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해찬 사케로 축배를 들다!!

댓글수23 다음블로그 이동

◐ 낙서비평(政治) ◐

이해찬 사케로 축배를 들다!!

스파이크
댓글수23


1584년 다테 마사무네(伊達政宗)는 아버지에게 가문을 물려 받고 17대 당주가 됩니다. 그는 어린 시절 천연두로 한 쪽 눈을 잃었지만 그러한 핸티캡을 감추려 사람들 앞에선 허세를 작렬하며 거짓으로 이런 말을 지껄였다고 하는군요.



"내가 어릴적 나무에서 떨어졌는데 나뭇가지가 오른쪽 눈에 박혔지 뭐야. 그래서 그 나뭇가질 쑥(!!) 하고 뽑았는데 눈알까지 딸려 나오더라고. 그래서 할 수 없이 그 눈알을 그냥 입으로 삼켜 먹어 버렸다네."




그런 거짓말을 천연덕스럽게 떠들던 그는 많은 사람들에게 관심 받고 싶어하는 '관종'의 성격을 타고 태어났는지, 병사들의 전투력 보단 자신의 갑옷과 부하들의 복장을 멋지게 치장하는 것에 정성을 기울였습니다. 그리곤 임진왜란에 참전하기 위해 당시 수도인 교토를 관통하여 행군을 하였지요. 근데 그러한 모습을 지켜 본 시민들은 너무나 화려한 다테 마사무네의 군대에 매료되어 엄청난 환호로 그들을 환송 했다고 합니다. 그 이후 일본에선 화려한 치장을 좋아하는 사람을 가르켜 다테모노(伊達者)라 부르고 있습니다.



!!!~그 화려한 다테 마사무네의 투구가 훗날 스타워즈 '다스베이다'의 얼굴이 됨~!!!




어쨌거나 그는 1593년 4월에 부산에 상륙하여 진주성 전투에 참전하였고, 승리는 하였으나 그 후 이렇다할 전과는 올리지 못한체로 자신의 거처인 나고야로 돌아 갑니다. 그리고 그곳에서 요리 연구가로 생활하며 노년을 보내게 되지요. 그런 그의 집안엔 자랑할 만한 것이 두 가지가 있었는데 하나가 마사무네도(刀)라 불리는 '칼'이었고 두 번째가 그 지역 쌀과 국화로 빚은 '국화주'였습니다. 그 국화주는 술맛이 좋기로 유명하여 그 향(香)이 그 지역 사람들에게 널리 퍼져 나갔지요.



!!!~정미율에 따라 술의 향은 천차만별~!!!




우리가 지금까지 정종(正宗)이라 부르며 마시고 있는 술은 1840년 효고현에서 처음 탄생 하였는데, 그 이름은 불교경전인 임제정종(臨濟正宗)에서 따 온 것이라고 하네요. 그런데 재밌게도 청주(淸酒)정종(正宗)은 일본어 발음이 '세이슈'로 동일하여 청주를 한자 표기로 정종이라 붙였다고 합니다. 그러나 공교롭게도 앞서 언급한 다테 마사무네(伊達政宗)마사무네(政宗)정종(正宗)의 한자와도 비슷하고, 모두 마사무네로도 읽을 수 있어 정종을 세이슈라 하지 않고 마사무네라고 부르게 됐다는군요.



!!!~쓰벌…내가 쓰고도 졸라 헥갈리네~!!!




아무튼 구한말 이마니시 양조장 대표 '미네사부로'란 자가 부산와서 조선 최초의 일본식 양조장을 만들어 판매한 술이 바로 정종(正宗) 입니다. 근데 이 정종이 국산 청주보다 맛이 좋아 조선인들의 입맛을 사로 잡으면서 베스트셀러로 등극하여 청주를 일컷는 말이 '정종'으로 고착화 돼 버리지요.



!!!~한마디로 정종은 청주의 한 브랜드임~!!!




여기 한동안 뱀 뼉다구 처럼 생긴 마스크로 인해 '해골찬'으로 불린 이해찬 더불이 민주당 대표가 '사케찬'이라는 새로운 별명이 붙어 사람들을 웃기고 있습니다. 그는 문재인과 청와대 주사파 새끼들의 장난질로 발생한 대한민국 백색국가 탈락의 시간에 반일불매로 바짝 독이오른 대깨문+달창+개·돼지들의 뒷통수를 후려치듯 일식집에서 사케를 처 드셨지요. 그 후 그 일이 들통나 국민들의 질타가 쏟아지자, "청주를 처 먹었다, 백화수복을 들이켰다, 술은 안 먹었다, 사케가 아니었다" 등의 졸렬한 핑계로 위기 극복의 길을 모색하려 들었습니다.


!!!~그래서 욕을 더욱 처먹음~!!!



 그런데 더욱 황당한 건 내로남불 폴리페서의 끝판왕 전직 민정수석 좃국이 사케찬을 쉴드 처주며, "그럼 전국의 일식집은 다 망하라는 소리냐"라는 개소리를 번역하여 페이스북에 한글로 기록하는 업적을 남기셨지요. 그러자 유니클로나 일본 맥주 수입 업체 그리고 일본 관광 상품을 판매하는 여행사는 망해도 되고 일식집은 망하면 안되는 거냐며, 역시 내로남불의 끝판왕, 궤변의 연금술사, 중2병 마인드라는 비난을 스스로 자초하여 챙겨 먹습니다. 어쨌거나 이해찬이나 조국이나 분위기 파악 못하고 자신들이 하는 모든 행동들은 이유가 있고 정당한 것이라는 오만방자한 태도에 낙서 작가 스파이크는 분노를 금 할 수가 없어, 다 마신 사케병으로 이 두 자식들의 대가릴 확 후려치고 싶네요.


!!!이런 새끼들이 대한민국의 국정을 책임지고 있으니…!!!

(…부들부들…)


맨위로

http://blog.daum.net/softmanman/7087506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