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전엔 서울 하계동에 볼일이 있어 일을 마치고 도봉산역 2번 출구에 있는 창포원을 가보려고 합니다

이곳 창포원은 5~6월경에 붓꽃이 장관을 이루나 봅니다.지금은 무더운 8월이라 붓꽃은 없고 여름꽃과 주변 습지등을 살펴 보렵니다

서울 강북의 끝자락인 도봉산과 수락산 사이에 세계 4대 꽃 중 하나로 꼽히는 붓꽃(Iris)이 가득한 특수식물원이 들어섰다. 도봉구 도봉동 4번지 일대 52,417㎡에 새롭게 조성한 서울창포원은 붓꽃원, 약용식물원, 습지원 등 12개의 테마로 구분 조성됐다. 이중 붓꽃원에는 130종의 다양한 붓꽃 30만본을 약 15,000㎡의 면적에 식재해 종류별로 붓꽃의 아름다움을 감상할 수 있게 만들었다. 이곳에는 노랑꽃창포, 부채붓꽃, 타래붓꽃, 범부채 등 꽃봉오리가 '붓' 모양을 한 붓꽃류 130여종 30만본이 1만5천㎡에 걸쳐 식재돼 있어 '창포원'으로 이름 붙여졌다. 또한 약용식물원에는 70종 13만본이 식재돼 있어 국내에서 생산되는 약용식물 대부분을 한자리에서 관찰할 수 있다. 습지원은 습지식물 7만본이 식재돼 있으며, 각종 수생식물과 습지생물들을 관찰할 수 있도록 관찰데크가 설치됐다. 이밖에 군락지 식생의 변화과정을 관찰할 수 있는 천이관찰원을 비롯, 숲속쉼터 등을 조성해 주민들에게 생태교육 및 여가와 휴식공간으로 제공할 계획이다. 붓꽃(Iris)은 매년 5~6월 개화하며 꽃이 없을 때에도 잎 모양이 난과 비슷해 관상용으로 좋다.(다음백과인용)  

탐방일시 : 19.8.13일 13:52 ~ 14:21분 마침(29분소요)


1.7호선 도봉산역 2번 출구를 나오자 마자 횡단보도를 건너면 창포원입니다



붓꽃 조형물



창포원에서 도봉산도 조망됩니다


습지 데크



부들



후록스





부용화


미역취


범부채


나무수국꽃



스크렁




배롱나무꽃

... 창포원 탐방을 마치고 귀가 길에 서대문독립문공원에 무궁화축제가 열리나 봅니다


9월 2주 이 블로그 인기글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