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말 겨루기 805회 / 장광규

댓글수56 다음블로그 이동

KBS 방송

우리말 겨루기 805회 / 장광규

청심
댓글수56

 

▣ 2020년 3월 30일

♡이상욱 ♡김현숙 ♡박우영 ♡장성수

    장성수 씨가 우승하다.

▣ 뜻풀이

 

* 백지상태(白紙狀態) -어떠한 대상에 대하여 아무것도 모르는 상태. ≒백지.

* 지름길 -가장 쉽고 빠른 방법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 무르익다 -시기나 일이 충분히 성숙되다. 

* 삼두마차(三頭馬車) -어떤 일을 주도적으로 이끌어 나가는 세 사람. 또는 그런 것.

* 쌍두마차(雙頭馬車) -어떤 한 분야에서 주축이 되는 두 사람이나 사물 따위를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 돋우다 -정도를 더 높이다. 

* 탄탄대로(坦坦大路) -아무런 어려움이 없이 순탄한 장래를 이르는 말.

* 포로(捕虜) -어떤 사람이나 일에 마음이 쏠리거나 매이어 꼼짝 못 하는 상태를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 호들갑 -경망스럽고 야단스러운 말이나 행동.

* 무테안경 -테가 없이 렌즈에 바로 다리가 연결된 안경.

* 열쇠 -어떤 일을 해결하는 데 필요한 가장 중요한 방법이나 요소를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 계열(系列) -서로 관련이 있거나 유사한 점이 있어서 한 갈래로 이어지는 계통이나 조직.

* 구슬리다 -그럴듯한 말로 꾀어 마음을 움직이다.

                   -끝난 일을 이리저리 헤아려 자꾸 생각하다. 

* 느지거니 -꽤 늦게.

* 다사로이 -따뜻한 기운이 조금 있게.

* 고런대로 -만족스럽지는 아니하지만 고러한 정도로.

* 드문드문 -시간적으로 잦지 않고 드문 모양.

* 안짝 -나이나 거리 따위가 일정한 수효에 미치지 못한 범위. 

* 사명(使命) -맡겨진 임무.

* 관여하다 -어떤 일에 관계하여 참여하다.

* 강골(強骨) -단단하고 굽히지 아니하는 기질을 가진 사람.  

* 오지랖이 넓다 -쓸데없이 지나치게 아무 일에나 참견하는 면이 있다.   

* 이골 -아주 길이 들어서 몸에 푹 밴 버릇. 

* 엎드려 절받기 -상대편은 마음에 없는데 자기 스스로 요구하여 대접을 받는 경우를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 본무대(本舞臺) -어떤 일이 벌어지고 있는 중심이 되는 곳. 

* 독무대(獨舞臺) -독차지하는 판. 또는 독장치는 판.    

* 심연(深淵) -좀처럼 빠져나오기 힘든 구렁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 없이 -어떤 일이나 현상이나 증상 따위가 생겨 나타나지 않게.  

* 값비싸다 -들이는 노력이나 공이 적지 아니하다. 

* 초승달 -초승에 뜨는 달.

* 해쓱하다 -얼굴에 핏기나 생기가 없어 파리하다.

* 삭이다 -긴장이나 화를 풀어 마음을 가라앉히다.                      

▣ 단어 고르기

 

초생달 초승달 같은 눈썹

해쓱한 핼쓱한 얼굴

○ 분을 삭이다 삭히다

▣ 띄어쓰기

 

▲ 새학기에는한순간에달라진학교생활에당혹스러울테지만마음잡고바른생활을한다면금방적응할수있다.

△ 새 학기에는 한순간에 달라진 학교생활에 당혹스러울 테지만 마음잡고 바른 생활을 한다면 금방 적응할

     수 있다.

맨위로

https://blog.daum.net/chungshim7/2531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