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사 하세요

댓글수24 다음블로그 이동

좌충우돌시골살이

식사 하세요

햇꿈둥지
댓글수24

 

 

#.

매일 그렇고 그런 백수의 날들

바쁠게 뭐 있나?...

어정 걸음으로 절대 뛰지 않으리라 다짐을 했었는데

 

#.

첫 번째,

이곳으로 이사를 결심한 딸아이는

살던 집을 비우고

이사할 집에 들기까지 한 달의 공백을 만든 뒤에

온 가족이 전국 캠핑 여행을 하다가 일주일쯤은

함께 지내기로 하는 풀 행복? 기간을 준비해 놓았다.

 

#.

두 번째,

덫에 치였던 고양이는 아내의 지극한 치료에도 불구하고

일주일 만에 곱게 묻어주어야 했다.

49재가 며칠 남지 않았다...

 

#.

세 번째,

보낸 고양이에 대한 슬픔을 위로한다고

태어난 지 일주일 된 아기 고양이 한 마리를 입양하기로 했는데

며칠 뒤 급한 전화가 왔다

그 집의 어미 고양이가 덫에 치어 죽었다는 것,

이놈의 동네...

 

#.

네 번째,

이 정신 사나운 통에

바둑이 콩이가 땅 속 굴을 파고는 두 분 불출하여 확인해 보니

세 마리 강아지를 끌어안고 있었다.

 

#.

김장은

아들네 집과

먼 도시에 사는 큰 집과

우리 집과

또 뉘기 누구네 집을 합하여

네 번의 번잡을 절이고 버무린 끝에 쫑이 났는데

마지막 배추는 조금 덜 절었다는 아내의 푸념에

대신 우리가 푸욱~ 쩔었으니 되었다...라고 위로해줬다.

 

#.

어미 잃은 아기 고양이는

아내가 손수 우유를 먹여 키웠으므로

제법 자랐음에도 아내의 그림자가 되어 버렸고

 

#.

이사 전

잠시 함께 살이를 했던 정우 정환이는

배터리를 갈지 않아도 24시간 움직이는

고양이와 강아지가 생겼으므로

최고의 외갓집을 누리고 있다가

 

#.

한 달여의 산 중 소요가

이제 모두 제자리를 찾은 날,

옮겨서 처음 등원한 유치원에서 만들었노라고

사진 속 밥상을 들고 들어 온 정우와 함께

냠냠냠~

참 맛있는 저녁,

 

 

맨위로

https://blog.daum.net/fmhut/13390343

신고하기