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네 인생의 그림이...

마치 산그리메 같다면

얼마나 좋을까요...

모난 데 없이 둥글둥글...

서로 상처주고 받는 일 없이 그렇게...


 

1월 4주 이 블로그 인기글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