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제평야, 너른 들판에서 눈부신 노랑을 만나다-김제 해바라기

댓글수75 다음블로그 이동

전라북도

김제평야, 너른 들판에서 눈부신 노랑을 만나다-김제 해바라기

하늬바람
댓글수75

 

바람이 불어오자 노랗게 일렁이는 물결~

누군가를 그리워하며 일제히 흔들리는 몸짓들, 

 

김제 평야, 

너른 들판에서 눈부신 노랑을 만나고 옵니다. 

김제 해바라기입니다. (2020년 6월 27일)

 

 

 

같은 곳을 바라보기~

 

 

 

줄맞춰 서기~

 

 

 

여름꽃, 해바라기가 환한 얼굴로 여행자를 맞이해 줍니다. 

 

 

 

 

 

 

 

 

 

 

 

 

 

 

 

 

 

 

 

 

 

 

 

 

 

 

 

반짝반짝 빛이 나는 해바라기~

 

 

 

 

 

 

 

예전에 터키 여행 중에 만난 해바라기도 떠오르고, 

 

 

 

같은 듯, 다른 얼굴로

같은 곳을 바라보며 서 있는 해바라기~

 

 

 

 

 

 

키가 커서 눈에 띄던 아이~

 

 

 

 

 

 

 

반짝이는 것은 늘 하늘에만 있는 것은 아닌가 봅니다. 

 

 

 

 

 

 

 

초점을 흐리게 한 장 담아봅니다. 

 

 

 

 

 

 

 

아래에서 바라보면

푸른 하늘을 배경으로 서 있는~

 

 

 

해를 품고 더 빛나는~

 

 

 

 

 

 

 

 

 

 

 

 

 

 

 

 

 

 

 

 

 

 

 

나란한 삼형제, 

혹은 세자매~

몹시도 무더웠던 날, 

해바라기와 놀다 온 날입니다. 

맨위로

http://blog.daum.net/sunny38/11777441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