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 고요한 아침이었어요...

새들의 지저귐마저도

잠시 멈춘 것 같은...

 

나 또한 자세를 고쳐 잡고

아주 조용히 바라보고 있었어요...

마치 저 풍경 속에 하나인 것처럼...

 

 

 

1월 4주 이 블로그 인기글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