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경주 2일차 동방폐역- 능소화(凌宵花) 낙화【21년7월4일】

댓글수0 다음블로그 이동

▒산행과여행▒/2021년앨범

경북 경주 2일차 동방폐역- 능소화(凌宵花) 낙화【21년7월4일】

아젤리아
댓글수0

 

 

 

 

경북 경주 2일차 동방폐역 능소화(凌宵花) 【21년7월4일】

밀린 포스팅 이라기 보단
7월 마무리 할때 올리려고 미루어 두었다.
이른 새벽 비가 왔기에 반영을 담고 싶어 풍경 담고,첨성대 해바라기 꽃밭 이어 다시
이곳을 하루 두번이나 왔으니...

 

 

 

 

 

 

 

 

 

6,7월은 뜨거운 여름으로 시작하는 능소화 계절이였다
나름대로 7월 열정으로 한달을 보내었다.

 

 

 

 

 

 

 

 

 

7월 한달동안 무더운 여름을 맞이하고 장마를 보내면서 
어느덧 8월을 맞이하고 어떤 이야기 스토리가 펼쳐질지 나자신 에게도설레인다.

 

 

 

 

 

 

 

 

 

 

능소화는 피어 있는 모습도 이쁘지만 낙화가 되어 떨어져 있는 모습도 너무 이쁜 모습이라 꽃이 절정이 지나고 난 뒤부터는 낙화의 모습을 볼 수 있는 날을 기다렸다.

 

 

 

 

 

 

 

 

 

떨어진꽃과 피어난꽃이 어우러진 능.소.화 

 

 

 

 

 

 

 

 

 

 

능소화 꽃말 : “ 명예 ” , “ 영광 ” , “ 능소화 낙화가 아름다운 건 그리움 ” , 때문이이다

 

 

 

 

 

 

 

 

 

 

 

 

 

 

 

 

 

 다정한 “그대(知人)가 있어.” 너무 행복하다

 

 

 

 

 

 

 

 

 

 

 

 

 

 

 

 

 

 

 

 

 

 

 

 

 

 

 

 

 

 

 

 

 

 

 

 

 

 

 

 

 

 

 

 

 

 

 

 

 

 

 

하염없이 떨어진 능소화 송이 송이. 
 
비에 젖은 꽃잎.
꽃잎들.

 

 

 

 

 

 

 

 

 

 

 

 

 

 

 

 

 

 

 

 

 

 

 

 

 

낙화한 능소화의 모습 곱고 화려한 너의 뒷켠에서 슬픈 사연을 간직하며 요절한 소화의 잔상이 교차를 하는구나

 

 

 

 

 

 

 

 

 

 

 

 

 

 

 

 

 

능소화 / 나태주

 


누가 봐주거나 말거나
커다란 입술 벌리고 피었다가, 뚝

떨어지는 어여쁜
슬픔의 입술을 본다


그것도
비 오는 이른 아침

마디마디 또 일어서는
어리디 어린 슬픔의 누이들을 본다

 

 

 

 

 

 

 

 

 

 

 

 

 

 

 

 

 

 

 

 

 

 

 

 

 

 

 

 

 

 

 

 

 

 

 

 

 

 

 

 

 

 

 

능소화가 꽃을 떨구고 있다...

화무는 십일홍 세상에는 영원한것이 없는법이다

 

 

 

 

 

 

 

 

 

 

 

 

 

 

 

 

 

 

 

 

 

 

 

 

 

 

네이버블로그바로가기

맨위로

https://blog.daum.net/dywjd9090/7721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