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루미의 노래

달빛에 가려진 이름없는 별님. 어둔밤의 파수꾼

작성일 작성자 들 두루미

달빛에 가려진 이름없는 별이 있기에 밤하늘의 아름다움은 더 해지는 것이 아니겠는가?


한껏 꿈을 안고 피어나는 네가 마음껏 너의 세계를 펼치기를 바란단다.


비록 잠시 바람에 아님 세파에 흔들릴지라도 좌절하지 않고 꿋꿋하게 네 꿈을 펼쳐다오!


지나치게 수줍어만 하지말고 당당하게 살아가길 바랄께!


세상을 향해 자신감으로 힘차게 내딛는 너가 자랑스럽다.


세계를 향해 발돋움하는 한겨레와 함께 오래도록 너의 아름다움을 드러냈음 좋겠구나!


陽地보단 陰地에서 묵묵히 제 본분을 다하며 애쓰는 이름없는 스승님들께 드립니다.


10월 2주 이 블로그 인기글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