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ur of wind

찬란한 아침, 붉은 능소화를 만나다-부천 중앙 공원

작성일 작성자 하늬바람




여름날, 길 위를 서성입니다.

초록빛이 좋은 곳을 찾아,  서성이다 보니

한적한 공원에 이르릅니다.


찬란한 아침,

붉은 능소화를 만납니다.

부천 중앙공원 능소화입니다. (2017년 6월 25일)





꽃 터널..

머리 위로 햇살이 내려 앉고,





그 햇살을 품은 붉은 꽃..





햇살을 품은 꽃과의 눈맞춤..





작년에 이곳을 찾았을 때는

꽃이 거의 지고, 한 두송이 남아 좀 아쉬웠던 여행자,





올해는 만개한 시기에 찾았답니다^^











여름 꽃 능소화..












지는 꽃도 아름다운..











가지 끝에 피어나는 꽃들..





홀로,





때론 무리지어 피는 꽃들..





위쪽은 능소화가 덩쿨을 이루며 피고,

아래쪽은 루드비키아가 피어 있는 곳입니다.





피고 지는 꽃들..


















빛나는 순간..


















사람도 꽃이 되는..












































카메라 하나 들고,

꽃 그늘 아래를 혼자 서성이는 시간..





여행자가 참 좋아하는 시간입니다





누군가 모아놓은 떨어진 능소화

그대로도 아름다움입니다.


한 주의 시작입니다.

조금은 시원한 한 주가 되지 않을까 기대해보는 한 주입니다.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