등산

댓글수99+ 다음블로그 이동

서랍

등산

까맣안경
댓글수338

 

                                            신발장속 깊은곳에 아주 오래된 등산화가
                                            나를 반갑게 맞이한다

                                            ♣오랫만에 등산화 신고 홀로 산책길을 나서본다

                                            시원한 산들바람 쏟아지는 투명한 
                                            유리알같은 햇님과 인사하면서
                                            한걸음씩 걷는길들 .

                                           ♣ 소나무향이 솔솔 머리는 맑고 가슴까지 탁 트이게 해준다

                                           빼곡하게 드리워진 아름드리 나무들 사이로
                                           황토흙을 밝고 있노라면 발걸음은 무척 보송보송 모래알을
                                           맨발로 걸어가는 기분이든다

                                           때로는 혼자만의 시간속에서 일어나는 소소한 일상들이
                                           크나큰 행복감을 안겨줄때도 있다

                                           오늘도 행복과 기쁨이 가득한 산책길을 걸어보았다

                                           감사의 하루였다고 생각해본다

                                                         ♣까맣 ♣

   

 

                                                                                         

 

맨위로

http://blog.daum.net/yangok46/15696553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