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구꽃 풍경

댓글수20 다음블로그 이동

시와 사랑

살구꽃 풍경

소순희
댓글수20

                                                                                   <봄날/89/소순희작>

               살구꽃 풍경

                                소순희


          어쩌다 떠밀려온

          봄 하나가

          거짓말 같은 살구꽃을

          피워냈습니다

          그렇게 흰 빛 잠결 같더니

          날 홀려버리고

          볕 아래 홀려버리고

          그냥, 화안하게 웃고만

          있었습니다

          나는 그만, 봄날이 허기져

          아득히 허기져

          아심찬한 살구꽃 그늘에서

          김밥 몇 알을 꾸역꾸역

          먹고 있었습니다


맨위로

http://blog.daum.net/ssh520/13744113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