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 리 랑

늦게핀꽃이 더 아름답더라.

작성일 작성자 아리랑

멀티미디어는 표시되지 않습니다.

늦게핀꽃이 더 아름답더라.
野隱.글.그림
피고지고
또 지고파고
험한곳 비탈진 기슭에
피어나 찬바람에 지는꽃.

멀티미디어는 표시되지 않습니다.

발버둥 까치발로 조금이라도
가까이 다가가 맞대어진 얼굴에
방긋한웃음 한아름 건네어준 선물의
한송이꽃.

멀티미디어는 표시되지 않습니다.

그래 그래 너의 예명은 야생화
네가좋아 때가 지나가고 있음에
또 때가 다가오고 있으려 함이니
늦게핀꽃이 더 아름답더라.
2019.10.05.sat
09:11.a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