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박사의 식물도감 : 꽃,효능,전설,노래.

[대구수목원] 2018 대구수목원 국화전시회(축제) : 대국 51종 - 신박사.

작성일 작성자 신박사

*2018년 대구수목원 국화전시회(축제)에 아주 작지만 진한 향기를 내뿝는 형형색색의 국화분제를 소개 합니다!

☆국화의 뜻은 성실, 정조, 고귀, 진실 입니다. 

◈기간: 2018.10.27. ~ 11.11.(16일간).

♣장소: 대구수목원 잔디광장 분수대광장 일원.

♥전시: 모형작,분재작등 6종 1만여점.

♠주소: 대구광역시 달서구 화암로 342.

▣문의: 대구수목원관리사무소 ☎053-803-7270.

관람요금: 무료

주차요금: 무료.

*아래 사진은 2018.11.3일 대구수목원에서 찍었습니다.

대국은 약60% 개화 하였습니다~~~

♧구경 많이 오세요♡

대국은 큼직해서 보기는 좋은데 향기가 없는것이 단점입니다~~~

 

 

황공작

국화꽃의 크기에 따라서는 꽃의 지름이 18㎝가 넘는 대국(大菊), 지름이 9~18㎝ 정도인 중국(中菊), 지름이 9㎝가 채 안되는 소국(小菊)으로 나눈다.


국화전시회 현수막


안의육가


부흥


신춘광


국화수배


만산


건배


우근


노을


청수수락


황무


국화의 염


부산설


안의시


녹림


천우각


수정


대호


천향여심


국화성공


송심


애국심


국화개만월



금산


대명백


구주


금봉관


거야지월


거야신성


신옥광원


국화적방국


금창운


축전


국화보배


겸육황국


국화성


만흥


동광


춘심


홍산


겸육담국


홍공작


랑월춘광


도월


역사


다알리아


국화이상


봉황


성광도화


갈채


대국전시장 전경



*국화 (Chrysanthemum morifolium)

1.뜻: 성실, 정조, 고귀, 진실

2.분류:국화과(菊花科 Asteraceae)에 속하는 다년생초

3.서식지:세계각국 산, 들

4.크기: 약 30cm~1m

5.설명:국화과(菊花科 Asteraceae)에 속하는 다년생초.

관상식물로 널리 심고 있다.

줄기 아래쪽은 점점 단단해지며 키가 1m까지 자라기도 한다.

잎은 어긋나고 날개깃처럼 갈라졌으며 갈라진 조각의 가장자리에는 작은 톱니들이 있다.

꽃은 가을에 두상(頭狀)꽃차례로 무리져 한 송이 꽃처럼 피나, 꽃이 피는 시기는 품종에 따라 조금씩 다르다.

암·수술이 모두 있는 통상화(筒狀花)와, 가장자리가 암술로만 된 설상화(舌狀花)가 핀다.

꽃 색깔은 노란색·흰색·빨간색·보라색·주황색 등 품종에 따라 여러 가지이다.

동양에서는 옛날부터 관상식물로 심었으며 사군자의 하나로 귀한 대접을 받아왔다.

언제부터 국화를 심었는지는 정확하게 알 수 없으나 중국에서 자라던 종류들 중 일부가 일본으로 들어가 많은 품종으로 개량되어 전세계로 퍼진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우리나라의 경우 기원은 알려지지 않았으나 〈고려사〉를 보면 고려 의종(1163) 때 왕궁의 뜰에 국화를 심고 이를 감상했다는 기록이 있어 아마 그 이전부터 국화를 심고 감상했을 것으로 보인다.

2,000여 종이 넘는 품종들이 알려져 있지만, 계속 새로운 품종들을 만들어 정확하게 몇 종류나 되는지 알 수 없다.

이들 품종들은 꽃이 피는 시기와 꽃의 크기 및 생김새에 따라 여러 가지로 나누는데 꽃이 피는 시기에 따라서는 5~7월에 피는 하국(夏菊), 8월에 피는 8월국, 9~11월에 피는 추국(秋菊) 및 11월 하순부터 12월에 걸쳐 피는 한국(寒菊)으로 나눈다.

이런 구분은 주로 꽃꽂이용 국화를 나눌 때 많이 쓰인다.

꽃의 크기에 따라서는 꽃의 지름이 18㎝가 넘는 대국(大菊), 지름이 9~18㎝ 정도인 중국(中菊), 지름이 9㎝가 채 안되는 소국(小菊)으로 나눈다.

꽃의 생김새에 따라 편평한 꽃으로만 된 광판종(廣瓣種), 하나하나의 꽃이 말려 겹쳐진 것처럼 보이며 꽃의 끝이 위로 말려 있는 후판종(厚辦種), 둥그렇게 말려 관처럼 보이는 꽃으로만 이루어졌으며 끝이 위로 말리는 관판종(管辦種)으로 나누고 있다.

반그늘지고 서늘하며 물이 잘 빠지는 흙에서 잘 자라며 가뭄에도 잘 견디나 흙에 물기가 많으면 뿌리가 썩으므로 조심해야 한다.

꽃의 크기가 큰 대국이나 중국 종류들은 화분에 심어 위로 곧추자라게 하고 소국은 분재를 하거나 한쪽으로만 길게 심는 현애작(懸崖作)을 한다.

 

 

*국화의 효능

국화차의 효능

 『본초강목』에 국화의 효능을 이렇게 적고 있는데요.

오랫동안 복용하면 혈기에 좋고 몸을 가볍게 하며 쉬 늙지 않는다.

위장을 편안케 하고 오장을 도우며 사지를 고르게 한다. 그밖에도 감기, 두통, 현기증에 유효하다.  

이러한 국화의 약효를 얻으려면 그늘에 말린 국화꽃 10g을 물에 다려 매일 마시면 좋습니다.

국화로 술을 담가 먹어도 효과적이고, 국화꽃 말린 것을 베개 속에 넣어 베고 자면 머리가 맑아지고 단잠을 잘 수 있어 피로회복에 그만이죠,,.
그밖에 감기, 두통, 현기증에도 유효하다고 명시돼 있다. 이밖에도 증보 산림경제, 정일당잡식,
신농본초경 등의 문헌에서도 국화차의 효능에 대해 언급하고 있어요,,
국화차가 이러한 약효를 지니는 것은 국화의 성분 중에 눈과 간 기능 회복에 좋은
비타민A, 비타민 B1, 콜린, 스타키드린, 아데닌 등이 함유돼 있기 때문이죠,.

일명 감국이라고 함. 작은 국화가 양품임
선품; 황국화는 황색이 짙고, 들국화는 쓴맛이 강한 것이 좋으며, 오래된 것은 좋지 않음.
약효; 해열, 해독, 진통, 소염제로 감모, 발열, 두통, 현기증, 귀울림, 눈병, 종양의 통증에 이용

약효
국화는 관상용과 생약 및 차로 이용됩니다..

두통이나 풍열을 없애고, 청열을 해독하고, 피로한 눈, 노안이나 백내장등에 좋은것으로 알려져있답니다..

눈의 통증(赤眼)이 있을 때는 들국화 보다 국화쪽이 효과가 크다고들 하네요. 
성분

꽃에는 트리메칠싸이크로핵산,카보시릭산과 아카세틴 잎과 줄기에는 아데닌,쵸린스타치드린의 성분을 함유하고 있어 양간명목 (養肝明目) 에 특효합니다.

황색색소인 크리산테민, 정유, Adenine, Choline, Amino acide, 비타민, Flavonoide이 함유되어 있어요

달이는법
송이째 흐르는 깨끗한 물에 씻어 국화 30g 에 물1ℓ를 넣어 중간정도의 불에 15분 내외로 달여 고운체로 걸러 수시로 음료차로 마셔주세요. 맛은 달고 쓰며 간장과 눈의 보호를 위하여 한잔의 국화차로 피로와 소화를 막는 효과를 보게될 겁니다.
발효차 만드는 법
들국화(감국,야국) 꽃을 정성스럽게 따서 깨끗이 씻은후 옹기항아리에 넣고 과당 500g을 붓고 15∼20℃에서 15일간 발효시켜주시구요.

베보자기로 1차 여과후 여과지로 곱게 여과하여 4℃에서 3일관 보관하였다가 다시 3번 거른후 4℃에 계속 보관합니다.

1 1∼2 20㎖를 80㎖의 물에 희석하여 마시며 여름에는 얼음을 사용하고 겨울에는 끓인물을 90℃로 식혀 타서 마십니다

 

 

*국화차 만드는법

산이나 들에서 핀 국화(감국:甘菊, 山菊)를 채취한다.

찬물에 깨끗이 씻는다.

죽염을 물에 풀어 끓인다. (죽염의 양은 물맛이 약간 간간할 정도)
물이 끓기 시작하면 국화를 넣고 데친다. (시간은 1~2분 이내)
데쳐진 국화를 흐르는 찬물에 빠르게 씻는다. (소금기가 다 빠질 때까지 충분히 찬물에 헹군다.)
마른 수건으로 물기를 뺀다.
물기를 뺀 국화를 한지나 냄새가 없는 종이에 널어 말린다. (온돌방을 이용하면 좋다.)
완전 건조하여 밀봉한 상태에서 쓴다.

마시는 법은 유리다관에 3~4송이를 띄워 뜨겁게 마신다. (노란 국화꽃이 다시 살아나면서  예쁘게 피어난다.)

<재료 및 분량>


황국(감국)...........100g
꿀........................300g
물.....................적당량

*국화차 만드는 법 1

산이나 들에서 핀 국화(감국:甘菊, 山菊)를 채취한다.
깨끗하게 씻어 말린다.
말린 국화를 끓인 꿀에 재운다. (국화와 꿀의 비율은 1:1 내지 1:2로 해도 무방하다.)
3~4주 숙성한 뒤에 음용할 수 있다.
1인분의 양은 1~2스푼의 국화차에 끓는 물을 부어 열탕으로 마신다.

* 국화차 만드는 법 2

산이나 들에서 핀 국화(감국:甘菊, 山菊)를 채취한다.
죽염을 물에 풀어 끓인다. (죽염의 양은 물맛이 약간 간간할 정도)
물이 끓기 시작하면 국화를 넣고 데친다. (시간은 1~2분 이내)
데쳐진 국화를 흐르는 찬물에 빠르게 씻는다. (소금기가 다 빠질 때까지 충분히 찬물에 헹군다
마른 수건으로 물기를 뺀다.
물기를 뺀 국화를 한지나 냄새가 없는 종이에 널어 말린다. (온돌방을 이용하면 좋다.)
완전 건조하여 밀봉한 상태에서 쓴다.
마시는 법은 유리다관에 3~4송이를 띄워 뜨겁게 마신다.

* 국화차 만드는 법 3

산이나 들에서 핀 국화(감국:甘菊, 山菊)를 채취한다.
찬물에 깨끗이 씻는다.
이를 한약재(사물탕 정도)와 물을 1:8로 섞은 물을 끓여 찜솥에 올려놓고 찐다.
찌고 말리기를 반복하면 상당히 고급스런 국화향차를 얻을 수 있다. (구증구포)
완전히 건조하여(수분 5% 이내) 밀봉하여 두고 사용한다.
마시는 법은 유리다관으로 꽃을 감상하며 마신다.
녹차나 보이차 등을 마실 때 차맛이 다 우러날 즈음 넣어 마셔도 좋다.

 

 

*국화차의 부작용

국화는 백국화,황국화,들국화가 각각 그 특성이 있고 쓰임도 차이가 있습니다.

국화는 차가운성질을 가지고 있으며 풍열을 없애주고, 간의 양기가 상승하는것을 내려 평안하게 하고,간의 열을 내려주며, 눈을 밝게하고, 열을 내리고 해독하는 작용이 있습니다.

일반적으로 백국화는 간에 주로 작용하는데 간기상승을 억제하며 눈을 밝게 하는 작용이 있어 간기상승으로 인한 어지럼증이나 눈이 빨갛게 충열되고 안구통증이 있을때(즉,고혈압과 같은 증상.실제로 백국화는 고혈압과 동맥경화에 효과가 좋음)

사용되어지고, 황국화는 풍열을 없애주는 작용이 있어 풍열감기나 온병초기에 사용됩니다.

들국화는 다른국화보다 차가운 성질이 제일 강하여 열을 내리고 독을 풀어주는 작용이 있어 부스럼,종기등에 사용됩니다. 

위에서와 같이 국화는 솟구쳐 오르는 기를 내려주고, 차가운 성질이 있어 열을 내리는 작용을 주로 하게됩니다.

그렇기 때문에 몸에 열도 없고 간의 양기가 상승하지도 않는데 지속적으로 복용하게 되면 아무래도 우리몸의 정상적인 발란스가 장애를 받을 것입니다.

특히나 배속이 차가운 사람이 계속 복용하게 되면 그 정도는 더 심하겠지요.

부작용이 유발될 수 있는것입니다.

중국사람들도 국화차를 많이 마시는데 차가운 성질이 비교적 적은 백국화를 많이 이용하고 양기가 허한사람들 예를들면 배속이 차가워서 따뜻한것을 주로 찾는 사람들이나 손발이 차가운 사람 등은 잘 마시지 않습니다.

중국사람들이 이런부분에서는 한국사람들보다 많이 알고 있는것 같습니다.

평소 국화차를 드실때에는 백국화를 이용하시는것이 좋고, 풍열감기나 편도선염,몸에 종기등이 났을때와 같이 청열해독이 필요할땐 황국화나 들국화를 이용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또한 몸이 찬 분들은 가급적 드시지 않는것이 좋습니다.




*웃자퀴즈 450 : 붉은길에 동전 하나가 떨어져 있다. 그 동전의 이름은?

*힌트:인터넷에 검색하면 정답이 있습니다. ㅎㅎㅎㅎ 매주 월요일 정답 공개 합니다 ㅋㅋㅋㅋ

 

*보시고 아래모양에 공감 버튼을 ~ 눌러주세요! -감사합니다-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