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편 의미 유래 ....

 

속이 빈 것과 찬 것을 만드는데

속이 빈 것은 마음과 생각이 넓어 아량을 베풀라는 의미이며

속을 채운 것은 속이 알찬 사람이 되라는 뜻이 담겨 있습니다.

 

 

 

 

 

 

 

한가위 송편 의미

 

한가위 대표적인 음식은 송편이다.

송편은 반달 모양이다.

 

달을 보고 자신의 소망이 이뤄지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반달 모양으로 만든 것이다.

그런데 보름달이 뜨는 한가위에 왜 반달 모양으로 만들었을까?

보름달은 곧 기울지만 반달은 조금씩 차오르면서 머지않아 보름달, 즉 만월이 될 것이니

반월이 '희망'을 상징한다고 볼 수 있다.

그래서 반달 모양으로 송편을 만든 것이다.

 

 

 

송편 유래

 

 

송편은 '소나무 송'자에다가 '떡 병'자를 넣어서 원래는 '송병'입니다.

송병인데 바뀌어서 송편이라고 하는데

원래 음식에 넣는 것이 약을 넣듯이 넣어야 한다고 해서 약념인데

그 약념이 뭐로 바뀌었느냐면 양념으로 바뀌어 버렸습니다.

약념(藥念)인데 양념으로 하는 것과 같습니다.

 

 

 

그와 같이 송편은 송병입니다.

떡 병자를 넣어서 소나무 잎을 거기에 넣어 만들기 때문에 송병인데

지금 우리에게 내려오기는 송편이라 그럽니다.

 

송병이라고 말하는 사람은 없습니다.

 

 

그래서 이 송편을 지금 먹는 지역이 전국적으로 우리나라에는 많이 있습니다.

강원도에 가면은 감자 송편이 있고, 도토리 송편이 있습니다.

충청도는 호박송편이 있습니다.

전라도는 꽃 송편이 있는데 꽃나무 잎을 가지고 송편을 만드는데

제일로 전라도에서 유명한 송편은 모시송편입니다.

경상도는 꿀 송편인데 꿀을 송편에 넣어서 먹기도 합니다.

 

 

 

 

 

 

송편의 유래는.

 

 

백제 의자왕 때 궁궐 땅속에서 거북등이 하나 쑥 올라옵니다.

이렇게 거북이 등이 올라오는데 그 등에 뭐라고 쓰여 있는 고 하니까

'백제는 만월이요, 신라는 반달이라'고 쓰여 있습니다.

백제가 만월이라는 것은 뭡니까? 보름달이죠.

신라는 그냥 반달이라고 쓰여진 글귀가 올라왔습니다.

 

 

 

그래서 도대체 이것이 무엇인지 알기 위해 유명한 학자에게 찾아가서 물었다고 합니다.

그랬더니 만월인 백제의 의자왕은 둥그렇게 둥근달이 환하게 뜨니까

이제부터는 서서히 기울기 시작한다는 것이고

신라는 반달이기 때문에 앞으로 차차 커져서 만월이 되기 때문에

승승장구하는 역사는 신라 쪽에 있을 겁니다라고 했다고 합니다.

그러고 나서 바로 신라가 삼국통일을 해버렸습니다.

 

 

 

 

신라가 삼국통일하고 승승장구해서 대단한 세력을 가지고 나라를 다스리고 할 때에

뭐라고 말하는가 하면 '이제 너에게 이기려면 내가 뭘 먹고 가야 되냐면

송편을 먹고 가야 한다'고 합니다.

 

 

 

송편 중에도 무슨 송편이냐면 꼭 반달 송편을 만들어 먹으면 전쟁터에 가도 이기고

가정에도 승리가 있고, 사업도 잘 된다고 해서

그 때부터 송편을 만들 때 어떻게 만드냐면 반달 송편을 만듭니다.

그런데 반달 송편을 안 만들고 주물럭주물럭 하여 만든 송편은 되는대로 사는 사람이랍니다.

 

 

 

아무리 반달 송편을 10개를 먹고 그 다음에 주물럭주물럭해서

안에 팥이나 넣고 만들었다면 그만 반달은 무너지고

내 인생은 주물럭주물럭 대충 살아가는 인생으로 바뀐답니다.

이것은 송편의 유래를 말하는 겁니다.

 

 

 

그런데 왜 송편에다가 솔잎을 깔아야 되느냐? 다른 떡은 고물이 있지만 송편은 고물이 없어요.

그래서 이것들이 서로 엉켜 붙어 놓으면 어른들이 점잖게 먹으려면 안 좋아요.

그래서 그 사이사이에 솔잎을 깔아 놓으면 그 송편과 송편 사이에 들러붙지도 않고

그 송편 향기가 참 좋답니다.

 

 

 

송편의 향기가 좋고 가장 중요한 것은 그 송편에 솔잎이 붙어있으면 항균,

항암 효과가 그렇게 솔잎에서 많이 나온답니다.

그리고 솔잎을 밑에 깐 것은 내가 죽을 때까지 일편단심

송편과 더불어 성공하며 또한 그 소나무 잎과 같이 절대 사계절 변하지 않는다는 뜻입니다.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