님처럼 크나큰 혼란/두안

댓글수1 다음블로그 이동

창작마음

님처럼 크나큰 혼란/두안

두안
댓글수1



        님처럼 크나큰 혼란 두안 바람처럼 몸은 심신의 흔들림 당해야 했고 크나큰 고통과 언어 장애로 혼란을 겪어야 했다. 임자 없는 깊은 시름 세월을 잊고 있었다. 유유히 님의 향기에 마음을 진정시시고 있다. 카페:아름답게 머무는 세대

사업자 정보 표시펼치기/접기
| | | 사업자 등록번호 : -- | TEL : --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맨위로

https://blog.daum.net/endks/13731159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