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스트리아] 인스브루크 구시가지의 아름다운 건물과 기념탑

댓글수35 다음블로그 이동

해외여행/유럽

[오스트리아] 인스브루크 구시가지의 아름다운 건물과 기념탑

돌담
댓글수35



인스브루크 구시가지의 아름다운 건물과 기념탑


첼암제를 떠나 오스트리아에서의 마지막 여행지인 인스브루크 Innsbruck 로 갔습니다

인스브루크는 알프스 산맥을 끼고 있는 도시들 가운데 가장 큰 도시이자

막스밀리안 황제가 머물렀던 곳이기에 궁전을 비롯하여 박물관과 갤러리. 대성당. 개선문. 기념탑 등과 함께

오스트리아에서 가장 아름다운 르네상스 양식의 성이라는 암브라스 성이 있었습니다


인스브루크는 도시의 북쪽과 남쪽에 높은 산들이 많고 겨울에 눈이 많이 내리는 곳이기에

겨울철 스포츠를 즐기려는 사람들이 머무는 도시였는데 1964년과 1976년 두 번의 동계올림픽이 열린 후에는

유럽에서 가장 인기 있는 겨울철 스포츠 관광 도시가 되었다고 합니다

이런 인스브루크를 우리는 여름에 찾았지만 두 개의 봉우리에 올라가 잔설을 밟으면서 하이킹을 하였고

도시 외곽에 있는 보석의 세계 '스와로브스키 크리스탈 월드' 도 다녀왔습니다



첼암제에서 인스브루크까지는 열차로 2시간 30분이 소요되었다



숙소 근처에 있는 인 Inn

인스브루크 Innsbruck 는 Inn 강과 Bruke (다리)의 합성어로 '인 강의 다리' 라는 뜻이다



이런 이유에서인지 인 강 다리 중간에 규모가 큰 나무 십자가가 세워져 있었다



인스브루크가 자랑하는 강 가의 예쁜 건물들

지금도 아름답지만 산에 눈이 내리면 더욱 아름다운 모습을 보여준다고 한다



구시가의 중심 거리는 이곳이 시발점이다

오늘은 앞에 보이는 '황금 지붕' 건물에서부터 '개선문' 까지 걸었다



황금 지붕 Golden Roof

2,657개의 도금된 구리 타일로 만든 지붕을 갖고 있는 이 발코니는 인스브루크의 상징이다

황제가 거주하는 건물 외벽에 광장에서 열리는 행사를 관람하기 위해 만든 이 발코니는 1,500년에 만들어졌고

황제와 두 황비를 비롯하여 궁중악사. 무용가. 광대 등의 모습이

황제의 문장과 함께 조각과 그림으로 치장되어 있다  (지금은 박물관으로 사용 중)



황금 지붕 앞에 있는 아름다운 건물들

인스브루크에 있는 건물들 중 일부는 외벽을 화려하게 치장하였는데

오른쪽에 있는 건물은 건물 전체에 조각되어 있는 화사한 꽃무늬 장식 때문에 유독 눈길을 끌었다




헬블링 하우스 Helblinghaus

1560년 처음 지어졌으나 1730년에 지금의 로코코 양식으로 개축한 건물

원래는 귀족의 저택이었으나 가톨릭 신자들의 집회장소로 사용되다가 지금은 일반인이 살고 있다

건물 3층과 4층 사이에 어린 예수와 성모 마리아를 그린 성화가 있다



헬블링 하우스 건너편에 있는 City Tower

높이 51m의 이 타워에는 인스브루크 구시가 전체를 볼 수 있는 전망대가 있다



전망대까지는 148 계단



전망대에서 내려다본 황금 지붕 발코니와 헬블링 하우스



이 방향이 별도로 소개할 왕궁과 대성당이 있는 곳



인 강이 있는 북쪽의 전경 - 인스브루크가 자랑하는 예쁜 건물들이 보인다




City Tower 에서 내려와 개선문 쪽으로 향하였다



Hospital Church of the Holy Spirit

1320년 초에는 시립 병원의 예배당으로 사용되다가 1381년에 처음으로 교회로 불린 건물이다

1700~1701년 재건되어 지금과 같은 바로크 양식 교회가 되었고

아름다운 분홍빛 외관과 화려한 천장으로 구시가를 더욱 예쁘게 만들고 있는 건물이다



교회 내부



조각과 성화가 어우러져 있는 화려한 천장



Town Square 에 있는 성 안나 기념탑 St. Anne's Column

이 기념탑은 유럽의 주요 열강들이 프랑스가 스페인의 왕위를 계승하려는 것을 막아

유럽에서의 힘의 균형을 바꾸어 놓은 '스페인 왕위 계승 전쟁'을 기념하여 1706년에 세운 탑이다



St. Anne 는 성모 마리아의 어머니이다

기둥 위의 조각은 성모 마리아이고 St. Anne 의 조각은 기둥 하단부에 별도로 있었다



인스브루크의 트램

인스브루크 카드로 모든 교통수단과 모든 곳의 입장이 가능하다고 하여 50유로를 주고 샀는데

두 개의 산에 오르는 케이블카의 비용만으로도 50유로가 넘었다




개선문 쪽으로 가다가 본 레스토랑의 태극기

스페인의 어느 상점에서는 태극기가 뒤집혀서 벽에 걸려 있기에 주인에게 알려주었는데

이곳은 제대로 게양되어 있었다



멀리 개선문이 보인다

성 안나 기념탑에서 개선문까지의 거리 이름이 '마리아 테레지아 거리' 이고

인스브루크의 중심 거리이다



개선문 Triumphpforte

마리아 테레지아의 아들 Leopold 와 스페인 공주 Maria Ludovica 의 결혼을 기념하기 위해 1765년에 세운 문

남쪽에는 결혼식 장면이 북쪽에는 결혼식 직전에 사망한 Franz 황제의 모습이 조각되어 있다



인스브루크 사람들은 무엇이 그리 궁금한지

건물 벽면에 붙어서 지나는 사람들을 눈여겨 쳐다보고 있거나



담장 넝쿨 속에서 심각한 표정으로 무언가를 쳐다보고 있었다



1808년에 문을 연 기념품 가게


인스브루크에 머물면서 2개의 봉우리에 오르려고 합니다

남쪽과 북쪽에서 하나씩 오를 봉우리들의 높이는 해발 높이로 2,250m 내외이기에

눈 때문에 지장은 없을 것 같으나 눈이 있는 산이건 눈이 없는 산이건

알프스에서 하이킹을 한다는 그 자체가 행복입니다



맨위로

http://blog.daum.net/yisw1970/8505233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