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창녕} 내 고향 화왕산을 바라보면서 명문구장 동훈힐마루CC에서 친구들과 라운딩을 즐겨본다. //힐마루CC

댓글수99+ 다음블로그 이동

♣ 나와 골프이야기 ♣/골프(golf)이야기

{경남 창녕} 내 고향 화왕산을 바라보면서 명문구장 동훈힐마루CC에서 친구들과 라운딩을 즐겨본다. //힐마루CC

꼬끼오
댓글수173

 

 

내 고향 화왕산을 바라보면서 

명문구장 동훈힐마루CC에서 친구들과 라운딩을 즐겨본다.

 

파란 하늘에 구름 한 점 없고 미세먼지의 농도도 매우 좋음으로 예보가가 되면서

골프를 즐기기에도 너무나 좋은 날이기도 하다. 대구에서 내 고향 경남 창녕에 위치한 동훈힐마루CC까지는 약 40분이 소요되면서 친구들과 명문구장으로 불리는 이곳 골프장에서 골프를 즐기기 위하여 사전에 예약을 해놓고 달려 가보지만 가는 날이 장날이라고 바람도 없고 전형적인 포근한 봄 날씨에 산들바람을 벗 삼아서 녹색의 필드를 걸어 다니며 굿 샷을 날려보는 것이 하루의 일상을 탈출하여 삶의 활력소가 되기도 한다. 하지만 골프는 예민하고 어려운 운동이라서 공이 제대로 잘 맞지를 않을 때는 스트레스를 가중시키기도 하겠지만 그래도 골프는 즐기는 운동이라고 하듯이 친구들과 웃음꽃을 피우며 내 고향 힐마루CC에서 즐기는 골프가 그래도 행복한 시간이었다.

 

그리고 힐마루CC는 동코스(9), 서코스(9),남코스(9), 북코스(9) 36홀로서

회원제 대중 골프장으로서 골프 어 분들에게는 인기가 높은 명문구장으로 불리기도 하다. 그래서 요즘 같은 골프 시즌에는 남은 잔여 티가 없이 거의 마감이 되면서 성황을 이룬다. 암튼 내 고향 동훈 힐마루CC에서 즐거운 시간을 포스팅 하면서 먼 훗날의 아름다운 추억으로 고이 간직하고자 한다.

 

사진촬영정보

갤럭시 노트10으로 촬영(1.600만화소)

 

 

내 고향 창녕 동훈힐마루CC에서 라운딩을 즐기면서 친구들과 한 컷을 담아보았다.

 

 

 

 

힐마루CC의 클럽하우스 배경으로 한 컷 담아보았다.

 

 

 

 

힐마루CC 클럽하우스 내부 전경이다.

 

 

 

 

클럽하우스 내 골프샵의 전경이다.

 

 

 

 

 

파란 하늘에 힐마루CC의 클럽하우스의 풍경이 웅장하기도 하다.

 

 

 

 

클럽하우스 주변의 아름다운 풍경이다.

 

 

 

 

힐마루CC의 아름다운 풍경이다.

 

 

 

 

힐마루CC의 아름다운 풍경이 한눈에 들어오기도 하다.

힐마루CC는 동코스, 서코스,남코스, 북코스 36홀의 회원제 골프장으로서 명문구장으로 불린다.

 

 

 

 

신록이 우거져 아름다운 풍경을 자랑하는 골프장의 풍경이 아름답기도 하다.

저 뒤로는 창녕 화왕산이 우뚝하게 보인다.

 

 

 

 

힐마루CC의 아름다운 풍경이다.

 

 

 

 

힐마루CC의 클럽하우스는 10대 뉴코스 건축 제 7회 특별상을 수상하기도 하였다.

 

 

 

 

파란 하늘에 미세먼지의 농도도 없이 골프를 즐기려는 골프 어 분들의 발걸음으로 클럽하우스 앞에는 카트기에 대기하는 사람들이 많이 있기도 하다.

 

 

 

 

클럽하우스에서 바라본 힐마루CC의 아름다운 풍경이다.

 

 

 

 

힐마루CC의 녹색필드가 아름다운 풍경이기도 하다.

 

 

 

 

오전 8시 30분 티업으로 라운딩을 즐기면서 카트기를 배정받아서 라운딩 준비를 서두르기도 하다.

 

 

 

 

동코스 파4,      1번 홀의 전경이다.

 

 

 

 

동코스 파4,      2번 홀의 전경이다.

 

 

 

 

동코스 파4,       3번 홀의 전경이다.

 

 

 

 

동코스 파5,      4번 홀의 전경이다.

 

 

 

 

동코스 파4,       5번 홀의 전경이다.

 

 

 

 

동코스 파3,        6번 홀의 전경이다.

 

 

 

 

동코스 파5,         7번 홀의 전경이다.

 

 

 

 

동코스 파3,          8번 홀의 전경이다.

 

 

 

 

동코스 파4,          9번 홀의 전경이다.

 

 

 

 

 

서코스 파4 ,    10번 홀의 전경이다.

 

 

 

 

서코스 파4 ,     11번 홀의 전경이다.

 

 

 

 

 

서코스 파5 ,      12번 홀의 전경이다.

 

 

 

 

서코스 파4 ,        13번 홀의 전경이다.

 

 

 

 

서코스 파3 ,         14번 홀의 전경이다.

 

 

 

 

서코스 파4  ,         15번 홀의 전경이다.

 

 

 

 

서코스 파4 ,     16번 홀의 전경이다.

 

 

 

 

서코스 파3 ,     17번 홀의 전경이다.

 

 

 

 

서코스 파5 ,       18번 홀의 전경이다.

 

 

힐마루CC에서 라운딩을 즐기면서 친구와 둘이서 인증샷으로 한 컷 담아보았다.

 

 

 

 

한그루의 단풍나무에는 벌써 단풍이 곱게 물들었다.

가을인지 봄인지를 분간하기란 어렵다. ㅎㅎ

 

 

 

 

힐마루CC 그린에서 퍼팅을 즐기는 모습이다.

힐마루CC의 그린은 다른 구장보다는 그린의 빠르기가 많이 느린 편이다.

그래서 느린 그린에 적응이 잘 되지를 않아서 퍼팅을 많이 하기도 하였다.

 

 

 

 

 

그린에서 퍼팅을 즐기는 친구들의 모습이다.

 

 

 

 

구절초가 예쁘게 피어나 아름답기도 하다.

 

 

 

 

 

 

 

 

작은 연못 주변에도 봄꽃이 노랗게 피어나 아름다운 풍경이다.

 

 

 

 

 

ㅎㅎ 골프는 참 예민하고도 어려운 운동이다.

힐마루CC는 다른 구장보다도 약간은 거리가 길다. 그래서 난이도가 좀있으며 다른 골프장 보다도 어렵다고 말하기도 한다.  그래서 그런지 공이 잘 맞지도 않고 전반전 후반전 스코어가 엉망이다. 핑계 없는 무덤이 없다고 말했듯이 위장약에 신경안정제가 들어 있는 약물을 먹고 골프를 쳐서 그런지 몸의 컨디션이 좋지 않은 상태에서 골프를 즐겼더니 공도 제대로 잘 안맞고 몽롱한 상태에서 많이 흔들린 모양이다. 그래서 골프는 참 예민한 운동 중에 하나다.

전반전에는 46타 보기플레이를 즐기다가 후반전에 완전하게 무너지면서 50타를 치면서 합이 96타를 마감하였다.

그러니까 보통때와는 +10타는 더 친셈이다. ㅎㅎ

 

 

 

 

 

라운딩을 마치고 인근의 진곰탕 식당에서 곰탕 한그릇으로 점심을 먹었다.

 

 

 

 

창녕 우포막걸리도 한잔 하면서~~~

 

 

 

 

 

진곰탕 식당의 메뉴표와 가격표다.

 

 

 

 

 

진공솥과 무쇠 가마솥에서 우려낸 진한 국물맛의 곰탕을 한그릇 먹어본다.

 

 

 

 

가실 때는 아래의 ♡(공감) 버튼을 한 번 꾹 눌러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맨위로

http://blog.daum.net/s_gihyo/2837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