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계 방수에 관한 상식



방수 성능은 시계에 수압이 가해질 경우 시계 내 물의 침입을 막는 정도를 의미한다.

일반 방수시계는 수압이 있는 탱크(챔버)에서 일정시간 동안 테스트 된다.

그 성능에 따라 <일상 생활용 방수>와 <일상 생활용 강화방수>로 나뉘어지며,

피트,미터,기압 등의 단위로 표시된다.

방수 불량은 시계고장 발생의 첫째 요인이 된다.

무방수시계는 물과 이물질의 유입이 잘 되어서 고장이 잦고 사용 한계가 좁은 이유로 해서,

방수시계가 개발되었다고 한다.

그러므로 시계 내부에 물이 스며들면 백해무익하다.

사용시에 시계와 물의 접촉은 가급적 피해야 하며, 원치 않은 물의 접촉이 있을 때를 대비한 방수가 필요하다고 한다.

 

시계에 표시되고 있는 방수 단위들은  피트, 미터, 기압등으로 표시하고 있는데,

이는 그 수심에서 정지된 상태로 방수가 유지된다는 것을 의미한다.

일반적으로 각각의 사용환경은 다음과 같이 설명할 수 있다.

3atm, 30m, 100ft : 일상 생활용 방수, 일상 생활에서의 땀이나 세면 시, 물방울 비등에 견딘다.

5atm, 50m, 165ft : 일상 생활용 강화방수, 수영에는 견디지만 다이빙이나 점프에는 적합치 않음.

10atm, 100m, 330ft : 일상생황용 강화방수, 잠수해서 사용할 수 있는 최저 한계. 
20atm : 일상 생활용 강화방수, 수상 스포츠, 잠수 등에서 견딜 수 있다.​

다이빙용 등 더욱 강도 높은 방수 성능을 필요로 하는 것은 이러한 일반 방수 성능과는 별도로 규정되어 있다.

즉, 일반 방수시계는 잠수용으로 사용할 수가 없다.


또 방수시계의 경우 착용 시에는 유리 밑에 습기가 맺히고,착용치 않으면 습기가 보이지 않는 증상이 반복되는 경우에는 방수로 인해 시계 내부로 유입된 습기가 밖으로 배출되지 못하고 장기간 머물러 있으면서 내부의 부품을 부식시키게 되므로 방치하면 수리 불능으로 폐기까지 이어진다.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