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을 지나 여름으로 향하는 길목에서 만난 야생화-감자난초와 매미꽃

댓글수93 다음블로그 이동

전라남도

봄을 지나 여름으로 향하는 길목에서 만난 야생화-감자난초와 매미꽃

하늬바람
댓글수93

 

 

 

 

 

푸르른 생명을 품은 나무와 풀, 

그리고 꽃들... 

 

봄을 지나 여름으로 향하는 길목에서 만난 야생화, 

감자난초와 매미꽃입니다. (2020년 5월 17일)

 

 

 

 

 

 

남도의 야산에 감자난초와 매미꽃이 피었다고 하여

길 나서봅니다. 

 

 

 

 

 

 

시원스러운 계곡 물줄기와 어우러진 야생화들입니다. 

 

 

 

 

 

 

노랗게 빛나는 감자난초~

 

 

 

 

 

 

알뿌리가 감자처럼 생겼다하여

감자난초란 이름이 붙었다고 하네요. 

 

 

 

 

 

 

노란 매미꽃 이끼 낀 돌틈 사이에 

뿌리 내리고 자라고 있습니다. 

 

 

 

 

 

 

계곡의 물줄기와 어우러져

시원스런 풍경을 보여줍니다. 

 

 

 

 

 

 

애기괭이풀도 담아봅니다. 

 

 

 

 

 

 

돌 위에 이끼가 자라고

그 위에 뿌리 내리고 사는 야생초들

참 대견한 아이들입니다. 

 

 

 

 

 

 

초록이 좋아서 한컷~

 

 

 

 

 

 

 

 

 

 

 

 

 

 

고목 옆에 자리한 매미꽃~

 

 

 

 

 

 

 

 

 

 

 

 

 

 

 

 

 

 

 

 

 

 

감자난초에 오후 빛이 내려 앉으니

다시 한장 담아 봅니다. 

 

 

 

 

 

 

거미줄에 내려앉은 꽃잎들~

 

 

 

 

 

돌틈 사이에 핀 노란 매미꽃이

안녕~하고 인사를 건네는 날, 

시간 가는 줄 모르고 계곡에서 놀다 온 날입니다. 

맨위로

http://blog.daum.net/sunny38/11777432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