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가볼만한곳 9부/메밀꽃밭 아름다움 가득한 ❛보롬왓❜ 【21년6월10일】

댓글수0 다음블로그 이동

▒산행과여행▒/2021년앨범

제주도 가볼만한곳 9부/메밀꽃밭 아름다움 가득한 ❛보롬왓❜ 【21년6월10일】

아젤리아
댓글수0

 

 

 

제주도 가볼만한곳 9부/메밀꽃밭 아름다움 가득한 보롬왓 【21년6월10일】

 

 

제주도 보롬왓. 
낯선 단어라 뜻이 궁금하다.

 

보롬왓 뜻, 바람 부는 밭이라는 의미이다. 
보롬은 바람을, 왓은 밭을 뜻하다. 수국,메밀도 활짝 피어 화사한 풍경이다
수국은 지금껏 많이 보았고,메일 위주으로만 담아본다

 

 

 

 

 

 

 

 

제주도가볼만한곳 

다음 제주도 가볼 만한 곳으로 추천드리는 장소는 보롬왓이다

제주 보롬왓은 넓은 잔디정원, 실내외 식물원, 카페 등으로 이루어진 곳이다.

4계절 내내 언제 가도 좋은 제주도,  정말 사랑하는 여행지일듯 하다

 

 

 

 

 

 

 

 

 

제주도 여행- 여기는 꼭 가야해! 꽃들이 가득한 '보롬왓'
이번 제주 여행에서 큰 기대를 안고 방문했던 제주 보롬왓! 
서귀포 가볼만한곳 으로 유명하고 계절마다 다른 꽃들로 물들기 때문이다.

 

 

 

 

 

 

 

 

 

 제주 보롬왓 입장료는 성인 4,000원이고 만 65세 이상과 어린이는 2,000원이다

다른 유명 관광 명소에 비해 입장료가 저렴하고 예쁜 수국 정원과 아주 넓은 메밀밭 덕분에 이 정도 입장료는 가성비로 따졌을 때 아주 훌륭하다 싶었다.이번 여행에서 여러가지로 가장 만족한 여행지 중 한 곳이 바로 이 보롬왓이었다.

 

 

 

 

 

 

 

 

 

 

 

 

 

깔끔한 인테리어의 카페 옆에 대형 식물원
푸릇푸릇한 색감과 향기를 맡으며 커피 한 잔하면 정말 힐링 끝판왕

 

 

 

 

 

 

 

 

 

 

 

 

 

 

 

 

 

 

 

 

입장을 하면 내부로 통하는데 입구부터 화려한 수국천지다.
초입부터 수국과 각종 꽃으로 꾸민 포토존을 만날 수 있는데 많은 사람들의 발길을 붙잡을 것 같았다.

 

 

 

 

 

 

 

 

 

 

 

 

 

 

 

 

 

 

 

제주 보롬왓은 계절마다 다른 꽃들과 곡물들이 자라는 모습을 볼 수 있는데,

 

3월 튤립, 유채 
4월 보라유채, 보리, 삼색버드나무
5월 메밀 
6월 보리, 라벤더 
7월 수국 
8월 메밀 
9월 메밀, 맨드라미 
10월 메밀, 핑크뮬리 
11월 메밀, 맨드라미 
월마다 각각 다르기 때문에 올때마다 색다른 느낌이 들것 같았다

 

 

 

 

 

 

 

 

 

메밀밭이 한가로운 시간을 만들어 주어 좋았던 '보롬왓'

카페에서 나와 본격적으로 제주 보롬왓 수국을 보기로 했다.
표지판이 잘 나와 있으니 본인이 원하는 곳으로 발걸음을 옮기면 된다.

 

 

 

 

 

 

 

 

 

 

 

 

 

메밀향 은은하게 느껴지는 메밀 크림처럼 부드러운 느낌

 

 

 

 

 

 

 

 

 

 

 

 

 

 

 

 

 

 

삼색버드나무
일렬로 쭉 심어져 있는 나무들 사이를 누리며 따뜻한 햇살과 살랑이는 바람까지~

 눈도 마음도 몽글몽글해지는 기분이다 

 

 

 

 

 

 

 

 

 

 

 

 

 

 

 

 

 

 

 

 

 

 

 

 

 

 

 

 

 

 

 

 

정말 넓은 밭에 하얀 메밀꽃이 만발해 있었다.
몇 평이나 되는지는 알길이 없지만 무지하게 넓다는 것은 분명하다.

 

 

 

 

 

 

 

 

 

 

 

 

 

 

 

 

 

 

 

 


제주의 특색인 오름과 푸른 하늘 아래 펼쳐진 메밀밭의 풍경이 그림처럼 아름다웠다.

 

 

 

 

 

 

 

 

 

 

 

 

 

메밀꽃밭을 천천히 걸으며 까슬까슬한 메밀꽃의 촉감을 느껴본다.

메밀꽃 필 무렵의 소설 내용같이 달빛 아래 메밀밭을 걸어도 색다른 운치가 있을 것 같다

 

 

 

 

 

 

 

 

 

 

 

 

 

 

 

 

 

소금을 뿌려 놓은듯한 풍경

평창,고창 메밀 풍경은 다 보았지만,역쉬 여기엔 더 넒은 평지이다.

 

 

 

 

 

 

 

 

 

 

 

 

 

 

자갈길에는 깡통 기차가 지나다녔는데 편하게 메밀밭을 즐길 사람들이 타면 좋을 것 같다.

 

 

 

 

 

 

 

 

 

 

 

 

 

 

 

 

메밀꽃의 꽃말은 연인이라고 한다

 

 

 

 

 

 

 

 

 

 

 

 

 

 

 

나이가 들수록 꽃들이 그렇게 이쁜다~^^

 요즘처럼 메밀꽃 필 무렵에 서귀포 가볼만한곳 으로 추천드린다

 

 

 

 

 

 

 

 

 

 

 

 

 

 

 

돌담을 기준으로 왼쪽엔 메밀이 오른쪽엔 삼색버드나무

 

 

 

 

 

 

 

제주 보롬왓 삼색버드나무
내가 갔을때는 삼색버드나무가 핑크색 꽃잎 이었는데 아마 지금쯤 가면 흰색으로 변했을것 같다.
삼색버드나무 사이에서 사진 찍어도 예쁘더라구...

 

 

 

 

 

 

 

 

 

제주 보롬왓은 제주도 6차산업의 대표적인 영농조합
2010년에 4명의 젊은 농부가 모여서 시작한 제주 보롬왓은 처음에는 메밀밭이 주를 이루는 메밀 농장이었다고 한다

 

 

 

 

 

 

 

 

 

제주보롬왓
6차산업은 메밀, 유채, 표고와 같은 원물을 생산하는 1차산업과 이 원물들을 가공하고 제조해서 상품으로 만드는 2차산업 사람들과 소통하며 체험하고 관광할수 있도록 하는 3차산업을 한번에 가능하게 하는 산업을 말하는데,
전국적으로 여러곳이 있는데 제주 보롬왓은 2020년에 6차산업 전국경진대회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해서 뉴스에도 나온 의미 있는 곳이다.

 

 

 

 

 

 

 

 

이게 바로 깡통기차인가보다.
무지개색깔 기차가 참 귀엽다.


 

 

 

 

 

 

 

 

 

 

 

 

 

우리나라 메밀의 90%는 강원도가 아니라 제주도 이다
제주도 에서는 메밀을 봄과 가을에 심어서 수확하는 이모작이 가능하다고 한다. 제주도가 메밀의 주산지 인데 많이 알려지지 않은것 같다.

 

 

 

 

 

 

 

 

 

 

 

 

 

 

 

 

 

 

 

 

 

 


메밀꽃밭 중간엔 포토존도 만들어 두었는데 그림같은 사진을 찍을 수 있지 않을까.
하얀 눈이 내린 것만 같은 보롬왓 메밀밭이다.

 

 

 

 

 

 

 

 

 

 

 

 

 

 

 

 

 

 

 

 

 

 

수국과 메밀꽃 잔치로다 제주 보롬왓 제주는 지금 수국으로 온통 난리다.

거기다 또 하나, 일년에 세번 핀다는 메밀꽃 까지 지금 제주에 있다면 이 두가지를 한 번에 볼수있다

 

 

 

 

 

 

 

 

 

 

 

 

 

 

 

온통 흰소금꽃 내려앉은 듯 하얀 메밀꽃밭 사진 줄을 섰다.

 

 

 

 

 

 

 

 

 

 

 

 

 

 

 

제주 메밀꽃 

강원도 보다 생산량이 더많은 전국 1위라고 하는데 그래서 인지 길을 가다보면 온통 하얀색으로 눈이 내린듯 평화로운 모습을 자주 발견할수 있다

 

 

 

 

 

 

 

 

 

 

 

 

 

 

 온통 메밀밭 이어서,

피기 시작한 꽃이 소금을 뿌린 듯이 흐뭇한 달빛에 숨이 막힐 지경이다

 

 

 

 

 

 

 

 

 

 흰색 물결이 길게 이어진 반짝반짝 빛나는 소금 같은 메밀꽃밭이 끝없이 펼쳐져 있다

 

 

 

 

 

 

 

 

 

 

 

 

 

 

 

 

 

 

 

 

 

 

제주 보롬왓카페
 다양한 꽃들이 많아서 어디서든 사진을 찍고싶게 만든다

 

 

 

 

 

 

 

 

 

 

 

 

 

 

 

 

 

 

 

 

 

 

 

 

 

 

 

 

 

 

 

 

 

 

 

 

 

 

 

 

 

 

 

 

 

 

 

 

 

 

 

 

 

 

 

 

 

 

 

 

 

 

 

 

 

 

 

요렇게 핑쿠핑쿠한 꽃배경 외에도 파란 수국 등 
야외에서도 기념사진 찍기 좋은 곳마다 의자를 세팅해놓았다. 

 

 

 

 

 

 

 

 

 

 

 

 

 

 

 

 

 

 

 

 

 

 

 

 

 

 

 

 

 

 

 

 

 

제주보롬왓 메밀꽃
제주도는 천천히 볼수록 아름다운 섬이 맞는거 같다
시간을 넉넉히 가지고 천천히 제주 속으로 들어 오면 볼거리들이 참 많다.

 

 

 

 

 

 

 

 

 

 

 

 

 

 

 

 

 

 

 

 

 

실내정원. 
공중으로 땅으로 꽃과 식물이 엄청 많았다. 

 

 

 

 

 

 

 

 

 

 

 

 

 

 

 

이렇게 두시간 정도 둘러보고 사진찍고 예쁜 풍경을 눈에 담아 왔다.
젊은 농부 네분이서 시작하신 제주 보롬왓이 많은 사람들에게 아름다운 풍경을 볼수 있도록 만들어 주셔서 감사하더라구...
제주를 대표하는 서귀포 가볼만한곳으로 손색없는 곳이 아닌가 생각되었다.

 

 

 

 

 

 

 

 

 

 

 

 

 

 

 

제주보롬왓
아외에서 가장 드넓게 펼쳐진것이 메밀밭이었다. 정말 메밀꽃 필 무렵 메밀밭은 뭐라 말로 표현 하기가 어렵다.

그냥 와~~~감탄사만 나온다.

 

 

 

 

 

 

 

 

 

 

 

 

 

 

메밀밭 저 끝자락에 서 있는 그루 나무가 눈에 들어왔다.
덩그러니 서 있는 나무들이 쌩뚱맞다.

그래도 사진을 찍는 데 있어 꽤 좋은 피사체가 될 것 같아 촬영해 봤다.

 

 

 

 

 

 

 

 

 

 

 

 

 

제주 보롬왓
서귀포시 표선면에 있는 보롬왓은 계절마다 야외에 심어지는 식물들이 다르다고 했는데,
봄에는 튤립, 유채, 삼색버드나무가 예쁜 꽃을 피우고 
여름에는 메밀, 수국,라벤더
가을 겨울에는 핑크뮬리와 메밀등이 심어져서 아름다운 풍경을 볼수 있다고

여름에 라벤더
가을에 핑크뮬리 보러 다시 오고픈 곳이다

 

 

 

 

 

 

 

 

수시로 변하는 날씨에

사진들이 깔끔하지 않지만,

여기는 직접 두눈으로 보아야할듯 하다.

 

 

 

 

 

 

 

 

 

넓은 수국 정원과 메밀꽃밭을 거닐며 힐링을 할 수 있는 제주 보롬왓
제주 여행지 추천을 원하는 사람들에게 꼭 소개해 주고 싶은 곳이었으니 안 가본 사람들은 가 보길 추천한다.

 

 

 

 

 

 

 

 

 

 

 

 

 

 

 

 보롬왓은 사계절 내내 유명한 곳인데 지금은 수국과 메밀꽃이 한창이다.
두가지 꽃을 한 번에 즐길 수 있는 곳이기 때문에 제주 수국과 제주 메밀꽃을 보러 갈 사람들이 가면 아주 만족할 것이라 생각한다.

 

 

 

 

 

 

 

 

메밀밭 주변에 있는 짙은 초록색의 키큰 삼나무들과 오름들이 제주 보롬왓의 메밀밭과 정말 잘 어우러졌다
이런 풍경은 제주 보롬왓에서만 볼수 있을것이다

 

 

 

 

 

 

 

 

제주 수국 촬영이 목적인 여행이었는데,

3일간 수국을 정말로 원없이 보고 와서 이번 년도엔 추가로 수국을 보러 가지 않아도 될 것 같다.

 

 

네이버블로고바로가기

맨위로

https://blog.daum.net/dywjd9090/7658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