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박사의 식물도감 : 꽃,효능,전설,노래.

[대구수목원] 한국 특산품 꽃잎의 반점이 뻐꾸기의 깃털에 난 무늬를 닮앗다는 연한자색의 뻐꾹나리,꽃,효능,유래 - 신박사.

작성일 작성자 신박사

*대구수목원에 한국원산지 연한자색의 독특한 특징 뻐꾹나리 꽃이 무리를지어 핀모습이 더욱더 아름답게 보입니다.

뜻은  ‘고향생각’, 영원히 당신의 것 입니다.

 

 

1.뻐꾹나리 꽃:

뻐꾹나리 이름의 유래꽃잎의 반점이 뻐꾸기의 깃털에 난 무늬를 닮았다고 해서 붇여진 이름이라고 한다.


2.뻐꾹나리 명패:

7월에 연한 자색의 꽃이 줄기 끝에 몇 송이씩 무리져 피고 자색 점들이 있는 6장의 꽃덮이조각[花被片]으로 되어 있다.


3.뻐꾹나리 꽃:

열매는 피침형의 삭과(蒴果)로 익는다.


4.뻐꾹나리 꽃:

주로 남쪽 지방의 숲에서 자라며 어린순은 나물로 먹는다.

나리꽃과 비슷하나 암술머리가 3갈래로 나누어진 다음 각각의 암술머리가 다시 2갈래로 나누어지는 독특한 특징을 지닌다.


5.뻐꾹나리 꽃:

뻑꾹나리라고도 한다. 산기슭에서 자란다. 높이 50cm 정도이고, 여러 개가 한 군데서 나온다. 잎은 어긋나고 달걀을 거꾸로 세운 듯한 모양의 타원형으로 길이 5∼15cm, 나비 2∼7cm이다. 잎 아래부분은 원줄기를 감싸고 가장자리가 밋밋하며 굵은 털이 있다.


6.뻐꾹나리 꽃:

열매는 삭과로서 바소꼴이고 길이 2cm 정도이며 종자는 편평한 타원형이다. 어린 순은 나물로 한다. 한국 특산종으로 주로 남쪽에서 자란다.


7.뻐꾹나리 꽃:

낙엽수 하부의 지피식재용으로 적절하며 척박한 토양의 녹화용으로 매우 좋다. 꽃은 관상가치가 있으므로 절화용으로 이용할 수 있다.


8.뻐꾹나리 꽃

낙엽수 하부의 지피식재용으로 적절하며 척박한 토양의 녹화용으로 매우 좋다. 꽃은 관상가치가 있으므로 절화용으로 이용할 수 있다.


9.뻐꾹나리 꽃:

한국 특산종으로 주로 남쪽에서 자란다.

 

10.뻐꾹나리 꽃:

전국적으로 분포하며 자생지 및 개체수는 많으나, 꽃이 독특해 자생지 파괴가 심각하다.


11.뻐꾹나리 꽃


12.뻐꾹나리 꽃


13.뻐꾹나리 꽃


14.뻐꾹나리 꽃


15.뻐꾹나리 꽃


16.뻐꾹나리 꽃


17.뻐꾹나리 꽃


18.뻐꾹나리 꽃


19.뻐꾹나리 꽃


20.뻐꾹나리 꽃밭



*뻐꾹나리(Speckled Toadlily)

뜻: ‘고향생각’, 영원히 당신의 것

학명:Tricyrtis macropoda Miq.

분류:백합과 다년생초.

원산지:한국

분포:우리나라 중부 이남, 일본, 중국 등지

서식지:산

크기:약 50cm ~ 80㎝ 정도

설명:백합과(百合科 Liliaceae)에 속하는 다년생초.

뻐꾹나리는 나리의 한 종류인데 꽃이 유난히 예쁘고 이름도 특이하다. 우리나라 중부 이남의 산지 숲에서 자라는 여러해살이풀로, 너무 과도하지 않을 만큼의 습기가 있는 반그늘에서 자라며, 키는 50~80㎝이다. 한 포기에서 여러 대가 자라서 가냘프면서도 화려하게 꽃을 피운다.

키는 50㎝ 정도이다.

잎은 어긋나고 길이가 5~15㎝, 폭이 2~7㎝이다. 잎의 형태는 긴 타원형으로 끝이 뾰족한데, 잎 아랫부분은 원줄기를 감싸고 가장자리가 밋밋하며 굵은 털이 있다.

꽃은 7~8월에 피며, 흰색에 자주색 반점이 있다. 꽃은 줄기나 잎 사이에서 달리고 위에는 수술과 암술이 나와 있으며 아래를 향해 핀다. 꽃잎은 6갈래로 갈라져 있는데 자주색 반점들이 귀엽고도 개성 있게 가득히 박혀 있다. 그 사이에 다시 6개의 수술과 가운데에 불쑥 올라와 갈라진 암술의 모양이 특이하다. 열매는 10~11월경에 달리고, 삼각형 모양으로 뾰족하게 생긴 씨방에는 작은 종자가 많이 들어 있다.

백합과에 속하며 뻑꾹나리라고도 한다. 관상용으로 쓰이며, 어린잎과 줄기는 식용으로 쓰인다. 어린잎은 나물로 먹으므로 뻑꾹나물이라고도 한다. 관상용으로 사용할 때에는 실내보다 실외에서 키우는 것이 좋다. 실내에서 키우면 키가 너무 크기 때문에 꽃도 예쁘지 않고 가지가 많이 휘어지는 현상이 발생한다.

우리나라와 일본, 중국 등지에 분포하며 꽃말은 ‘고향생각’, ‘영원히 당신의 것’이다.

열매는 피침형의 삭과(蒴果)로 익는다.

주로 남쪽 지방의 숲에서 자라며 어린순은 나물로 먹는다.

나리꽃과 비슷하나 암술머리가 3갈래로 나누어진 다음 각각의 암술머리가 다시 2갈래로 나누어지는 독특한 특징을 지닌다.

뻐꾹나리 이름의 유래:꽃잎의 반점이 뻐꾸기의 깃털에 난 무늬를 닮았다고 해서 붇여진 이름이라고 한다.

전국적으로 분포하며 자생지 및 개체수는 많으나, 꽃이 독특해 자생지 파괴가 심각하다.

 

 

*뻐꾹나리의 효능

외떡잎식물 백합목 백합과의 여러해살이풀.
학명  Tricyrtis dilatata
분류  백합과
원산지  한국
분포지역  한국(남부지방)
자생지  산기슭
크기  높이 약 50cm 
본문
뻑꾹나리라고도 한다. 산기슭에서 자란다. 높이 50cm 정도이고, 여러 개가 한 군데서 나온다. 잎은 어긋나고 달걀을 거꾸로 세운 듯한 모양의 타원형으로 길이 5∼15cm, 나비 2∼7cm이다. 잎 아래부분은 원줄기를 감싸고 가장자리가 밋밋하며 굵은 털이 있다.
꽃은 7월에 피고 자줏빛이 돌며 원줄기 끝과 가지 끝에 산방꽃차례로 달린다. 꽃자루에 짧은 털이 많고 화피갈래조각은 6개로 겉에 털이 있으며 자줏빛 반점이 있다. 수술은 6개이고 수술대는 편평하며 윗부분이 말린다. 씨방은 3실이고 암술대는 3개로 갈라진 다음 다시 2개씩 갈라진다.
열매는 삭과로서 바소꼴이고 길이 2cm 정도이며 종자는 편평한 타원형이다. 어린 순은 나물로 한다. 한국 특산종으로 주로 남쪽에서 자란다.
낙엽수 하부의 지피식재용으로 적절하며 척박한 토양의 녹화용으로 매우 좋다. 꽃은 관상가치가 있으므로 절화용으로 이용할 수 있다.

자생지의 생태적 특성
낙엽수림하의 반그늘진 곳에 배수가 잘되고 척박한 마사토.
번식방법
10월경에 채취한 종자를 직파하면 다음해 봄에 발아하며 발아율은 80∼90% 정도에 이른다. 가을철에 분주에 의한 번식도 잘된다.
재배방법
중부지방에서는 반그늘진 곳에 배수가 잘되는 토양에 재배하는 것이 좋다. 그러나 상당한 그늘에서도 적응이 가능하며 토양적응성이 뛰어나다. 가능한 한 척박한 토양이 좋으며 시비를 하면 식물체가 도장하여 도복현상이 일어나거나 관상가치를 잃는다.
이용방안
낙엽수 하부의 지피식재용으로 적절하며 척박한 토양의 녹화용으로 매우 좋다. 꽃은 관상가치가 있으므로 절화용으로 이용할 수 있다.
보호방안
현재 자생지에서는 대군락을 이루어 생육하고 있으나 자생지를 적절히 보호할 필요가 있으며, 특히 번식이 잘되고 경제적으로 이용가치가 있는 식물이므로 인공적으로 대량증식을 하여 이용하거나 자생지외 보존을 해야한다.




*웃자퀴즈 444 : 개미네집 주소는?

*힌트:인터넷에 검색하면 정답이 있습니다. ㅎㅎㅎㅎ 매주 월요일 정답 공개 합니다 ㅋㅋㅋㅋ

 

*보시고 아래모양에 공감 버튼을 ~ 눌러주세요! -감사합니다-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