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 쉼터의 가을 풍경

댓글수99+ 다음블로그 이동

꽃 이야기

강화 쉼터의 가을 풍경

시냇물
댓글수151

 

강화 우리 쉼터에도 가을이 깊어 간다.

구절초와 해국등 가을꽃이 한창이다.

머잖아 우리 쉼터의 마지막 꽃인 국화들도 필 것이다.

이제부터 슬슬 겨울맞이 준비를 해야 겠다.

 

 

해국

우리정원에 입양된후

올해 가장 좋게 피었다.

 

 

 

용담

우리집에 입양된지 꽤 오래인데

처음에 꽃대가 하나였는데 올해는 세대가 올라왔다.

 

 

 

 

이상기온으로 감들도 익기전에 대부분 떨어진 상태

몇개 남지않은 단감이 노랗게 익어간다.

 

 

 

 

 

구절초꽃이 한창이다.

오랜 가믐으로 구절초꽃들이 예년같지 않아 보인다.

 

 

 

 

 

 

 

이제 국화도 피기 시작한다.

 

 

 

백일홍

 

 

이 작은 화분들은 선물용으로

쉼터를 방문하는 분들이나 친구들에게 나누어 주기 위해서 키운다.

 

 

 

우리 쉼터에는 계절이 없다.

지금도 꽃씨를 뿌리고 어린 모종들을 키우고 있다.

 

 

 

야생춘란

봄에 꽃을 피운다.

강화에서는 노지 월동이 어려운 식물이다.

그래도 우리 쉼터에서는 보온을 잘 해주어 매년 봄에 아름다운 꽃을 피운다.

월동전에 충분한 영양공급을 해줘야 튼튼하게 월동하고 봄에 아름다운 꽃을 피운다. 

맨위로

http://blog.daum.net/simhsook48/2175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