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ur of wind

시원스럽게 펼쳐진 남해 바다를 한눈에-사천 바다 케이블카

작성일 작성자 하늬바람



점점이 떠 있는 섬들을 다리로 잇고,

그 다리로 이어진 길은

커다란 섬, 남해를 향해 이어집니다.


사천 각산 398m 전망대에서 바라본 풍경,

시원스럽게 펼쳐진 남해 바다를 한눈에 바라볼 수 있는 곳,

사천 바다 케이블카입니다.

삼천포 해상 케이블카라고도 불리우는 곳입니다(2019년 4월 4일)





각산 전망대에서 바라본 풍경을 파노라마로 담아 보았습니다.


*사진 위에 마우스를 놓고 두번 클릭하시면 큰 사진으로 보실 수 있습니다.





사실 삼천포 대교 부근의 유채를 담으러 나선 길이었는데,

생각지도 않았던 케이블카가 보입니다.





유채꽃 위로 지나가는 케이블카~





다리 위로 지나가는 케이블카도 담아 봅니다.

요즘 여행을 가보면,

우리나라에 제일 많이 생기는 것들이

출렁다리와 케이블카가 아닐까 생각이 되어질 정도입니다.





아름다운 것을 편하게 볼 수 있다니

인간에게 좋은 것이지만,

과연 자연에게도 그러한지 걱정이긴 합니다.





일단, 생기고 난 후의 편리한 문명의 이기,

이용해봐야겠지요?

케이블카를 타러 갑니다.





삼천포 대교 건너편에 자리한 대방 정류장에서 케이블카에 탑승합니다.





케이블카는 바다쪽을 향해 갑니다.





아름다운 바다 풍경이 발 아래 펼쳐집니다.











작은 섬들, 죽방렴도 보이구요.











초양도에 자리한 돛단배 형상의 일몰 전망대도 바라 보이고,





그 뒤에 자리한 공원도 바라보입니다.





초양 정류장이 자리하고 있는 곳입니다.

이곳은 케이블카를 타거나 내릴 수 없으며

그냥 돌아서 다시 왔던 쪽으로 향합니다.





초양도의 노란 유채밭,





삼천포 대교의 모습이 보이는가 싶더니,





또 다른 대교의 모습도 보입니다.





사천의 바다 끝자락,





등대가 있는 풍경..





그리고 번화한 도시의 모습이 바라보입니다.











케이블카는 처음 탔던 대방 정류장을 지나 각산을 향해 오릅니다,

발 아래 대방사가 바라보입니다.





각산 정류장을 향해 오르는 케이블카,









산에는 봄꽃들 피어 있는 곳,





각산 정류장에서 하차하여

3층에 자리한 전망대에서 바라본 풍경,





해가 지는 시간,





남해 바다 풍경이 눈 앞에 펼쳐집니다.





뒤쪽으로는 산들이 이어지는 곳,





산 너머의 바다...





진달래 핀 산길을 올라 각산 전망대로 향합니다.





바다를 눈앞에 두고 자리한 각산 전망대





그곳에 서면 수많은 섬들이 자리한 남해 바다 풍경이

펼쳐집니다.





참 아름다운 우리나라입니다.


















사량도, 연화도, 욕지도, 수우도, 추도, 두미도, 신수도, 씨앗섬, 장구섬...

안내도에 적힌 이름들을 하나하나 불러봅니다.





통영의 섬들까지 바라보이는 바다...





이제 슬슬 하산하여야 할 시간이로군요.





해 지는 풍경을 바라보며

처음 왔던 대방 정류장으로 향하는 케이블카,

아름다운 바다 풍경이 펼쳐지는 곳,

남해 바다는 언제나 멋짐입니다.


사천 바다 케이블카 이용요금 올려 놓으니 참고 하시길~

사천바다케이블카 이용료

사천바다케이블카-요금안내
구분왕복요금(원)편도요금(원)비고
개인요금단체요금개인요금단체요금
일반캐빈대인15,00014,0009,0008,0001명 요금
소인12,00011,0006,0005,000
크리스탈 캐빈대인20,00019,00012,00011,000
소인17,00016,0009,0008,000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