늘봄의 세상사는 이야기

오겹살 구이에 소주 한잔

작성일 작성자 늘봄


                       

                       친구들과 만남은 즐겁다.

                  집 근처 식당에서 오겹살구이에 소주 한잔했다.

                  초벌구이해서 나온 오겹살, 조금만 구우면 된다.   




상차림


                      불판에 올려진 김치, 버섯, 콩나물 등을 익혀서 오겹살과 같이 먹으면 궁합이 잘 맞는다.

                  노릇 노릇 구워진 두툼한 오겹살, 상추, 파제리, 명이장아찌 등과 쌈을 해도 풍미가 있다.

                  오겹살 다 먹고 불판의 콩나물, 김치 등과 밥을 볶아 먹으면 고소하다.

    




                       지인이나 친구들과 부담없이 소주 한잔 할수 있는 곳이다.

                  정겨운 친구들과 함께하니 술이 땡이는 날이다. 

                   - 술 먹은 날 : 2019. 9.  21 -








맨위로
통합 검색어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