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천하재편정국 - 533. 왜 이때 대통령에게 저항하는가? 무엇을 위해서..

댓글수0 다음블로그 이동

에너지 이야기

트럼프 천하재편정국 - 533. 왜 이때 대통령에게 저항하는가? 무엇을 위해서..

Peterkim
댓글수0

'저항이라..'

'Resistance'..
By Monty Pelerin
Nov 10, 2019 - 11:29:04 PM


http://www.economicnoise.com/2019/11/09/resistance/

 

현실 지배자는 항상 변화하기가 어렵습니다. 저항은 변화에 대한 정상적인 반응입니다. 워싱턴 DC의 권력 극장은 특별한 폭로가 진행되고 있습니다.


The status quo is always difficult to alter. Resistance is a normal reaction to change.  The current theatrics in Washington, DC are especially revealing.



도널드 트럼프는 많은 사람들에게 많은 의미입니다. 그의 지지자들은 그를 미국 체계와 생활 방식에 대한 구세주라고 믿는다. 트럼프의 적수는 그를 위협으로 본다. 양쪽의 견해는 정확하다. 처음부터 나는 트럼프를 철퇴 공 wrecking ball이라 보았다.


Donald Trump is many things to many people. His supporters believe him to be a savior of the American system and way of life. His opponents see him as a threat, Both views are correct. From the beginning, I viewed Mr. Trump as a wrecking ball:


...트럼프가 했던 것과 같은 취임 연설은 이전에 없었습니다. 보통의 취임연설 Pogo과 달리, 트럼프는 그의 적을 정의했는데, 그의 적이란 우리가 아닙니다. 이 철퇴 공, 트럼프는 보통 시민과 워싱턴에 거주하는 지배적 기생충 사이를 분명히 구분했습니다.

취임 연설은 포퓰리스트의 전형이었습니다. 그것은 완전히 반 기득권 선언이었습니다. 명확한 경계선이 그려졌습니다. 나는 오늘 워싱턴 DC에서 전쟁이 선포되었다는 것을 느낍니다. 그 전쟁에는 타협이 없습니다. 트럼프가 파괴되거나 아님 워싱턴 기득권층의 상당 부분이 해체될 것입니다.


... there has never been an inauguration speech like this one. Contrary to Pogo, Trump defined the enemy and it was not us. This wrecking ball clearly differentiated between the average man and the parasites who inhabit Washington.

The speech was populist all the way. It was anti-establishment all the way.  Clear demarcation lines were drawn. I sense that war was declared on Washington, DC today. There will be no compromise. Either Trump will be destroyed or he will dismantle much of the Washington establishment.


이 평가는 후속 이벤트에 의해 증명되었는데, 이 생존이 걸린 전투의 승자는 여전히 의문입니다. 그 자체가 정말 놀라울 뿐입니다. 동키호테 십자군 quixotic crusade으로 보였던 것은 이제 워싱턴 권력부 바깥의 많은 사람들에게 영웅적인 모습으로 보입니다. 한때 불가능해 보였던 것은 더 이상 그렇지가 않습니다.

돈키호테 트럼프는 여전히 골리앗과의 전투에서 우위를 확보하지 못했지만 가능성은 바뀌었습니다. 미국 사람들은 지배 엘리트들이 어떻게 그들을 착취했는지 깨달았습니다. 트럼프가 이 전투에서 승리하든 못하든, 깊은 국가는 전쟁에서 패했다. 그들은 무자비하고 거짓말하는 착취자임이 폭로되었기 때문입니다. 이 바람에 돈키호테가 갑자기 골리앗으로 변신했습니다.


This assessment has been validated by subsequent events. The winner of this existential battle is still in doubt. That itself is rather remarkable. What appeared to be a quixotic crusade now takes on heroic aspects, at least for many outside Washington. What once seemed impossible no longer does.

Don Quixote Trump still may not be favored in his battle against Goliath but the odds have shifted. The American people have been awakened to how the elites have exploited them. Whether Trump wins this battle or not, the Deep State has lost the war. They have been exposed as ruthless, lying exploiters. Don Quixote has suddenly become Goliath.


농노들은 깨달았습니다. 현재 미국 정부의 진정한 본질이 폭로되었으니 말입니다. 교묘한 정부의 수사법은 시민들이 깨달은 지식을 무효로 만들 수 없습니다. 그렇게 하려고 했다가는 진짜 갈퀴가 등장할 겁니다.

제프리 로드 Jeffrey Lord는 아래 글에서 킴벌리 스트라셀 Kimberly Strassel의 새로운 베스트셀러에서, '저항 (모든 희생을 감수한다)' Resistance (At All Costs): 트럼프 절대 반대자 Trump Haters가 미국을 어떻게 망가뜨리고 있는지 검토합니다. 이 책은 트럼프에 대항한 기득권의 저항을 자세히 설명합니다. 우리가 깊은 국가로 알고 있는 유기체 조직은 자기들에게 방해되는 이 물질을 파괴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그 깊은 국가는 대중의 각성이 초래할 파괴력을 두려워하며 자기 실체가 폭로되는 것의 취약성을 알고있다. 스트라셀은 이렇게 말한다 :


The peasants have been enlightened. The true nature of current American government has been exposed. No amount of polished rhetoric can undo this knowledge. Attempts to do so will bring out the pitchforks.

Below Jeffrey Lord reviews Kimberly Strassel's new bestseller Resistance (At All Costs): How Trump Haters Are Breaking AmericaThis book details the resistance against Trump. The organism we know as the Deep State is doing its best to destroy this foreign body. The State knows  its vulnerability to an awakening of the masses and its exposure. As Ms. Strassel says:


트럼프가 미국 민주주의를 파괴한다는 주장을 매일 확대 재생산 하는 온갖 저항군 지도자들이 있는가 하면 그들의 저항 운동으로 인해 국가에 불법적이고 지속적인 피해가 발생하는 것에 깊은 충격을 받는 더 조용하고 평균적인 미국인들이 있습니다.


우리 시대에 두 세력이 등장하여 이런 극단적 양극화로 대조를 이룬다니 얼마나 매혹적인가... 

전혀 생각지도 못한 상황에 영웅으로 떠오른 도널드 트럼프는 극한 대결이 아니었다면 아마도 한 손으로 깊은 국가를 무너뜨렸을 수 있습니다. 트럼프는 전혀 영문모르는 미국인들에게 깊은 국가 실체를 폭로했다. 이제 햇살과 미국 사람들은 트럼프가 할 수없었던 일을 해낼 것입니다.

스트라셀 Strassel의 책에 대한 로드 Mr. Lord의 리뷰는 다음과 같습니다 Mr. Lord's review :


For every Resistance leader who daily makes an inflated claim about Trump's destruction of democracy, there is a more quiet, average American who is deeply alarmed by the legitimate and lasting harm this movement is causing.

What fascinating times we live in. Donald Trump, the unlikeliest of heroes, may singlehandedly have taken down the Deep State. He exposed it. Sunlight and the American people will remedy whatever he cannot.

Here is Mr. Lord's review of Strassel's book:

모든 희생을 무릅쓴 저항이라 : 킴벌리 스트라셀의 대 히트작 - 트럼프 극혐자들의 실상과 타도 운동에 관하여 Resistance (At All Costs): Kimberley Strassel's Home Run - A searing profile of Trump haters and the movement that drives them.

by Jeffrey Lord


"트럼프 대선 캠페인에 대한 전례없는 방첩 조사, 대통령의 이민 법에 대한 저항, 주류 언론의 극단적 편향 보도, 트럼프 대법관 후보 브렛 캐버노에 대한 인격 살인, 또 대통령의 정적은 모든 정치 도의와 법규정을 무시하면서 막무가내 저항으로 갔다. "


스트라셀 Kimberley Strassel의 새로운 베스트셀러인 저항 (모든 희생을 무릅쓰고서) : 트럼프 극혐자들 Trump Haters이 미국을 어떻게 깨뜨리고 있는가에 대한 실상을 보고합니다.


"From the FBI's unprecedented counterintelligence investigation into the Trump campaign, to state defiance of the president's federal immigration law, to media partisanship, to the drive-by character assassination of Trump Supreme Court nominee Brett Kavanaugh, the president's foes have thrown aside norms, due process, and the rule of law."

So begins the cover of Kimberley Strassel's new bestseller, Resistance (At All Costs): How Trump Haters Are Breaking America.


스타 월스트리트 저널 칼럼니스트인 스트라셀은 정식으로 선출된 대통령에 대한 이런 광적인 증오의 거품이 이 나라에 가져온 결정적인 문제에 대해 조사를 착수했다.

Strassel은 트럼프 비평가라는 말의 잘못을 지적합니다. 대통령은 항상 비판을 받아왔다. 그러나 악명 높은 트럼프 증오의 확산은 완전히 다른 것인데, 스트라셀은 "대통령을 고발한 것보다 우리의 제도와 법의 지배에 훨씬 위험한 취약성 corrosive이 있다," 라고 썼다.


Strassel, a star Wall Street Journal columnist, zeroes in on the decidedly serious problem that all this insane, foaming hatred of a duly elected president has brought to the country.

There is nothing wrong, Strassel correctly notes, with being a Trump critic. Presidents have always had critics, something that comes with the job. But the spread of a virulent Trump hatred is something quite different, and is, Strassel writes, "proving far more corrosive to our institutions and rule of law than anything of which it has accused the president."


그녀가 지적한 바와 같이, "레지스탕스"라는 용어는 역사적으로 프랑스 국민이 나치 독일 점령군에 대항해 싸우기 위해 생겨난 것인데, 그 처럼 레지스탕스는 "점령군"과 싸우기 위해 조직된 운동이다. 그리고 트럼프 증오 저항세력도 마찬가지로 그 길을 따라 가면 자기들이 저항자 Resisters로써 "현재 권력 점유자, 트럼프를 제거하는 데 필요한 조치를 취하는 것이 정당하다," 라고 생각합니다.


혹시 당신들이 트럼프 대통령 선거 본부를 감시하기 위해 법무부와 FBI를 풀어 놓으셨습니까? 문제 없어요. 

혹시 대법관 후보 캐버노를 "어떤 확증도 없이 uncorroborated 성폭행 혐의로"매복 공격을 가했나요? 문제 없어요. 

혹시 "정치 보복을 위해서 트럼프 대통령에게 탄핵 절차"를 적용합니까? 별거 아냐.


스트라셀은“이것은 오늘 미국의 레지스탕스 지도자들의 행동이며 이런 행위가 이미 중요한 제도에 해를 끼쳤다,”고 말했다.


As she notes, the very term "the Resistance" is associated throughout history with movements designed to fight "occupying powers" as, say, the French Resistance came to life to fight the forces of the occupying Nazi Germany. And once one goes down that road, as has the Trump-hating Resistance, the Resisters "view themselves as justified in taking any action necessary to get rid of the occupier."

Set loose the Department of Justice and the FBI to spy on a presidential campaign? No problem. Ambush a Supreme Court nominee "with uncorroborated sexual assault allegations"? No problem. Use "the impeachment process for political retribution"? No big deal.


This, says Strassel, "has been the behavior of the Resistance leaders, and it has already caused harm to vital institutions."


네 확실합니다. 그리고 법무부, FBI 및 "주류 미디어"가 자체 신뢰에 해를 끼친 피해보다 더 큰 상처는 없습니다. 스트라셀 Strassel이 지적했듯이 이는 실제로 심각한 경고입니다.

이 나라 미국의 거대한 대중은 더 이상 법무부 또는 FBI가 평등한 정의를 집행한다고 믿지 않습니다.

또는 2018 년 Axios 여론 조사에 따르면 공화당 지지자 92 %와 독립 견해자의 79 %를 포함하여 미국인의 72 %는 "전통적인 주요 뉴스 매체가 가짜, 거짓 또는 고의로 오도하는 뉴스를 생산함을 알고 있다, "고 믿는다.


Yes indeed. And none more prominent than the self-inflicted massive damage the Justice Department, the FBI, and the "mainstream media" have done to their own credibility. It is in fact alarming, as Strassel notes,

that huge swaths of the country no longer trust the Justice Department or the FBI to administer equal justice. Or that, according to a 2018 Axios poll, 72% of Americans believe that "traditional major news sources report news they know to be fake, false or purposely misleading" - including 92% of Republicans and 79% of independents.


계속해서 저항군은 모든 미국 주들이 연방 정부에서 동등한 목소리를 요구하는 민주주의의 핵심을 구성하는 제도인 선거인단 Electoral College을 폐지하라는 요구를 포함하여 미국 국가의 기본체제에 대한 공격을 계속했다.

이런 공격은 연방 수사국 (Federal Bureau of Investigation)에 가하는 것보다 더 명백한 곳은 없습니다.

스트라셀 Strassel은 트럼프 극혐주의자 Trump-hating 제임스 코미 James Comey가 운영하던 FBI 조직 문제에 대해서 한 장 전체를 할애합니다. 이 장의 완벽한 제목은 "에드가 코미 J. Edgar Comey"입니다.

이 장에서 Strassel은 코미 Comey와 그의 트럼프 극혐의 FBI 관료들을 하나하나 지적한다 fillets. 그녀는 불명예자의 목록을 벗겨내기 시작합니다 :


On and on go the Resistance assaults on the very fabric of the American nation, including a demand to abolish the Electoral College, an institution that lies at the very heart of the democracy that demands all American states have an equal voice in their government.

Nowhere has this assault been more evident than in the Federal Bureau of Investigation. Strassel devotes an entire chapter to the FBI as run by the Trump-hating James Comey. The absolutely perfect title of the chapter is "J. Edgar Comey."

In that chapter, Strassel absolutely fillets Comey and his band of Trump-hating FBI bureaucrats. She begins by reeling off the list of the disgraced:


짐 코미 국장 : 불복종으로 인해 해고됨. 

앤디 맥케이브 Andy McCabe 부국장 : 수사관들에게 거짓말을 한 죄로 종결됨. 

피터스틀작 수석 방첩국장 Peter Strzok : 당파적 편견 때문에 퇴출되었습니다. 

법률 고문 제임스 베이커 (James Baker) : 연방범죄 누출 조사의 일환으로 재배치 및 사임. 

이들은 해고되거나 사라진 12 명의 고위 FBI 지도자들의 주요 사건이었습니다.

그들은 제임스 리비키 James Rybicki 직원을 포함했다. 변호사 리사 페이지; 빌 프리스탭Bill Priestap, Counterintelligence Division의 부국장; 마이클 스타인바하 Michael Steinbach 국가 안보 국장; FBI의 최고 의회 연락 담당자인 그렉 브로워 Greg Brower; 그리고 마이클 코탄 (Michael Kortan) 공보 ( 33 년 FBI 베테랑) 부국장.


Director Jim Comey: fired for insubordination. Deputy Director Andy McCabe: terminated for lying to investigators. Senior Counterintelligence Agent Peter Strzok: dismissed for partisan bias. General Counsel James Baker: reassigned and then out on resignation - part of a federal criminal leak investigation. These were just the highlights among a dozen senior FBI leaders who were fired or faded away. They included chief of staff James Rybicki; lawyer Lisa Page; the assistant director of the Counterintelligence Division, Bill Priestap; the head of the National Security Division, Michael Steinbach; the FBI's top congressional liaison, Greg Brower; and the assistant director for public affairs (and 33-year FBI veteran), Michael Kortan.


부패한 FBI 지도부 요원들의 명단은 그 깊이만큼이나 놀랍습니다. 이들이 그 유서 깊은 FBI 조직에 가한 피해는 상당합니다.

Strassel은 또한 뮬러 Mueller 보고서 에피소드와 깊은 국가 Deep State 배후의 악당 shenanigans를 깊이 조사합니다. 후자 중 그녀는 워싱턴 관료주의인 트럼프 극혐주의자의 저항의 다양한 행위자들의 성과에 대해서 이 심각한 진실로 시작한다.


The list of corrupt FBI leaders is as stunning for its length as it is for its depth. The damage they have inflicted on that venerable organization is considerable.

Strassel also delves into the shenanigans behind the Mueller report episode and the Deep State. Of the latter she opens with this serious truth about the performance of various actors in the Trump-hating Resistance that is the Washington bureaucracy:


만일 여자가 경멸하는 것같은 지옥이 없다면, 워싱턴은 공무원이 무시하는 것처럼 분노하지 않습니다. 트럼프는 상대를 만나기 위해 저항 집회에 갈 필요가 없습니다; 그 저항자들이 대통령과 함께 일하고 있으니 말입니다.

맞아요 빙고. 그리고 다음 주 아담쉬프 하원의원이 탄핵 청문회를 열고 미국의 선출된 대통령이 아닌 자신들의 아이디어로 미국 외교 정책을 돌리면서 깊은 감명을 받은 구직 공무원들을 고용하면서 마침내 분명하게 탄핵 청문회를 펼칠 것입니다. .


If hell hath no fury like a woman scorned, Washington has no fury like a civil servant defied. Trump has no need to travel to a Resistance rally to meet his opponents; they work for him.

Bingo. And this will be seen in crystal-clear fashion next week when Congressman Adam Schiff finally gets around to opening his impeachment hearings and using career civil servants who are deeply impressed with the ideas that they, and not the elected president of the United States, run American foreign policy.


스트라셀 Strassel은 지혜의 말로 요약합니다 :

트럼프의 민주주의 파괴에 대해 매일 팽창하는 규모로 주장을 하는 모든 저항군 지도자들이 있는가 하면, 이들의 저항 운동이 야기하고 있는 합법적이고 지속적인 피해를 당하면서 깊은 충격을 받는 더 조용하고 평균적인 미국인이 있습니다.


정확히 맞습니다. 내가 연설을 들으려 갔을 때 나는 미국인 관중들에게 그들이 직면한 상황에 대해 절대적으로 분노한 모습을 반복해서 보았다. 그리고 오해하지말아야 하는데, 그들은 저항군에 펼치는 트럼프 대통령에 대한 공격이 자신들에 대한 위장된 공격이라고 생각합니다.

결국, 역사가 계속되면서 트럼프 시대도 지나갈 것입니다. 그러나 이 시대에 헤아릴 수없이 중요한 것은 이 시대의 스타 기자들이 미래의 지도자들에게 미국 역사상 가장 큰 정치 스캔들과 그 추진력이었던 저항세력 운동에 대해 자세히 설명하는 책을 작성하는 것입니다 .


Strassel ends with this wisdom:

For every Resistance leader who daily makes an inflated claim about Trump's destruction of democracy, there is a more quiet, average American who is deeply alarmed by the legitimate and lasting harm this movement is causing.

Exactly right. When I hit the road for speeches I am greeted repeatedly by audiences of Americans absolutely furious at what they are seeing unfold. And make no mistake, they see the attacks on President Trump by the Resistance as thinly disguised attacks on ... themselves.


Eventually, the Trump era will pass, as history rolls on. But what is immeasurably important in this era is for the star journalists of the day to write the books that will provide future leaders with an up-close and unerring documentation of the biggest political scandal in American history and the Resistance movement that was its driving force.

Kimberley Strassel's Resistance (At All Costs): How Trump Haters Are Breaking America is indeed one of those books - a home run and a decidedly instructive one.


54분전 | SBS | 다음뉴스

<앵커> 미국에서는 내일(14일)부터 트럼프 대통령에 대한 탄핵 공개 청문회가 열립니다. 미 전역에 TV로 생중계될 탄핵 청문회를 앞두고 트럼프 대통령은 폭풍 트윗을..


47분전 | 연합뉴스 | 다음뉴스

(서울=연합뉴스) 현윤경 기자 =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에 대한 미국 의회의 탄핵 조사가 13일(현지시간) 공개청문회로 전환되며 워싱턴 정가에 팽팽한 긴장감이 감도는..


1시간전 | 연합뉴스 | 다음뉴스

(서울=연합뉴스) 권혜진 기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우크라이나에 대한 군사 원조 동결을 지시했다는 미 국방부 관계자의 증언이 나왔다고 NBC방송이 12일(현지.


1시간전 | MBN | 다음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장남 도널드 트럼프 주니어 /사진=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장남 도널드 트럼프 주니어가 로스앤젤레스 캘리포니아대학(UCLA


1시간전 | 중앙일보 | 다음뉴스

트럼프 대통령의 비서실장 대행인 믹 멀베이니. 탄핵 국면에서 곤욕을 치르고 있다. [AP=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탄핵 절차가 이번주 하원의 공개 청문회로


3시간전 | SBSCNBC | 다음뉴스

전 국무장관과 캘리 전 백악관 비서실장을 정조준했습니다. 헤일리 전 대사는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복심으로 불리며 2024년 대선에서 공화당 유력 후보로 꼽히는 인물..


1시간전 | 뉴시스 | 다음뉴스

【서울=뉴시스】오애리 기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북한을 대화의 장으로 나오게 하기 위해 '미치광이(madman theory)' 전략을 사용했다고 니키 헤일리 전 유엔.


맨위로

http://blog.daum.net/petercskim/7884681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