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란물결로 흔들리며 오는 봄-구례 치즈랜드 수선화

댓글수80 다음블로그 이동

전라남도

노란물결로 흔들리며 오는 봄-구례 치즈랜드 수선화

하늬바람
댓글수80



봄꽃들이 앞다퉈 피어나는데, 

길 나서는 일이 망설여지는 요즘입니다. 

그러다 보니, 사람이 많이 않은 곳을 찾게 되네요. 


노란 물결로 흔들리며 오는 봄, 

구례 치즈랜드 수선화입니다.(2020년 3월 28일)





호수가에 핀 노란 수선화~











봄은 빛깔로 먼저 오는 듯 합니다. 





노란 빛으로 오는 봄... 
















수선화( Narcissus tazetta var. chinensis )

 

속명인 narcissus 는 그리스어의 옛말인 narkau (최면성)에서 유래된 말이라고 하지요.

 




또한 그리스 신화에 나오는 나르키소스라는 아름다운 청년이 샘물에 비친

자신의 모습에 반하여 물 속에 빠져 죽은 그 자리에서 핀 꽃이라고도 하지요.

꽃말은 신비, 자존심, 고결이라고 합니다.

 

자신의 모습에 반할만큼 아름다운 꽃인 듯 하지요? 

















노란 들판을 바라보고만 있어도 좋은 날입니다. 






















때론 홀로, 때론 같이 피는 꽃... 

























































하얀 목련은 이제 꽃이 지네요. 

붉은 동백도 활짝 핀 계절, 

봄은 속절없이 깊어집니다. 

맨위로

http://blog.daum.net/sunny38/11777410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