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연因緣을 생각해 본다.  

                   인연은 "사람들 사이에 맺어 지는 관계"다.

                   살아가면서 맺어지는 많은 인연들,  

                   좋은 인연이 있는가 하면 잊고 싶은 고통스러운 악연도 있다.

                   삶에서 인연은 피할수 없는 것 같다. 

                   모두가 악연보다는 좋은 인연을 맺고자 노력한다.

                   내 삶에도 즐거운 인연 하나가 생겼다.

                   작년 교육 동기 중 골프를 치는 사람들이 모임을 만들었다.

                    1년에 2~3차례 만나 운동을 하는 것 이다.

                   첫번째 모임은 지난 3월 군산cc에서 1박 2일로 이뤄졌다.

                   이번이 두번째 모임, 천안상록cc에서 있었다.

        

클럽하우스


                        골프동아리 회원은 20명인데 12명이 참여했다.

                  전국에서 천안까지 이동하는 시간을 고려해 오후 2시 중코스에서 티업을 했다.

                  2개월만에 보는 동기도 있고 6개월만에 보는 동기들도 있다. 이리 보니 반갑다    

                  골프장 페어웨이, 그린 관리가 아주 잘 되있다. 페어웨이도 넓어 초보인 나에겐 좋다.                    








우리팀 동기들(대전, 충남, 경기, 전남)


그늘집


                         전반 9홀을 마치고 후반 시작하기 전 그늘집에서 간식을 먹었다.

                   두부 김치에 막걸리,  전반전 운동에 대한 소감, 남코스  코스공략 등의 조언을 들으며...


남코스 1번홀 티업


                      

                        오후 7시가 조금 넘어 운동이 끝났다.

                   97타를 기록했다. 평소와 비슷한 타수지만 아쉬웠다.

                   골프장 근처에서 저녁을 먹고 상록 유스트호텔에서 하루를 묵었다.

    



약오리탕으로 저녁




동기들


유스트호텔




클럽하우스



                      어렵게 시간을 낸 만큼 다음날 아침 운동도 참여했다.

                   첫 티업이 6시 42분이다. 모두 클럽하우스에 모여 아침을 먹었다.

                   우리조는 전반전 동코스, 후반전 중코스다. 상록cc 27홀 전부를 맛보았다.  

                   날씨가 정말 좋았다. 아침 공기는 상큼했다.








우측 베이지색이 동코스, 하얀색이 중코스



                        아침 운동은 처음인데 매력적이다.

                   풀밭운동은 낯보다 아침 시간대가 더 좋은거 같다.

.




후반전 중코스




                       

                        아침운동은 OB없이 공이 잘 맞았다. 손맛을 제대로 느꼈다.

                    연속 3회 버디찬스를 잡았지만 퍼팅 난조로 트리풀 파를 기록했다.

                    해저드 분수가 시원하게 물을 뿜어 더위를 식혀주었다.

                    전날 스코어 보다 10타를 줄여 드디어 80타 대로 진입했다.

                    골프를 시작한지 1년이 안됐지만 처음으로 짜릿함을 느꼈다. 




87타 기록


                      

                         운동을 마치고 아누내 장터로 이동해 병천 순대와 국밥으로 점심을 먹었다

                   점심후 각자 삶터로 돌아갔다. 헤어지는 아쉬움 뒤로하고.....

                   좋은 인연 쭈욱 잘 이어갔으면 좋겠다.

                    - 여행 : 2019. 5. 30 ~ 6. 1 -



놀러와 주시고  공감 눌러주셔서 감사합니다!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