 못하나요? -1

작성일 작성자 Peterkim

메가그룹, 맥스웰 가문 그리고 모사드 : 엡스타인 사망 스캔들 핵심은 스파이 이야기이다- 1부

Mega Group, Maxwells and Mossad: The Spy Story at the Heart of the Jeffrey Epstein Scandal 
By Whitney Webb
Aug 17, 2019 - 12:30:37 AM

 

https://www.mintpressnews.com/mega-group-maxwells-mossad-spy-story-jeffrey-epstein-scandal/261172/

 1997년도 네타냐후와 그의 부인 사라, 로널드 로더   Benjamin Netanyahu and his wife Sara with Ronald Lauder in 1997. Photo | Reuters MOST PICTURES REMOVED DUE TO SIZE   see link


증거에 의해 그려진 그림은 단일 정보기관과 엡스타인 사이의 직접적인 연결이 아니라 그보다 훨씬 큰데, 미국과 이스라엘의 메가 그룹 Mega Group , 정치인 및 공무원을 연결하는 그물망, 그리고 심층 비즈니스 및 정보국까지 연계된 조직 범죄 네트워크을 보여줍니다. 그것은 두 나라의 관계를 보여줍니다.


The picture painted by the evidence is not a direct Epstein tie to a single intelligence agency but a web linking key members of the Mega Group, politicians, and officials in both the U.S. and Israel, and an organized-crime network with deep business and intelligence ties in both nations.


억만 장자 아동섹스 pedophile과 성매매 혐의로 엡스타인 Jeffrey Epstein이 감옥에 갇혔을때, 그가 정보국과의 연계에 관하여 보도가 지상에 계속 떴다, 또 그가 여러 회사와의 재정적 유대 그리고 "자선 단체", 부유하고 강력하며 최고 정치인과 연계되어 있다는 보도도 포함되었다.


As billionaire pedophile and alleged sex-trafficker, Jeffrey Epstein sits in prison, reports have continued to surface about his reported links to intelligence, his financial ties to several companies and "charitable" foundations, and his friendships with the rich and powerful as well as top politicians.


이 시리즈의 1 부와 2 부인 "엡스타인 스캔들 Jeffrey Epstein Scandal 에는 : 대마불사 To To Big Big Fail" 조직이 어떤 것인지 보여주며, 그 내막은 최근 미국 역사에서 성적비행 약점을 통한 협박 작전 sexual blackmail operations의 광범위한 성격과 미국 정치 권력과 미국 정보국의 고위층의 관계에 초점을 맞추었습니다. 엡스타인 자신의 성매매 및 협박 작전의 핵심 요소 중 하나인 엡스타인의 이스라엘 정보국과의 관계와 "비공식적" 친 이스라엘 박애주의 파벌 pro-Israel philanthropist faction과의 관계는 "메가 그룹 Mega Group"으로 알려져있다.


While Part I and Part II of this series, "The Jeffrey Epstein Scandal: Too Big to Fail," have focused on the widespread nature of sexual blackmail operations in recent American history and their ties to the heights of American political power and the U.S. intelligence community, one key aspect of Epstein's own sex-trafficking and blackmail operation that warrants examination is Epstein's ties to Israeli intelligence and his ties to the "informal" pro-Israel philanthropist faction known as "the Mega Group."


엡스타인 사건에서 메가 그룹의 역할은 수십 년 동안 Epstein의 주요 재정 후원자이자 억만 장자인 레슬리 웩스너 Leslie Wexner가 친-이스라엘과 인종적 자선 단체민족에 대한 찬성과 지원 목적으로 여러 유명한 사업가를 묶는 공동 설립자였기 때문에 주목을 받았습니다. 그 자선 조직은 단일 민족 또는 민족 종교 단체에 혜택을 주자는 목적의 단체였다. 그러나 이 보고서에서 알 수 있듯이 메가 그룹 회원의 또 다른 통합 요소는 조직 범죄에 있는데, 특히 이 시리즈의 1 부에서 논의된 조직 범죄 네트워크와 깊은 관련이 있습니다. 그 조직은 악명높은 미국인 마피아 보스, 메이어 란스키 Meyer Lansky가 주도한 것이다.


The Mega Group's role in the Epstein case has garnered some attention, as Epstein's main financial patron for decades, billionaire Leslie Wexner, was a co-founder of the group that unites several well-known businessmen with a penchant for pro-Israel and ethno-philanthropy (i.e., philanthropy benefiting a single ethnic or ethno-religious group). However, as this report will show, another uniting factor among Mega Group members is deep ties to organized crime, specifically the organized crime network discussed in Part I of this series, which was largely led by notorious American mobster Meyer Lansky.


미국과 이스라엘에 대한 주요 정치적 기부자였던 많은 메가 그룹 회원의 역할 덕분에 가장 주목할만한 몇몇 회원들은 정보국 계통뿐만 아니라 양국 정부와 긴밀한 유대 관계를 맺고 있습니다. 이 보고서와 후속 보고서에서 알 수 있듯이 메가 그룹은 이스라엘의 모사드와 긴밀한 유대 관계를 가진 로버트 맥스웰과 마크 리치에 역시 깊은 유대를 갖고 있다 - 또 이 그룹은 과거 및 현직 이스라엘 총리를 포함한 그 나라 정치인들과 긴밀한 관계를 맺었습니다. 그 총리들과 정치인은 이스라엘의 정보국 계통에 깊이 연관된 자들이었다.


By virtue of the role of many Mega Group members as major political donors in both the U.S. and Israel, several of its most notable members have close ties to the governments of both countries as well as their intelligence communities. As this report and a subsequent report will show, the Mega Group also had close ties to two businessmen who worked for Israel's Mossad - Robert Maxwell and Marc Rich - as well as to top Israeli politicians, including past and present prime ministers with deep ties to Israel's intelligence community.


모사드 Mossad를 위해 일했던 사업가 중에 하나가 로버트 맥스웰 Robert Maxwell 인데, 그의 이야기는 이 보고서에서 자세히 논의 할 것입니다. 메가 그룹의 공동 설립자인 찰스 브론프만 (Charles Bronfman)의 비즈니스 파트너인 맥스웰 (Maxwell)은 모사드 (Mossad) 음모로써 미국이 만든 소프트웨어에 백도어 trapdoor를 설치하여 전세계 정부와 기업에 판매된 소프트웨어를 통해서 모사드가 다 들여다 볼 수 있도록 도와주는 최고급 첩보작전을 성공적으로 이끌었습니다. 여기엔 로널드레이건 전 대통령의 참모이며 미국 정치인의 역할이 아주 컸다.


One of those businessmen working for the Mossad, Robert Maxwell, will be discussed at length in this report. Maxwell, who was a business partner of Mega Group co-founder Charles Bronfman, aided the successful Mossad plot to plant a trapdoor in U.S.-created software that was then sold to governments and companies throughout the world. That plot's success was largely due to the role of a close associate of then-President Ronald Reagan and an American politician close to Maxwell, who later helped aid Reagan in the cover-up of the Iran Contra scandal.


몇 년 후, 맥스웰의 딸 길레인 맥스웰 (Ghislaine Maxwell)은 제프리 엡스타인 (Jeffrey Epstein)의 "내부 그룹"에 합류하는 동시에 엡스타인 (Epstein)은 현재 미국 및 해외의 중요한 전자 인프라를 위해 판매되고 있는 유사한 소프트웨어 프로그램을 자금 지원하고 있습니다 (지금 중국 화웨이가 이 첩보 비선을 뺏으려 쟁투를 벌이고 있는 5G통신 인프라 시장). 그 회사는 이스라엘 군 정보국, 트럼프 행정부 직원, 메가 그룹과 깊은 관계가 있습니다.

엡스타인은 이스라엘의 정보부와 관련이 있는 것으로 보이며 영향력있는 이스라엘 정치인과 메가 그룹과의 관계는 잘 기록되어있다. 그러나 이 조직들은 이번 시리즈의 이전 기사에서 논의된 조직 범죄 네트워크 및 강력하게 주장되는 아동섹스 성애자들과 연결되어 있기 때문에 그 자체로 별도로 고립된 사건이 아니다.


Years later, Maxwell's daughter - Ghislaine Maxwell - would join Jeffrey Epstein's "inner circle" at the same time Epstein was bankrolling a similar software program now being marketed for critical electronic infrastructure in the U.S. and abroad. That company has deep and troubling connections to Israeli military intelligence, associates of the Trump administration, and the Mega Group.

Epstein appears to have ties to Israeli intelligence and has well-documented ties to influential Israeli politicians and the Mega Group. Yet, those entities are not isolated in and of themselves, as many also connect to the organized crime network and powerful alleged pedophiles discussed in previous installments of this series.


아마도 이 많은 선수들이 어떤 연계를 가졌는지는 로널드 로더 (Ronald Lauder)가 활동한 사례에서 잘 나타날 것이다 : 로더는 메가 그룹 멤버이며, 레이건 행정부의 전직 요인이었고, 벤자민 네타냐후 이스라엘 총리와 이스라엘의 리쿠드당에 오랜세월 기부금을 내왔고, 트럼프 대통령 Donald Trump와 로이콘 Roy Cohn의 오랜 친구이기도 합니다.


Perhaps the best illustration of how the connections between many of these players often meld together can be seen in Ronald Lauder: a Mega Group member, former member of the Reagan administration, long-time donor to Israeli Prime Minister Benjamin Netanyahu and Israel's Likud Party, as well as a long-time friend of Donald Trump and Roy Cohn.


화장품 재벌 상속자였다가 정치권 선수가 되기까지  From cosmetics heir to political player

로이콘 Roy Cohn의 친구이자 그의 유명한 고객이기도 한 이 사람을 간과하지만, 그는 에스티 로더 화장품 상속자 로널드 로더인데 억만 장자입니다. 로더는 종종 언론에서“유대인의 주도적인 자선가”로 묘사하며 그의 세계 유대인 의회의 회장직을 말하지만, 그가 과거에 정치적인 역할을 했던 것을 말하지 않는 경향이 있습니다.


One often overlooked yet famous client and friend of Roy Cohn is the billionaire heir to the Estee Lauder cosmetics fortune, Ronald Lauder. Lauder is often described in the press as a "leading Jewish philanthropist" and is the president of the World Jewish Congress, yet his many media profiles tend to leave out his highly political past.


화장품 재벌의 상속인 로더는 2018 년 뉴욕 타임즈 기자 매기 하버만 (Mggie Haberman)을 통해서 발표한 성명에서 적어도 1970 년대 초로 돌아가서 50 년 이상 트럼프 Trump를 알고 있다고 언급했다. 로더에 따르면, 그의 트럼프와의 관계는 트럼프가 펜실베이니아 대학교의 와튼 스쿨에서 같은 학생이었을 때 시작되었다.


In a statement given by Lauder to New York Times reporter Maggie Haberman in 2018, the cosmetics heir noted that he has known Trump for over 50 years, going back at least to the early 1970s. According to Lauder, his relationship with Trump began when Trump was a student at the Wharton School at the University of Pennsylvania, which Lauder also attended.

 

그들의 초기 우정의 정확한 태동은 불분명하지만, 그들이 나중에 로이콘 Roy Cohn을 그들의 고객으로 간주하는 걸 포함하여 많은 동일한 연결을 공유한 것이 분명합니다. 로이콘과 트럼프의 관계에 대해 많은 이야기가 있었지만, 콘은 특히 로더의 어머니인 에스티 로더 (Josephine Mentzer에서 태어남)와 가깝습니다. 에스티는 심지어 뉴욕 타임스 사망 기사에서 콘의 가장 유명한 친구로 여겨졌다.


Though the exact nature of their early friendship is unclear, it is evident that they shared many of the same connections, including to the man who would later count them both as his clients, Roy Cohn. While much has been said of the ties between Cohn and Trump, Cohn was particularly close to Lauder's mother, Estee Lauder (born Josephine Mentzer). Estee was even counted among Cohn's most high-profile friends in his New York Times obituary.


로더-콘 Lauder-Cohn 관계에 대한 작은 창은 2016 년 Politico의 코네티컷 주 그리니치에 있는 콘 Cohn의 주말 집에서 열린 1981 년 만찬회에 관한 기사에서 간략하게 드러났습니다. 이 파티에는 로널드 로더의 부모인 에스티와 조, 트럼프와 그의 부인 이바나가 2 마일 떨어진 주말 집 파티에 참석했습니다. 그 파티는 콘이 레이건의 대통령직을 도전을 돕고 그의 정치적 영향력의 최고점에 도달한 직후에 열렸다. 파티에서 콘은 레이건과 당시에 뉴욕 알폰스 다마토 상원의원에게 건배를 제안했다. 다마토는 나중에 로널드 로더가 정치 공직에 출마할 것을 촉구했다.


A small window into the Lauder-Cohn relationship surfaced briefly in a 2016 article in Politico about a 1981 dinner party held at Cohn's weekend home in Greenwich, Connecticut. The party was attended by Ronald Lauder's parents, Estee and Joe, as well as Trump and his then-wife Ivana, who had a weekend home just two miles away. That party was held soon after Cohn had helped Reagan secure the presidency and had reached the height of his political influence. At the party, Cohn offered toasts to Reagan and to then-Senator for New York Alfonse D'Amato, who would later urge Ronald Lauder to run for political office.


2 년 후인 1983 년 시점에서 부모의 화장품 회사에서 일한 경험밖에 없는 로널드로더 Ronald Lauder는 유럽 및 NATO 사무국 부국장으로 임명되었습니다. 임명된 지 얼마되지 않아 그는 로이 콘 (Roy Cohn)의 영예를 입어서 논란이 되는 반 유태인 중상대책연합 (Anti-Defamation League, ADL)의 모태 조직인 유대교와 친 이스라엘 단체, 브나이브리쓰 B'nai B'rith가 주최한 저녁 식사를 위해 정찬 헌정위원회에서 봉사했다.

콘 Cohn의 영향력있는 아버지, 앨버트 콘 Albert Cohn은 B'nai B'rith의 강력한 New England-New York 지부의 오랜 회장이었고 로이콘 Roy Cohn 자신은 B'nai B'rith의 은행 및 금융 롯지의 일원이었습니다.


Two years later, in 1983, Ronald Lauder - whose only professional experience at that point was working for his parent's cosmetics company - was appointed to serve as United States Deputy Assistant Secretary of Defense for European and NATO Affairs. Soon after his appointment, he served on the Dinner Tribute Committee for a dinner hosted by the Jewish fraternal and strongly pro-Israel organization B'nai B'rith, the parent organization of the controversial Anti-Defamation League (ADL), in Roy Cohn's honor. Cohn's influential father, Albert Cohn, was the long-time president of B'nai B'rith's powerful New England-New York chapter and Roy Cohn himself was a member of B'nai B'rith's Banking and Finance Lodge.


저녁 식사는 특히 이스라엘의 경제를 옹호하기 위한 노력과 이스라엘의 옹호 활동으로 콘에게 영광을 돌리려고 노력했으며, 이 조직의 명예회장에는 미디어 거물 루퍼트 머독, 도널드 트럼프, 그리고 베어스턴스 앨런 그린버그 (Alan Greenberg)의 대표가 포함되었다. 그들 모두가 제프리 엡스타인에게 연결되었던 것이다.


The dinner specifically sought to honor Cohn for his pro-Israel advocacy and his efforts to "fortify" Israel's economy, and its honorary chairmen included media mogul Rupert Murdoch, Donald Trump and then-head of Bear Stearns Alan Greenberg, all of whom are connected to Jeffrey Epstein.


국방부 차관보로 지내면서, Lauder는 이스라엘 정치에 매우 적극적으로 참여했으며, 이미 이스라엘과 이스라엘의 미래 총리인 네타냐후 Benjamin Netanyahu의 이스라엘 대표의 동맹이 되었습니다. 로더는 네타냐후가 권력을 키우는 데 있어, 특히 1996 년에 승리를 거두는 동안 가장 중요한 인물 중 한 사람이 되었고, 또 이스라엘의 우익 리쿠드당의 주요 재정가가 되었습니다.


During his time as deputy assistant secretary of defense, Lauder was also very active in Israeli politics and had already become an ally of the then-Israeli representative to the United Nations and future prime minister of Israel, Benjamin Netanyahu. Lauder would go on to be one of the most important individuals in Netanyahu's rise to power, particularly during his upset victory in 1996, and a major financier of Israel's right-wing Likud Party.


로이 콘 (Roy Cohn)이 사망한 해인 1986 년, 로더는 펜타곤에서 자신의 직책을 떠났으며 오스트리아의 미국 대사가 되었으며 당시 오스트리아 대통령이자 전 나치의 공동 협력자인 커트 발트하임 (Kurt Waldheim)과의 대립으로 그의 임기가 결정되었다. Lauder의 오스트리아 정치에 대한 관심은 최근 몇 년 동안 계속 이어졌으며, 2012 년 오스트리아 선거를 조작하려 했다는 비난을 받고있다.


In 1986, the year that Roy Cohn died, Lauder left his post at the Pentagon and became the U.S. ambassador to Austria, where his tenure was shaped by his confrontations with the then-Austrian president and former Nazi collaborator, Kurt Waldheim. Lauder's interest in Austrian politics has continued well into recent years, culminating in accusations that he sought to manipulate Austrian elections in 2012.


로더 Lauder는 대사를 떠난 후 1987 년 Ronald S. Lauder Foundation을 설립하고 나중에 1989 년 루디줄리아니 Rudy Giuliani에 대항하여 뉴욕 시장을 위해 출마했습니다. 로더는 다마토 D' Amato의 고문이었던 Roy Cohn과 다마토의 오랜 법률 파트너 톰볼란 Tom Bolan으로부터 시장직 출마를 격려받았다. 콘을 기리는 앞서 언급한 1983 년 B'nai B'rith 만찬에서 다마토 D' Amato가 특별 연사였습니다.


After leaving his ambassadorship, Lauder founded the Ronald S. Lauder Foundation in 1987 and later went on to run for Mayor of New York against Rudy Giuliani in 1989. Lauder was encouraged to run by then-Senator Alfonse D'Amato, who had close ties to Roy Cohn and his long-time law partner Tom Bolan, who was D'Amato's adviser. At the aforementioned 1983 B'nai B'rith dinner honoring Cohn, D'Amato was the featured speaker.


한때 "로이콘 Roy Cohn 정치 조직"의 동맹이었던 줄리아니 Giuliani는 심하게 배척당했는데, 줄리아니는 당시 공갈협박, 음모 및 기타 혐의로 Cohn의 전 법률 파트너인 스탠리 프리드먼 Stanley Friedman을 기소했기에 콘 Cohn의 동료들에게 깊은 반감을 주었기 때문입니다. 줄리아니는 또한 D' Amato와 쓰라린 불일치의 역사를 가지고 있었습니다. Lauder의 주요 캠페인은 성공하지 못했지만 1,300 만 달러 이상을 퍼부으면서 악의와 선거비로 유명했습니다.


The likely reason was that Giuliani, though once an ally of the "Roy Cohn machine," was at the time deeply disliked by the late Cohn's associates for prosecuting Cohn's former law partner, Stanley Friedman, for racketeering, conspiracy and other charges. Giuliani also had a history of bitter disagreements with D'Amato. Lauder's primary campaign, though unsuccessful, was noted for its viciousness and its cost, as it burned through more than $13 million.



몇 년 후, 1990 년대 초 Lauder는 언론에서 오랫동안 감시를 회피했지만 최근 엡스타인 Jeffrey Epstein 스캔들 : 메가그룹 Mega Group과 관련하여 관심을 갖게 된 새로 형성된 그룹에 합류했습니다.


A few years later, in the early 1990s, Lauder would join a newly formed group that has long evaded scrutiny from the media but has recently become of interest in connection with the Jeffrey Epstein scandal: the Mega Group.


로더, 엡스타인 및 기이한 오스트리아 여권

Lauder, Epstein and the mysterious Austrian passport

메가 그룹에 합류하기 전에, 로더가 7 월 초에 제프리 엡스타인의 체포와 관련하여 최근 밝혀진 오스트리아 주재 미국 대사 시절에 로더가 취했던 분명한 특정 행동에 주목할 필요가 있다. 그것은 에드워드 스잘 기자가 첫 보도를 했듯이, 경찰이 최근 맨해튼 엡스타인 거주지를 수색한 후, 엡스타인의 사진과 가짜 이름이 적힌 오스트리아 여권을 발견했을 때, 여권의 출처와 목적은 언론의 조사를 받았다.


Before getting to the Mega Group, it is worth noting one particular act apparently undertaken by Lauder while he was U.S. ambassador to Austria that has recently come to light in relation to the arrest in early July of Jeffrey Epstein, a finding first reported by journalist Edward Szall. When police recently discovered an Austrian passport with Epstein's picture and a fake name after raiding his Manhattan residence, the source and purpose of the passport came under media scrutiny.


AP 통신에 따르면, 엡스타인의 변호사들은 "일부 유태계 미국인들이 비행기 납치 사건이 발생했을 때를 대비해서 국제 여행을 할 때는 비 유대인 이름을 가진 신분증을 가지고 다니도록 권고한다는 것이다. 그 후 1980 년대에 비행기 납치가 더 흔했을 때 친구가 엡스타인에게 그런 위조 여권을 줬다고 주장했다. "이 주장은 이스라엘과 유대인의 인질이 주로 소유하고 있는 여권을 기반으로 다른 인질과 분리된 1976 년 에어프랑스 139 편의 납치에 따른 우려와 관련이 있는 것으로 보인다.


According to the Associated Press, Epstein's defense lawyers specifically argued that "a friend gave it to him [Epstein] in the 1980s after some Jewish-Americans were informally advised to carry identification bearing a non-Jewish name when traveling internationally during a period when hijackings were more common." This claim appears to be related to concerns that followed the hijacking of Air France Flight 139 in 1976 when Israeli and Jewish hostages were separated from other hostages based largely on the passports in their possession.


엡스타인이 오스트리아 장기 체류 (여권이 그를 사우디아라비아 거주자로 표시) 및 독일어 유창성을 포함했다 해도, 오스트리아 여권에 대한 기본 자격을 충족시킬 수 없다는 점을 감안할 때, 그가 오스트리아 여권을 획득 할 수있는 유일한 방법은 법의 규정에 의하지 않은 수단으로 오스트리아의 공무원과 관계가 깊은 오스트리아 공직자나 외국 외교관의 도움을 받았던 걸로 뵈입니다.


Given that Epstein was unable to meet the conventional qualifications for an Austrian passport - including long-term residency in Austria (the passport lists him as a resident of Saudi Arabia) and fluency in German - it appears that the only way to have acquired an Austrian passport was by unconventional means, meaning assistance from a well-connected Austrian official or foreign diplomat with clout in Austria.

 

당시 레이건 행정부의 오스트리아 대사였던 로더는 특히 엡스타인 변호사가 여행 중에 유태인 미국인을 납치 대상으로 할 수 있었으며, 로더의 매우 대중적인 우려에 비추어 그러한 여권을 입수할 수있는 좋은 입지를 갖추었을 것이다. 특정 위협 그룹에서 유대인들이 직면한 위협 또한, 여권은 로더 Lauder가 여전히 대사로 근무하던 1987 년에 발행되었습니다.


Lauder, then-ambassador to Austria for the Reagan administration, would have been well-positioned to acquire such a passport, particularly for the reason cited by Epstein's attorneys that Jewish-Americans could be targeted during travel, and in light of Lauder's very public concerns over threats Jews face from certain terror groups. Furthermore, the passport had been issued in 1987, when Lauder was still serving as an ambassador.


또한, 로더는 엡스타인의 전 후원자인 그린버그와 연관되었는데, 엡스타인이 1970 년대 후반 댈러스 학교에서 해고된 직후 그를 고용했던 베어스턴스 앨런 그린버그 (Alan Greenberg) 대표와 연결되었다. 그리고 로더와 그린버그의 또 다른 친구인 도널드 트럼프와 1987 년에 엡스타인과 친해지기 시작했는데, 그 해에 가짜 오스트리아 여권이 발급되었습니다. 1987 년, Epstein은 Lauder 와도 밀접한 관계를 맺고있는 그의 주요 금융 조달자였던 레슬리 웩스너 Leslie Wexner와의 관계를 시작했습니다 (일부 출처는 Epstein과 Wexner가 1985 년에 처음 만났지만 1987 년까지 강력한 비즈니스 관계가 수립되지 않았다고 주장합니다).


In addition, Lauder was well-connected to Epstein's former patron - former head of Bear Stearns Alan Greenberg, who had hired Epstein in the late 1970s immediately after the latter was fired from the Dalton School - and Donald Trump, another friend of Lauder and Greenberg who began his friendship with Epstein in 1987, the same year the fake Austrian passport was issued. In 1987, Epstein also began his relationship with his principal financier, Leslie Wexner, who is also closely associated with Lauder (though some sources claim that Epstein and Wexner first met in 1985 but that their strong business relationship was not established until 1987).


엡스타인의 변호인은 위조 오스트리아 여권을 제공한 "친구"의 신원을 밝히기를 거부했지만, 로더는 오스트리아에서 여권을 입수할 수있는 좋은 위치에 있었으며, 엡스타인의 후견인인 레슬리 웩스너와 공동 설립한 메가 그룹과도 깊은 관계가 있었습니다. 이때 Leslie Wexner와 Epstein은 많은 관계가 있습니다. 오스트리아 정부와 엡스타인의 멘토와의 이러한 연결은 로더를 엡스타인을 대신하여 문서를 입수한 사람으로 만들었습니다.


Though Epstein's defense attorney declined to reveal the identity of the "friend" who provided him with the fake Austrian passport, Lauder was both well-positioned to acquire it in Austria and also deeply connected to the Mega Group, which was co-founded by Epstein's patron Leslie Wexner and to which Epstein has many connections. These connections to both the Austrian government and to Epstein's mentor make Lauder the most likely person to have acquired the document on Epstein's behalf.


또한 엡스타인과 메가 그룹과 이스라엘 정보국, 모사드 (Mossad)의 관계는 이스라엘 정부와의 긴밀한 유대와 모사드 (Mossad)가 해외 대사를 이용하여 요원을 위한 위조 여권을 조달한 역사를 감안할 때, 로더 Lauder가 여권을 조달하는 데 관여했음을 시사한다. 


Furthermore, Epstein and the Mega Group's ties to the Israeli intelligence agency, Mossad, also suggest Lauder was involved in procuring the passport, in light of his close ties to the Israeli government and the fact that Mossad has a history of using ambassadors abroad to procure false, foreign passports for its operatives.


Lauder 자신도 Mossad와 긴밀한 관계가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Mossad 및 그들의 모집자 및 이스라엘 군 정보부와 밀접한 관련이 있는 이스라엘 대학 IDC Herzliya의 오랜 자금 지원자이다. Lauder는 이스라엘 국방군 IDC Herzliya안에 로더의 이름을 붙인 정부, 외교, 전략 대학Lauder School of Government, Diplomacy and Strategy를 설립했습니다.


Lauder himself has been alleged to have ties to Mossad, as he is a long-time funder of IDC Herzliya, an Israeli university closely associated with Mossad and their recruiters as well as Israeli military intelligence. Lauder even founded IDC Herzliya's Lauder School of Government, Diplomacy and Strategy.


또한 Lauder는 미국 외교관이면서, 키신저 보좌관이었고, 레이건 연설 작가였던 마크 팔머 Mark Palmer와 동유럽 방송 네트워크 CETV를 공동 설립했습니다. Palmer는 종종 미국 정보국의 부속 기관으로 묘사된 조직인 국가 민주주의 유산 NED (National Endowment for Democracy) 조직의 공동 창립자로 더 잘 알려져 있으며, 그 조직의 첫 회장이 워싱턴 포스트에 "오늘날 우리가 하는 많은 일이 비밀리에 이루어졌다고 고백" 했다. 그것은 25 년 전 CIA가 비밀리에 수행한 작전이다. 2001 년 이브닝스탠다드 보고서에 따르면 엡스타인은 1980 년대에 CIA에서 근무했다고 주장했지만 나중에 엡스타인은 그 주장을 철회했다.


Furthermore, Lauder co-founded the Eastern European broadcasting network CETV with Mark Palmer, a former U.S. diplomat, Kissinger aide and Reagan speechwriter. Palmer is better known for co-founding the National Endowment for Democracy (NED), an organization often described as an accessory to U.S. intelligence, and one whose first president confessed to the Washington Post that "a lot of what we do today was done covertly 25 years ago by the CIA." A 2001 report in the Evening Standard noted that Epstein once claimed that during the 1980s he worked for the CIA, but Epstein later backed away from that assertion.


메가 그룹 마피아의 기원    The origins of the Mega Group Mafia

로더 Lauder가 속한 억만 장자의 비밀 그룹인 메가 그룹 Mega Group은 1991 년 찰스 브로프먼 Charles Bronfman과 웩스너 Leslie Wexner에 의해 설립되었으며, 후자는 7 월 제프리 엡스타인 (Jeffrey Epstein)의 체포 후 상당한 언론 조사를 받았다. 이 단체의 미디어 프로필은 "자선과 유태인"에 중점을 둔 "국내에서 가장 부유하고 영향력있는 유대인 사업가 20 명으로 구성된 느슨하게 조직된 클럽"으로, 매년 3 만 달러가 넘는 멤버 등록비를 내는 걸로 되어 있습니다. 그러나 가장 유명한 회원 중 일부는 조직 범죄 관련이 있습니다.


The Mega Group - a secretive group of billionaires to which Lauder belongs - was formed in 1991 by Charles Bronfman and Leslie Wexner, the latter of whom has received considerable media scrutiny following the July arrest of his former protege Jeffrey Epstein. Media profiles of the group paint it as "a loosely organized club of 20 of the nation's wealthiest and most influential Jewish businessmen" focused on "philanthropy and Jewishness," with membership dues upwards of $30,000 per year. Yet several of its most prominent members have ties to organized crime.


메가 그룹 회원은 가장 유명한 친 이스라엘 조직 중 일부와 밀접한 관계가 있습니다. 예를 들어, 찰스 브론프만 (Charles Bronfman)과 마이클 스타인하트 (Michael Steinhardt)는 당시와 현재의 벤자민 네타냐후 총리의 지원으로 생득권 이스라엘 여행프로그램인 Birthright Taglit 조직을 결성했습니다. 무신론자인 스타인하트는 이 단체를 통해서 이스라엘을 돕는 동기는 이스라엘 국가에 대한 헌신과 믿음이 "[유대인] 신학의 대체물"이 되어야한다는 자신의 신념을 발전시키는 것이라고 밝혔다.


Mega Group members founded and/or are closely associated with some of the most well-known pro-Israel organizations. For instance, members Charles Bronfman and Michael Steinhardt formed Birthright Taglit with the backing of then- and current Prime Minister Benjamin Netanyahu. Steinhardt, an atheist, has stated that his motivation in helping to found the group was to advance his own belief that devotion to and faith in the state of Israel should serve as "a substitute for [Jewish] theology."


메가 그룹과 관련하여 잘 알려진 다른 그룹으로는 전 세계 유태인 의회 전임 회장, 에드거 브론프만 (Edgar Bronfman)과 현 회장 로널드 로더 (Ronald Lauder)가 메가 그룹 회원이며, 브나이 브리쓰 B'nai B'rith가 있는데, 이 조직은 안티 유태 중상대책 그룹 (ADL)의 분사 조직입니다. Bronfman 형제는 ADL의 주요 기부자였으며 Edgar Bronfman은 ADL의 명예 국가 부회장으로 몇 년 동안 봉직했습니다.


Other well-known groups associated with the Mega Group include the World Jewish Congress - whose past president, Edgar Bronfman, and current president, Ronald Lauder, are both Mega Group members - and B'nai B'rith, particularly its spin-off known as the Anti-Defamation League (ADL). The Bronfman brothers were major donors to the ADL, with Edgar Bronfman serving as the ADL's honorary national vice-chair for several years.

 

에드가 브론프만 (Edgar Bronfman)이 2013 년에 사망했을 때, 오랜 ADL 디렉터인 아베 폭스만 (Abe Foxman)은 말하길, "에드가는 수년 동안 주류 산업 부문 의장이었으며, 뉴욕 항소 의장 및 가장 중요한 후원자 중 한 사람이었습니다." ADL의 기부자이자 주요 지지자인 다른 Mega Group 회원으로는 Ronald Lauder, Michael Steinhardt 및 작고한 맥스 피셔가 있습니다. 앞서 언급했듯이 로이콘 Roy Cohn의 아버지는 B'nai B'rith의 영향력있는 New England-New York 지부의 오랜 지도자였으며 나중에는 은행 및 금융 롯지의 유명한 회원이었습니다.


When Edgar Bronfman died in 2013, long-time ADL Director Abe Foxman said, "Edgar was for many years Chair of our Liquor Industry Division, Chair of our New York Appeal, and one of our most significant benefactors." Other Mega Group members that are donors and major supporters of the ADL include Ronald LauderMichael Steinhardt and the late Max Fisher. As previously mentioned, Roy Cohn's father was a long-time leader of B'nai B'rith's influential New England-New York chapter and Cohn was later a celebrated member of its banking and finance lodge.


또한, 메가 그룹 회원은 미국의 친 이스라엘 로비에서 핵심적인 역할을 해왔습니다. 예를 들어 메가 그룹의 맥스 피셔 (Max Fisher)는 현재 공화당 유태인 연합으로 알려진 전국 유태 연합 (National Jewish Coalition)을 설립했습니다 - 그곳은 친 이스라엘 네오콘 로비그룹이며, 전쟁옹호 정책의 지지자로 알려졌습니다. 현재 최고 파트런인 셀던 아델슨과 마르커스 Bernard Marcus는 트럼프 대통령 Donald Trump의 최고 기부자입니다.


In addition, Mega Group members have also been key players in the pro-Israel lobby in the United States. For instance, Max Fisher of the Mega Group founded the National Jewish Coalition, now known as the Republican Jewish Coalition - the main pro-Israel neoconservative political lobbying group, known for its support of hawkish policies, and whose current chief patrons, Sheldon Adelson and Bernard Marcus, are among Donald Trump's top donors.


메가 그룹은 1991 년 이래 공식적으로 존재했지만 메가 그룹 회원인 Edgar와 Charles Bronfman의 아버지인 샘브로프먼 Sam Bronfman은 더 부도덕한 로비 활동이나 비즈니스 활동을 위한 은폐 커버리지를 제공하기 위해 "자선 philanthropy" 명분을 사용했습니다. 존록펠러 J.D. Rockefeller와 같은 다른 북미 엘리트들은 이전에 자선 기부를 명성을 세탁하는 수단으로 사용했지만, Bronfman의 자선 기부에 대한 접근 방식은 자신의 민족적 종교적 배경을 가진 다른 회원들에게 특별히 초점을 맞추기 때문에 독특했습니다.


Though the Mega Group has officially existed only since 1991, the use of "philanthropy" to provide cover for more unscrupulous lobbying or business activities was pioneered decades earlier by Sam Bronfman, the father of Mega Group members Edgar and Charles Bronfman. While other North American elites like J.D. Rockefeller had previously used philanthropic giving as a means of laundering their reputations, Bronfman's approach to philanthropy was unique because it was focused on giving specifically to other members of his own ethno-religious background.


이 시리즈의 1 부에서 자세히 설명한 샘브론프먼 Sam Bronfman은 조직 범죄, 특히 메이어 란스키 Meyer Lanksy의 조직 범죄 신디케이트와 오랜 관계를 유지해왔습니다. 그러나 Bronfman의 사적인 야심은 그와 가까운 사람들에 따르면 높은 사회의 존경받는 회원이되어야 했다.

결과적으로, Bronfman은 그의 마피아 조직이 캐나다와 해외에서 그의 명성에 남긴 얼룩을 제거하기 위해 열심히 노력했습니다. 그는 캐나다의 시온주의 운동의 지도자가 되어 이를 달성했으며 1930 년대 말까지 캐나다 유대인 의회의 수장으로 재직하면서 유대 사업의 자선가로 지명하기 시작했습니다.


Sam Bronfman, as was detailed in Part I of this series, had long-standing deep ties to organized crime, specifically Meyer Lanksy's organized crime syndicate. Yet, Bronfman's private ambition, according to those close to him, was to become a respected member of high society. As a consequence, Bronfman worked hard to remove the stain that his mob associations had left on his public reputation in Canada and abroad. He accomplished this by becoming a leader in Canada's Zionist movement and, by the end of the 1930s, he was head of the Canadian Jewish Congress and had begun to make a name for himself as a philanthropist for Jewish causes.


그러나 Bronfman의 행동주의와 박애주의자 행각 조차도 그가 흐트려 없애버리려 했지만 폭도 마피아 같은 느낌을 암시했습니다. 예를 들어, 브론프만은 1948 년 이전 팔레스타인 시온주의 준 군사 마피아들에게 무기를 불법 운송하는 데 적극적으로 관여했다. 특히 이스라엘과 유대인 이민 식민을 위한 전국 회의의 공동 창립자로서 특히 군사 그룹 하가나에 무기를 밀수입했다.


Yet even some of Bronfman's activism and philanthropy had hints of the mobster-like reputation he tried so hard to shake. For instance, Bronfman was actively involved in the illegal shipping of arms to Zionist paramilitaries in Palestine prior to 1948, specifically as a co-founder of the National Conference for Israeli and Jewish Rehabilitation that smuggled weapons to the paramilitary group Haganah.


동시에 Bronfman은 Haganah에 대한 불법적인 무기 밀수를 쟁취하고 있었으며, 범죄 지하 세계에 있는 그의 동료들도 마찬가지였습니다. 제 2 차 세계대전 후, 나중에 이스라엘의 첫 총리였으며, 모사드 (Mossad) 창립에 중요한 역할을 했던 데이비드 벤-구리온 (David Ben-Gurion)의 보좌관은 마이어 란스키 (Mayer Lansky), 벤자민 "벅시 (Bugsy)"시겔 (Siegel), 미키 코헨 (Mickey Cohen) 등 그 시대의 다른 유대인 갱스터들과 긴밀한 관계를 만들었다.

그들은 비밀 네트워크를 사용하여 미국과 팔레스타인 시온주의 정착촌 사이에 광대한 무기 밀수 네트워크를 구축하여 Haganah와 Irgun 준 군사 조직을 무장시켰다. 이 보고서의 1 부에서 언급했듯이, 이 조폭 마피아는 시오니스트 ZIonsit 준 군사요원들의 불법 무장을 지원하는 동시에 제 2차 세계대전에서 공식적으로 (비밀하게) 확립된 미국 정보국과의 유대를 강화하고 있었습니다.


At the same time Bronfman was abetting the illegal smuggling of weapons to the Haganah, his associates in the criminal underworld were doing the same. After World War II, close aides of David Ben-Gurion, who would later become the first prime minister of Israel and was instrumental in the founding of Mossad, forged tight-knit relationships with Meyer Lansky, Benjamin "Bugsy" Siegel, Mickey Cohen and other Jewish gangsters of the period. 

They used their clandestine networks to establish a vast arms smuggling network between the United States and Zionist settlements in Palestine, arming both the Haganah and the Irgun paramilitary groups. As noted in Part I of this report, at the same time these gangsters were aiding the illegal arming of ZIonsit paramilitaries, they were strengthening their ties to U.S. intelligence that had first been formally (though covertly) established in World War II.


이스라엘이 건국된 후, Sam Bronfman은 미래 이스라엘 총리 시몬 페레스 Shimon Peres와 협력하여 이스라엘에 절반 가격으로 캐나다 무기 판매를 협상하고 협상 무기구매는 Bronfman과 그의 아내가 주최한 모금 만찬으로 전액 지불되었습니다. 몇 년 후, 페레스는 앞으로 또 다른 총리가 된 에후드 바락을 제프리 엡스타인에게 소개했습니다.


After Israel was founded, Sam Bronfman worked with future Israeli Prime Minister Shimon Peres to negotiate the sale of Canadian armaments at half-price to Israel and the bargain weapons purchase was paid for entirely by a fundraising dinner hosted by Bronfman and his wife. Many years later, Peres would go on to introduce another future prime minister of Israel, Ehud Barak, to Jeffrey Epstein.


"존경받는 길"에 대한 브론프만 가족의 나머지 행진은 브론프만의 아이들에 의해 행해졌으며, 유럽인 로스차일드와 리먼과 로브 스의 월스트리트 "로열티"와 같은 귀족 가정과 결혼으로 신분을 세탁했다.

Bronfmans의 새로운 존경의 모습은 란스키 Lansky 주도의 범죄 제국과의 관계가 단절되는걸 의미하지는 않습니다. 실제로, 1960 년대와 1970 년대에 유명한 씨그램 Seagrams 왕조의 회원들은 캐나다 조직 범죄의 주요 인물인 윌리 오비에 오브런트 Willie "Obie"Obront와의 긴밀한 관계로 캐나다 총리인 쉬나이더 Stephen Schneider가 캐나다의 메이어 란스키 Meyer Lansky라고 불렀다.


The rest of the Bronfman family's march on "the road to respectability" was undertaken by Bronfman's children, who married into aristocratic families such as the European Rothschilds and the Wall Street "royalty" of the Lehmans and the Loebs.

The Bronfmans' newfound respectability did not mean that their association with the Lansky-led criminal empire had dissolved. Indeed, prominent members of the Seagrams dynasty came under fire in the 1960s and 1970s for their close association with Willie "Obie" Obront, a major figure in Canadian organized crime, whom Canadian professor Stephen Schneider has referred to as the Meyer Lansky of Canada.


그러나 Edgar와 Charles Bronfman은 Lansky가 주도하는 국가적 범죄 신디케이트 National Crime Syndicate와 긴밀한 관계를 유지 한 Mega Group의 유일한 구성원은 아닙니다. 그 안에는 실제로 그룹의 저명한 회원 중 한 명인 헤지펀드 매니저 마이클 스타인 하트 (Michael Steinhardt)가 있는데, 그는 자서전 '강세장은 없다 No Bull : My Life in and out the Markets' 에서 란스키 Lansky와 자신의 가족 관계에 대해 공개했습니다. 그의 아버지 솔 스타인하트 Sol "Red McGee" Steinhardt는 Lansky의 선택의 보석 울타리였으며 뉴욕의 범죄 지하세계의 주요 선수였습니다. Sol Steinhardt는 또한 월스트리트에서 아들의 첫 고객이었으며 재무 분야에서 경력을 쌓을 수 있도록 도왔습니다.


However, Edgar and Charles Bronfman were hardly the only members of the Mega Group with deep and long-standing ties to the Lansky-led National Crime Syndicate. Indeed, one of the group's prominent members, hedge fund manager Michael Steinhardt, opened up about his own family ties to Lansky in his autobiography No Bull: My Life in and out the Markets, where he noted that his father, Sol "Red McGee" Steinhardt, was Lansky's jewel fence of choice and a major player in New York's criminal underworld. Sol Steinhardt was also his son's first client on Wall Street and helped him jumpstart his career in finance.


메가 그룹과 국가 범죄 신디케이트 사이의 관계는 거기서 멈추지 않습니다. 이 같은 범죄 네트워크와 관련이 있는 메가 그룹의 또 다른 저명한 회원은 맥스 피셔 (Max Fisher)로, 그는 웩스너 (Wexner)의 멘토로 묘사되어 있으며 금주법 시대와 그 이후에도 디트로이트의 "퍼플 갱 (Purple Gang)"과 함께 일한 것으로 알려졌다. 퍼플 갱은 금주법 기간 동안 캐나다에서 Bronfman 주류를 미국으로 밀수한 네트워크의 일부였으며, 설립자 중 한 명인 아베 번스타인 Abe Bernstein은 메이어 란스키 Meyer Lansky와 Moe Dalitz의 긴밀한 관계였습니다. 피셔 Fisher는 아이젠하워 Dwight D. Eisenhower부터 헨리키신저 Henry Kissinger와 함께 시작한 여러 미국 대통령의 주요 고문이었습니다.


The ties between the Mega Group and the National Crime Syndicate don't stop there. Another prominent member of the Mega Group with ties to this same criminal network is Max Fisher, who has been described as Wexner's mentor and is also alleged to have worked with Detroit's "Purple Gang" during Prohibition and beyond. The Purple Gang were part of the network that smuggled Bronfman liquor from Canada into the United State during Prohibition, and one of its founders, Abe Bernstein, was a close associate of both Meyer Lansky and Moe Dalitz. Fisher was a key adviser to several U.S. presidents, beginning with Dwight D. Eisenhower, as well as to Henry Kissinger.

 

피셔 Fisher 이외에도, Mega Group의 로널드 로더 Ronald Lauder는 Roy Cohn 및 Tom Bolan과 연결되어 있으며,이 둘은 동일한 란스키 Lansky 주도 범죄 네트워크 (1 부 및 2 부 참조)와 밀접한 관련이 있으며 정기적으로 법정에서 마피아 인물을 대표했습니다. 또한 메가 그룹의 또 다른 멤버인 스티븐 스필버그 (Steven Spielberg) 감독은 이 시리즈의 제 2 부에서 논의된 로널드 레이건의 영화와 정치 활동의 오랜 후원자인 마피아 결탁 미디어 거물인 류 와서먼 (Lew Wasserman)의 잘 알려진 제자 protege입니다. .


In addition to Fisher, Mega Group member Ronald Lauder was connected to Roy Cohn and Tom Bolan, both of whom were closely associated with this same Lansky-led crime network (see Part I and Part II) and who regularly represented top Mafia figures in court. Furthermore, another member of the Mega Group, director Steven Spielberg, is a well-known protege of Lew Wasserman, the mob-connected media mogul and long-time backer of Ronald Reagan's film and later political career, discussed in Part II of this series.


Cohn과의 놀라운 연결은 메가 그룹 회원과 미국 무기회사 제너럴다이내믹스 전임 회장인 레스터 크라운 (Lester Crown)과 관련이 있다. 레스터의 매제는 데이빗 샤인인데, 그는 매카시 청문회에서 콘 Cohn의 신뢰와 사랑을 받았는데,그와 콘은 매카시즘 McCarthyism의 몰락을 가져왔다.

메가 그룹의 또 다른 멤버는 로렌스 티쉬 Laurence Tisch입니다. 티쉬 Laurence Tisch는 수년간 CBS 뉴스를 소유하고 로웨스 기업 Loews Corporation을 설립했습니다. Tisch는 돌튼 스쿨 Dalton School에서 엡스타인 Epstein을 고용한 도널드 바 Donald Barr가 제 2차 세계대전 동안 란스키 Lansky의 범죄 제국과 함께 일한 CIA의 전초 조직인 전략 서비스국 (OSS)에서 일한 것으로 유명합니다.


One surprise connection to Cohn involves Mega Group member, and former president of U.S. weapons firm General Dynamics, Lester Crown, whose brother-in-law is David Schine, Cohn's confidant and alleged lover during the McCarthy hearings, whose relationship with Cohn helped bring about the downfall of McCarthyism.

Another member of the Mega Group worth noting is Laurence Tisch, who owned CBS News for several years and founded Loews Corporation. Tisch is notable for his work for the Office of Strategic Services (OSS), the precursor to the CIA, where Donald Barr, who hired Epstein at the Dalton School, also served and which forged ties with Lansky's criminal empire during World War II.


3시간전 | 한겨레 | 다음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행정부가 다음주 초 수십억달러에 달하는 대외 원조 자금 지원을 취소하는 내용을 담은 ‘삭감 패키지’를 발표할 것이라고 <시엔엔>(CNN) 방송이 17일...


2시간전 | 한국경제 | 다음뉴스

미국의 경기 침체 우려가 커지는 가운데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사진)이 기업인들에게 ‘SOS’를 쳤다. 내년 대통령 선거에 집중하고 있는 트럼프 대통령이 중국과의 무역...

3시간전 | 포쓰저널

사이클이 시작됐다는 의미는 절대 아니다"는 취지로 발언한 영향이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중국보다 연준이 더 미국 경제에 해롭다"며 추가적인 금리 인하를...


4시간전 | 한겨레 | 다음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지난 15일 뉴햄프셔주 맨체스터에서 열린 대선 유세 인파 규모가 가수 엘튼 존의 기록을 넘었다며 자랑하는 트위트를 16~17일(현지시각...


6시간전 | 오마이뉴스 | 다음뉴스

저항을 주장하고 있다. 프라이드보이스는 백인과 남성우월주의 단체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국경 폐쇄 및 반이민 정책을 지지하고 있다. 이들은 소수인종을 차별하고...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