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청춘 어딘가 쯤엔

분명 저리 풋풋한 모습이 있었겠지...

 

씁쓸함 뒤,  가슴속에 무언가 몽글한 것이

움직이는 것만 같았다...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