둘레길 사랑과 여행

강양항 및 명선도 일출 시즌이 왔네요 / 울산 사진 찍기 좋은 곳

작성일 작성자 수보

강양항 및 명선도 일출 시즌이 왔네요 / 울산 사진 찍기 좋은 곳



찬바람이 불고 손을 호호 움켜 질때가 다가오면 일출 시즌이 다가왔답니다.

물론 다른 계절에도 볼 수 있지만

겨울이 다가오면 일교차에 의해 물 안개가 피어오를 때가 멋진 모습을 보여주기 때문인 것 같네요.




요즘 일출 시간이 보통 05:30여 분

보통 일출시간 보다 일찍 도착해서 장소를 선정하고 여명을 즐깁니다.




시시각각으로 변하는 하늘의 모습에 감탄사를 연발 하기고 하고

때로는 실망하기도 하지만

언제나 설렘 가득한 일출입니다.








이제 막 바다 수면 위로 얼굴을 살짝 내밀 것 같네요.

이때부터는 긴장하고 셔터 누르기에 바쁘답니다.




드디어 찬란한 태양이 뜨 오르네요.

가슴 벅찹니다.




오늘의 일출은 위에 구름 띠가 있지만

직감적으로 오메가 일출일 거라는 생각에 가슴이 더 두근거립니다.




아~  맞네요.

오메가 일출 ~  오여사를 영접하는 아침이었습니다.

오여사가 부끄러워 얼굴을 살짝 가렸네요.




울산 명선도 오메가 일출








명선도의 아침




이날 아침에 하늘이 참 고운 날이었답니다.




울산 강양항, 명선도는 멸치 어장에서 멸치를 잡아 항구로 들어오는 배를 촬영한답니다.

갈매기가 던져주는 멸치를 얻어먹기 위해 ~~  날아온답니다.

언제나 가슴 벅찬 울산 강양항, 명선도 일출 시즌
멋진 일출을 기대해 봅니다.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