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도 고성의 봉포항

속초에서 멀지 않은 포구다.

 어디 홍게를 잘하는 곳이 없는가 검색해보니 봉포의 한곳이 뜬다.

해 질녁에 설악에서 봉포항으로 달렸다.

봉포항에 있는 "게섯*라" 라는 집에 들렸더니 홍게 금어기라

홍게는 당분간 취급하지 않는다 하여 되돌아 올 수 밖에......

마침 봉포항 광장에서 품바 공연이 있어서 보니 윤경봉삼품바다.

전에 티비에서 이들을 소개하는 프로를 본기억이 났다.

품바 윤경을 본 한 남자가 윤경을 만나게 되었고

공무원이던 직업을 버리고 자신도 품바가 되어

윤경과 인생길을 동행하고 있단 내용 이었던거 같다.

이들의 인기가 대단하여 관객중에는

이들을 보기위해 경기도 일산에서 왔다는 중년 여인들도 보인다.






















9월 2주 이 블로그 인기글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