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 외포리에서 동막 방면으로 제방도로를 따라 달리다가

 제방도로가 끝나는 지점에 후포항이라는 조그만 어촌이 있다.

이곳은 수평선이 아니라도 앞에 보이는 산이 낮아 일몰풍경이 좋고

운 좋으면 해가 지는 지점에 어선들이 고기를 잡는 풍경을 볼 수 있는 곳이다.




저 어선들이 조금만 오른쪽에 있으면 좋을텐데......





갈매기 한마리가 찾아와서 연출을 해준다.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