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c

   *인생을 살아내자

손에 만져진 바스락 낙엽소리는
엄마보고 웃는 아기의 활짝소리

날은 스산한데 고향의 생각은
왜 이리 포근한가?



고향의 굴뚝연기는
구운 감자의 고소함에 묻히고

장작에 지핀 따스한 불은
으쓰마음 데워준다.



오만으로 가득 찬 세상의 것들로
마음 아파하지 말고

따돌림으로 멈춰진 심장을
다시금 뛰게 하자.



산전수전 다 겪어놓고
삶을 외면하려는 못난 자여!

매서운 한파에 맞설 용기로
인생을 살아내자.



놀고먹겠다는 심보만은
강물에 흘려보내고...

- 소 천좋은친구는 인생에서 가장 큰 보배이다

친그를 통해서 싦의 바탕을 가꾸어라 >>>


  -불변의 흙-



다시한번그얼굴이 보고싶구나...

n

11월 2주 이 블로그 인기글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