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 여행의 첫발 그리고 델리 레드포트(붉은성)

댓글수99+ 다음블로그 이동

해외/아시아

인도 여행의 첫발 그리고 델리 레드포트(붉은성)

수보
댓글수111

인도 여행의 첫발!!  그리고 델리 레드포트 Red Fort  / 붉은 성


거의 모든 인도 여행자들의 첫 발을 내딛는 곳이 델리가 아닌가 생각 듭니다.

보통 델리로 들어가 델리에서 out 하는 게 대부분인 것 같습니다.

그래서 그런지 여행자 거리는 언제나 세계 여행객들을 쉽게 볼 수 있는 거리입니다.

그 거리가 바로 빠하르 간지(Pahar Ganji)랍니다.

뉴델리 공항에 내린 미리 예약해둔 차로 빠하르 간지로 들어간다.


숨 막히는 먼지, 쓰레기, 오고 가는 오토 릭샤와 택시가 복잡하게 뒤섞인 모습 그리고 끝도 없이 울리는 클랙슨 소리

너무 혼란스럽다. 아 ~ ~ 과연 이게 인도의 수도 뉴델리란 말인가?

멍~~ 합니다.




델리의 붉은 성 / 레드 포트

이 레드 포트는 올드 델리를 대표하는 건물로 무굴제국의 제5대 황제 샤 자한이 아그라에서 이곳 올드 델리로 천도한 후

왕족의 거처로 사용하기 위해 붉은 사암으로 만든 성이랍니다. 그래서 이름이 붉은 성이라고 하는 것 같네요.

무려 10년 동안 지어진 성이라고 하니~ ~ 가히 규모가 어떤지 상상이 가나요?




빠하르 간지는 뉴델리 역 앞입니다.




빠하르 간지 거리




마치 수십 년 우리들의 모습과 다를 게 없는 것 같습니다.




온통 골목은 릭샤 클랙슨션 소리

온갖 쓰레기들 혼란스럽습니다. 그리고 또 하나 신경 쓰이는 것이 개입니다.

골목길에 가면 그냥 지나다니는 개!!

개에게 물린 사람들도 제법 있다고 하니 ~~ 세계 여행을 다니면서 개를 신경 쓰는 곳도 바로 인도입니다.




 

다음날 암리차르로 가기 위해 뉴델리 기차역을 찾았는데............

마치 전쟁이 난 것 같네요.

이 사람들이 밤 기차를 타기 위해 역 대합실에서 그냥 자는 것 같습니다.

허긴 대합실에서 자는건 그래도 좀 나은것 같습니다.

역 안 플랫폼에서 자는 사람들도 꽤 있답니다.

빨리 자리를 잡지 않는다면 안에서 잘 수도 없을 것 같네요.




빠하르 간지는 온갖 상품을 진열한 상점과 게스트 하우스 등이 있는 거리입니다.

이런 먼지와 쓰레기가 있는 길에서 어떤 음식을 먹을 수 있을지.....




카메라를 바라보며 살짝 미소 지어주는 인도 여학생




무슨 맛일까? 궁금하기는 한데 도저히 먹을 수 없는 길거리 음식

가지전에 여러 군데 정보 수집에서 가능한 길거리 음식은 먹지 말라는 얘길 수없이 들었답니다.

먹지 않고 그냥 촬영만 해 보았답니다.




지금 인도는 카스트 제도가 무너졌지요.

카스트 계급의 최상위층은 브라만(승려), 크샤트리아(귀족, 무사), 바이샤(농민, 상인, 연예인)

최하층은 수드라(수공업자, 하인, 청소부)

계급에 따라 결혼, 직업, 식사 따위의 일상생활에 엄중한 규제가 있고 가장 불결한 직업을 가진 사람들은 수드라 밑에

불가촉천민으로 분류되어 있었지요.

이제 제도가 무너졌지만 그래도 인도인들은 자신들이 그 제도를 지켜 나가려고 하는 것 같습니다.





인도인들은 참 사진 찍기 좋아하는 민족 같았습니다.

지나가다가 '액 포토' 하면 거의 대부분 웃으며 대해 줍니다.

또 그들이 갖고 있는 폰카로 같이 찍자고 하기도 합니다.

간혹 사진을 찍자고 하면 "머니, 머니" 하면서 돈을 요구하는 사람들도 있습니다.

아마 앞으로 그런 사람들이 더 많아질 것 같네요.




레드 포트 입장료 500루피(한화 8,500원 정도)

한화로 계산하면 그렇게 비싸다고 생각이 안 들지만 지금부터 인도 여행이 끝날 때까지 입장료 줄 때마다

열받는 거 생각하면 들어가기 싫습니다.

레드 포트 입장료 외국인 500루피, 인도인 40루피인가(정확하지 않음) 주로 수십 배 정도 차이가 납니다.

완전 외국인은 봉입니다.

들어가는 입구에서 외국인이 입장하는 곳이 따로 있는 곳도 있습니다. 그렇다고 뭔 혜택이 있는 건 하나도 없습니다.

나원 참 ~ ~  봉입니다. 봉




붉은 성 / 레드 포트












붉은 성 / 레드 포트

Diwan i Am












델리 레드포트 / 붉은 성

Khas Mahal








인도의 첫 여행지 델리

올드 델리와 뉴델리로 나누어져 있는 곳이며 거리는 차와 릭샤, 자전거 릭샤 클랙슨 소리에 정신이 없습니다.

좋지 못한 첫인상이지만 인도 속으로 들어가 봅니다.


포스팅 내용과 전혀 다른 복사 댓글은 정중히 사양합니다.

맨위로

http://blog.daum.net/tkfkdaq/1080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