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ur of wind

마이산의 고장, 진안에서 눈부신 가을을 만나다-진안 해바라기

작성일 작성자 하늬바람



바람이 불어오자 노랗게 일렁이는 물결...

누군가를 그리워하며 일제히 흔들리는 몸짓들..

 

가을 햇살 아래,

노랗게 핀 해바라기들..



마이산의 고장, 진안에서

눈부신 가을을 만나고 옵니다.

진안 해바라기입니다. (2019년 8월 31일)





진안 마이산,

봄이면 벚꽃 휘날리며

여행자를 설레이게 하더니,

가을의 문턱에서 해바라기로 여행자를 맞이해 줍니다.





파란 하늘, 흰 구름...

저수지에는 그 하늘과 구름이 담기고,

눈부신 가을이 여기 있습니다.





초록의 들판은 이제 서서히

노란빛으로 변해가는 가을입니다.





물 속에 비친 마이산도 그대로 한폭의 그림이 되는 순간입니다.















다시 해바라기 앞에 서봅니다.





눈부신 노랑~





코스모스와 어우러져 피어 있습니다.





하늘이 멋진 날





가을을 느끼기에 너무나 좋았던 날입니다.













자꾸만 셔터를 누르게 하는 가을입니다.















해바라기와 코스모스의 어우러짐이 아름답습다.





꽃과 어우러진 마이산~





해바라기와 어우러진 마이산~










수줍게 핀 가을입니다~










꽃에 빠질 수 없는 나비,





나비의 날개짓에 한동안 빠져 들어 봅니다.















며칠 째 흐림과 비가 반복되니

눈부신 가을이 그리워지는 요즘입니다.










다중노출로 몇 장 담아보는 가을~










파란 가을 하늘,

눈부신 가을을 기다려봅니다.

주말에는 태풍이 올라온다고 하니

아무쪼록 비 피해, 태풍 피해 없는 주말 되십시오~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