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말 겨루기 846회 / 장광규

댓글수99+ 다음블로그 이동

KBS 방송

우리말 겨루기 846회 / 장광규

청심
댓글수106

 

▣ 2021년 2월 8일

▣ 뜻풀이

 

* 알뜰 -생활비를 아끼며 규모 있는 살림을 함.

* 규모(規模) -씀씀이의 계획성이나 일정한 한도.

* 굴러떨어지다 -별 노력을 들이지 아니하고 좋은 것이 거저 생기다.

* 근하신년(謹賀新年) -삼가 새해를 축하한다는 뜻으로, 새해의 복을 비는 인사말.

* 앉은자리 -어떤 일이 벌어진 바로 그 자리.

* 까치설빔 -까치설날에 입는, 아이들의 설빔.

* 까치설날 -설날의 전날 곧 섣달 그믐날을 이르는 말.

* 유례(類例) -같거나 비슷한 예.

                     -이전부터 있었던 사례.

* 유래(由來) -사물이나 일이 생겨남. 또는 그 사물이나 일이 생겨난 바. 

* 전례(前例) -이전부터 있었던 사례.

                      -예로부터 전하여 내려오는 일 처리의 관습.

* 살판나다 -재물이나 좋은 일이 생겨 생활이 좋아지다.

                   -기를 펴고 살 수 있게 되다.

* 의기양양(意氣揚揚) -뜻한 바를 이루어 만족한 마음이 얼굴에 나타난 모양.

* 빨게요(x) → 빨개요(o)

* 설득력(說得力) -상대편이 이쪽 편의 이야기를 따르도록 깨우치는 힘.

* 알짜 -여럿 가운데 가장 중요하거나 훌륭한 물건.

           -실속이 있거나 표본이 되는 것.

* 나날 -계속 이어지는 하루하루의 날들.

* 청산유수(靑山流水) -막힘없이 썩 잘하는 말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 내 말이 그 말 -상대방이 말한 견해나 제안을 찬성함을 이르는 말.

* 개선장군(凱旋將軍) -어떤 일에 성공하여 의기양양한 사람을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 망고 -연을 날릴 때에 얼레의 줄을 남김없이 전부 풀어 줌.

* 산 넘어 산이다 -갈수록 더욱 어려운 지경에 처하게 되는 경우를 비유적으로 이르는 말.

* 햅쌀밥 -당해에 새로 난 쌀로 지은 밥.

* 쇠다 -명절, 생일, 기념일 같은 날을 맞이하여 지내다.

* 때때옷 -알록달록하게 곱게 만든 아이의 옷을 이르는 말.

* 세문안(歲問安) -새해에 윗사람에게 안부 인사를 여쭙는 일. 또는 그 안부 인사.

* 묵은세배 -섣달 그믐날 저녁에 그해를 보내는 인사로 웃어른에게 하는 절.

* 알은체 -사람을 보고 인사하는 표정을 지음. 

* 문전(門前) -문의 앞쪽.

* 박대(薄待) -정성을 들이지 않고 아무렇게나 하는 대접.


▣ 단어 고르기

 

설을 세다 쇠다

떼떼옷 때때옷 을 입다

세문안 새문안 을 올리다


▣ 띄어쓰기

 

▲ 잔뜩차려입고묵은세배를하려고친척집에찾아가자다들알은체도안하고문전박대를했다.

△ 잔뜩 차려입고 묵은세배를 하려고 친척 집에 찾아가자 다들 알은체도 안 하고 문전 박대를 했다.

 

 

 

맨위로

https://blog.daum.net/chungshim7/2627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