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구들과 소주 한잔,

                    싱싱한 해산물, 쫄깃한 회는 바다의 향기를 품었다.

                    맛있는 술상에 우정과 세월이 익는다.

                       - 만남 : 2019. 1. 19 -

   






4월 2주 이 블로그 인기글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