몇 개월전에 수도마을에 놀러갔다

깜짝 놀랬다

그렇게 외진 시골 어촌마을에 예쁜 카페가 있다

"경성코페"

이름도 특이하다


매번 상호의 의미를 묻지를 못했네

담엔 꼭 물어봐야겠다



< 거가대교가 꽤 멀리 보인다 >





[2층 내부 모습]







[3층 내부 모습]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