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더위엔 시원한 계곡물에 발담그고

댓글수68 다음블로그 이동

나의이야기/아름다운날

무더위엔 시원한 계곡물에 발담그고

壹虛
댓글수68

 

 

 

 

 

 

 

 

 

 

 

도시가 용광로다. 서울근교 산중 계곡수가 흐른곳은 그래도 수락산이다. 장암쪽 계곡숲속 시원한 계곡수에 발담그고 시원한 막걸리로 목을 축이며 피서를 즐긴다. 신선이 따로 없다.^-^

맨위로

http://blog.daum.net/rimds/13344613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